주요 탁구 사이트

 

퀀텀러버

32 탁구지존 6 6,296

안녕하세요?추석명절잘보내고 계시는지요?닉네임과는달리 지역5부수준인데요..혹시 티바에서출시된 퀀텀러버사용해보신분계시면 느낌좀부탁드릴께요.현재테너지64사용하고있는데 교체할때가되서 한번사용해보러

Comments

7 대은이

퀀텀은64와 비슷한 느낌이라더군요

저는 퀀텀 S를 써봤는데 하기에 타 사이트에 후기 적은 내용이니 참고 바랍니다

2645A04E547EE536289E87



지난 달 퀀텀이 처음 출시 되고 이벤트에 당첨되어 1달간 Test를 해봤습니다.


Test 기간 동안 레슨용으로도 사용했고,  연습경기에서도,  그리고 시합만 4곳을 참가했습니다. (오픈 2곳, 지역 2곳)



1. Test에 사용되었던 장비 입니다.

    블레이드 : 악티움 (86g)

    전면 : 퀀텀 S

    후면 : 그라스 디텍스 1.6mm


2.  사용기간 : 8월17일 ~ 9월19일   1달간


3.  비교될 러버 : MXP, MXS


4.  뚜렷한 특징

     1) 연질이며, 끌림이 좋다 - 스핀, 컨트롤에 상당히 우수하다

         지난 한달간은 포헨드 드라이브를 익혀나가는 시기였습니다.

         4부라는 등급에 비해 상당히 빈약한 포헨드 드라이브를 장착하기 위해 레슨 시에 비중을 많이 높이는 시기였는데

         그 타이밍에 퀀텀S를 장착하게 되었는데요  상당한 도움이 되었습니다.

          -> 탈칵!!  하고 공이 잡히는 느낌이 있다.   공을 잡아서 친다는 이론을 조금이나마 이해하게됨

              기존에 사용했던 높은경도의 러버들 (MXS, MXP)를 사용할때는 상대적으로 공이 러버에 잡혔다 나가는

              느낌이 덜했는데...  드라이브를 배우는 초급 단계에선 그 느낌을 좀더 명확하게 느끼게 해주는 러버입니다.

          -> 수비 전형이다 보니 후진에서 맞드라이브 혹은 발리 볼로 연결위주의 플레이를 할 때가 많은데

               이때 비교적 수월하게 공의 회전량 조절 거리조절이 편안합니다.

          -> 트위들링 후 쇼트, 블럭들을 가끔 사용하는데... 이 때에도 상대의 강한 회전을 잡아서 넘길때 컨트롤 하기가 편안했다.

               공격수 분들에겐 후면에 사용하기에도 좋을 듯 합니다.

          

     2) 반발이 약하다 - 타구 되는 순간의 스피드는 높으나 뻗어나가는 비거리는 짧은 느낌

         확실히 경도가 높은 러버들 보다는 공이 멀리 안나갑니다.

         잡아 채는 방식으로 공을 다루기 때문에 타구하는 순간에는 회전량 때문인지 공이 바르게 느껴지나 결과적으로

         비거리는 짧은 느낌입니다. (상대적으로)

           -> 한방위주의 플레이를 하는 분들 보다는 깔끔한 연결,  안정적이고 많은 양의 회전을 가진 드라이브

               위주의 플레이어에게 적합 할듯

           -> 무작정 때리는 스메싱은 쥐약이다!  - 네트행... 약간이라도 잡아서 때려야 (컨트롤을해줘야) 강한 회전과 함께

                안정적으로 들어갑니다.

         

     3) 강한 하회전을 만들 때 공의 변화가 심하다

         이건 수비수에게만 해당 될 수도 있고 그런 플레이를 하는 사람들에겐 모두 적용 될 수도 있는데

         포헨드 쵸핑이나,  보스컷트를 강하게 찍거나 할 때 공이 가다가 뚜~욱 떨어집니다. 뚝! 말구요

         그래서 궤적이 좀 특이해 보입니다.

         자신은 (제가 둔해서일수도) 잘 못 느끼는데,  처음 경기해보는 상대나, 심판이 그런 이야길 하더군요



 5. 성능 비교

   1) 반발

       MXP > MXS > 퀀텀S

   2) 회전

       MXS > 퀀텀S > MXP

   3) 스피드

       MXP > MXS > 퀀텀S

   4) 안정성 (컨트롤)

       퀀텀S > MXS > MXP



  6. 추천할 대상

   1) 양핸드 공격전형의 후면에 사용할 사람

   2) 채는 드라이브 전형

   3) 드라이브 입문자

   4) 연결위주의 중진 플레이어

 

  7. 비추천 대상

    1)스메싱 전형

 

  8. 수명 : 주 4~5회 (시합 포함)  2~3시간 사용  1달 경과  - 러버 이상 無


원래 시합 영상들이랑 몇가지 러버의 특성히 발휘되는 영상들과 같이 올릴려고 했는데

최근 개인적인 사유로 너무 여유가 없어서 레슨영상과 시합영상 찍어만 놓고 편집을 하질 못하네요



정말이지 퀀텀을 사용하면서 포헨드 드라이브 (중진 맞드라이브)가 많이 좋아졌습니다.

객관적으로야 크게 좋은 자세와 임펙트를 가지지 못한 저지만,

1년간 고민했던 포헨드 부분에서 최근 1달간 가장 많이 성장한거 같습니다.

MXS때에도 레슨 중간중간 포헨드 드라이브를 하긴 했지만

몸으로 깨우친건 퀀텀S의 그 클릭감?  채는느낌? 이 크게 한 몫한거 같습니다.


보스컷트나 서브시에 회전양을 확실히 더주는 MXS로 돌아가야할지 아님 계속 퀀텀S를 사용해야 될지

고민이 많이 됩니다.  ^^



이상 한달간의 테스트 후기 입니다 ^^

46 종근당구장

가격이 테너지급인데 과연....

64형 러버임에도 불구하고 무거울 것 같습니다.

표준헤드에 부착 시 글루무게까지 감안하면 장당 47g 내외가 될 듯 하군요.


최근에 출시되는 신형러버들과 비교하자면 무게가 덜하기는 하지만

포핸드에는 05형 백핸드에 64형을 많이 사용하는 추세를 감안하자면 백핸드에 47g 내외는 조금 무겁지 않을까 싶습니다만

32 탁구지존

네.고수님들답변감사합니다.저의스타일에 비교적 어울리는러버같습니다.좋은정보주신거 감사합니다.

7 minyo

테너지 64 타입인데 습기 많이타고 무겁고 비싸요. 그냥 테너지 64나 베가 아시아, 헥서 플러스 추천합니다.

2 빵빵야야

64타입이구 안정성이 좋았습니다만...뭐 특별히 좋다 아니다 할정도는 아니였습니다. 저도 1주일 사용후 중고로 팔고 다른 러버로 교체했었네요..

홈 > 탁구용품사용기
탁구용품사용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드디어 공식적인 국내 탁구대회가 시작됩니다. 댓글15 M 고고탁 06.03 1395
고고탁,탁구인탁구사랑 카카오톡 실시간상담 오픈했습니다! 댓글10 M 고고탁 05.08 2214
광고] 제 글을 묶은 파일을 올립니다^^ 댓글11 M 걍벽 04.07 1194
서브 트레이너 매뉴얼과 케이스 댓글7 M 고고탁 04.04 5026
초레이서브트레이너 홍보 동영상 댓글6 M 고고탁 10.13 5039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8 M 고고탁 10.28 28766
552 장원장 신제품 ' 활2 '소개합니다 댓글4 4 장원장 06.19 5603
551 장원장 신제품 케블라텍 소개합니다 댓글3 4 장원장 06.19 5214
550 마롱블레이드와 파스탁P1 소개 -- 추가함 댓글4 M 고고탁 06.16 7635
549 라켓 고민, 이건 어떻습니까? 댓글7 43 낙엽송 06.22 5129
548 블리츠 이름의 유래 댓글11 M 고고탁 06.05 4449
547 티티매치 출시기념 이벤트 사용기 댓글17 44 해피철 06.04 3296
546 군함조 바람께비 통판 라켓 댓글5 4 tak9조아 05.31 4775
545 PROTON 450 NEO, Hype XT Pro 50, Hype XT Pro 40 비교 사용후기 댓글2 50 잔타 05.28 4265
544 리두 글루 사용기 댓글7 15 임팩트! 05.23 5756
543 이올러스 러버 사용기 댓글9 18 포크볼 05.23 5326
542 슐라거라이트, 장지커 슈퍼zlc, 미즈타니 준 슈퍼zlc, 게르게리 구형 사용기 댓글6 34 맛소금 05.15 7603
541 POLIO의 MACRO PRO 사용기 - 드라이브에 좋은 러버입니다. 댓글2 1 주다솜 05.05 3953
540 탁구 라켓에서 이런 느낌, 처음입니다. 댓글10 43 낙엽송 05.04 7367
539 빅타스 V>01 사용후기 댓글2 99 제이시 04.30 4944
538 블리츠 부착후기 댓글9 1 중독탁구 04.29 6706
537 팔리오사 마크로 프로 러버 외관과 느낌 댓글1 M 고고탁 04.22 3812
536 하이프 XT PRO50 무엇이 다른가(시타기)? 댓글6 1 세인트_김승태 04.21 6909
535 Hype XT Pro 40 러버 7일간 사용후기 댓글5 50 잔타 04.15 5985
534 [팁] 탁구 운동화 냄새 제거 댓글20 47 장지커와얼굴들 04.15 5762
533 가벼운 러버 한종류 소개합니다. 댓글3 96 오늘 아침 04.13 5801
532 Hype XT Pro 50 후기 입니다. 댓글9 20 참진곰웅 04.12 6194
531 Hype XT Pro 40 러버 사용후기 댓글3 50 잔타 04.08 4694
530 플라잉드래곤(비룡)사용후기 댓글1 1 윤교수 03.13 4317
529 QOQ 카랑 사용기(외형) 댓글3 25 으르렁 03.09 5324
528 SUPER-ZLC 블레이드 3종류 사용후기 댓글13 8 홍삼공사 02.19 7268
527 수비수 주세혁 다이오드 특주라켓. 댓글3 6 유래파파 02.19 7226
526 군함조 라켓 이야기 댓글3 4 tak9조아 01.31 6548
525 비스카리아 사용기 댓글12 81 탁수니 01.19 16140
524 이올러서 두 달 사용기 댓글8 31 웰빙탁 01.15 6133
523 ITC 파월셀 RS- 뛰어난 러버 댓글12 23 도도한 01.15 5376
522 나노플렉스 48 사용기 댓글14 17 강무 01.08 7030
521 바잘텍 아우터 좋긴 좋네요. 댓글6 37 못된탁구 01.06 9507
520 러버 관련 문의 댓글4 31 어슬펀 01.06 4569
519 온구 플라스틱 연습구 AP(Asian Pacific) 소개 M 고고탁 01.05 4109
518 블레이드 스토리 댓글7 25 으르렁 12.31 4897
517 고고탁님께..로봇을 이용한 하회전 드라이브 연습의 효용성이 궁금합니다. 댓글17 10 애너벨 12.25 4770
516 고집통 그네뛰기 후기입니다 댓글6 41 Spect 12.23 5073
515 (해외)도닉 발트너 울트라 센소 카본 V1 구입기 댓글4 1 샥베잇 12.22 4727
514 중국러버는 원래이런가요 댓글7 1 lxman 12.17 8045
513 yasaka rising dragon 사용기 4 조모스 12.17 2806
512 베가 프로(블레이드) + 729 higher +DHS skyline neo 3 댓글4 2 댄스댄스 12.13 4655
511 이올러스,블리츠,mx-p 러버 비교 댓글7 99 hok59 12.09 10615
510 장지커 슈퍼ZLC 추천합니다 댓글6 8 홍삼공사 12.04 10775
509 폴리공(프라스틱) 탁구공 비교분석 댓글9 8 홍삼공사 12.04 8307
508 alc와 zlc 댓글15 4 ungel 12.01 9104
507 중펜앞면만 사용기 댓글10 18 포크볼 11.27 5982
506 [Haifu] 훈련용 고래 & 상어러버 시타기 댓글2 19 光속 드라이브 11.18 7090
505 테너지80사용해보신분들 장단점이 알고싶어요 댓글5 32 탁구지존 11.10 6395
504 유승민 zlc 후기 입니다. 댓글5 2 알하나알둘 11.05 4957
503 상어러버 사용기 42 니탁구 11.03 6221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FAN ZhendongCHN
2XU XinCHN
3MA LongCHN
4HARIMOTO TomokazuJPN
5LIN GaoyuanCHN
6CALDERANO HugoBRA
7Lin Yun-juTPE
8Liang JingkunCHN
9Falck MattiasSWE
10BOLL TimoGER
11OVTCHAROVGER
12WANG ChuqinCHN
13Niwa KokiJPN
14JEOUNG YoungsikKOR
15PITCHFORD LiamENG
16Franziska Patrick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