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중펜 전면 ITC MP와 게보 유남규 러버를 사용해보고...

33 청운의꿈 10 2,303

중펜 스티가 에너지 우드에 전면 MX-P, 이면 팔리오 이올러스를 만족하며 사용하고 있었습니다만...

몇달 전에 선물로 받았던 ITC MP 러버와 최근 게보에서 유남규 러버와 프로톤 러버 1+1 행사를 하고 있어서

저렴하게 구입해서 전면 러버로 테스트해 보았습니다.

 

구장 레슨과 회사 동호회 활동을 같이 하다 보니 탁구채를 두 종류로 가지고 있는데요.

구장에서 치는 주력 채는 Z-블레이드에 전면 MX-P, 이면 EL-P로 구성해서 레슨 및 생체 대회 등을 나가고 있고

위의 해당 채는 조금 저렴하게 블레이드를 구입해서 구성했는데, 7겹의 Z-블레이드 보다는 파워면에서 에너지

우드가 조금 딸리는 대신에 안정성은 훨씬 양호한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전면의 MX-P는 드라이브 파워나 블록, 커트 등의 성능적인 면에서 대체로 다 좋고 만족스러운데, 폼이 어정쩡해서

제대로 된 임팩트를 주지 못하는 경우, 공이 그대로 죽어버려 곧바로 네트행이 되는 성향을 가지고 있고, 실제로도

대회 등에서 중요한 순간에 이러한 현상을 몇번이나 겪어보면서 스트레스였는데요. (아직 실력이 일천하다 보니...^^;;;)

구장 3부 형님이 자신도 그런 문제 때문에 러버 탐색을 하다가 MX-P에서 MP 러버로 바꿔보았는데, 이 러버에서

MX-P 단점이 보완되어 MP로 정착하게 되었다며 한장을 기꺼이 내주시며 권하시더군요.

이러한 사유로 MP 러버를 사용해보게 되었습니다.

 

에너지 우드 전면에 사용한 지는 3주 정도 되었는데, 러버 특징을 설명해보자면, 일단 MX-P보다는 쳤을 때 공이

끌리는 느낌은 덜합니다. 뭔가 좀 텁텁했고, 제가 사용한 것은 무게도 무거웠습니다. 탁구채의 무게가 기존 182g

이었는데 MP를 붙였을 때는 186g으로 증가되어 사용하던 처음에는 스윙 자체가 좀 둔해진 느낌을 받았구요.

러버가 스폰지 방향인 안쪽으로 말리는 성향 떄문에 글루를 칠할 때도 애를 먹었습니다. 골고루 도포가 되지 않고

부착 후에도 발생한 부분적인 러버 들뜸 현상 때문에 두 번이나 말린 글루를 다시 벗겨내고 재부착 했네요.

 

사실 사용 초반 느낌이 그렇게 좋은 편은 아니었는데, 한 이주 정도 치면서 텁텁한 느낌과 증가된 무게에 적응이 되니

MP 러버의 장점이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일단, 원래 희망했던 임팩트가 그리 좋지 않더라도 공이 나름대로 강한

회전을 머금으며 잘 넘어갑니다. 공의 호선은 MX-P와 비슷한 것 같고, 블록이나 쇼트에서 또한 비거리도 MX-P와

비슷하거나 그 이상으로 반발력이 좋았습니다. 전체적인 공 구질도 MX-P 때 보다 묵직해졌다며, 심지어 레슨하던

코치님이 제 블레이드 가져가더니 처음보는 러버네...이러면서 ITC MP 러버 이름을 적어가시더군요.

 

스매싱도 호쾌하고, 결론적으로는 러버 변경으로 인한 감각적인 부분만 극복이 가능하다면, MX-P 러버 대체가

가능한 것으로 판단되어졌습니다. 다만, 앞에서 설명드린 러버가 휘는 부분이나 품질에는 문제가 없다지만 탑시트

돌기가 들어나는 세로 줄무늬 현상 등이 옥의 티네요. 이러한 부분은 개선이 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두번째로 유남규 러버는 지난번 이벤트 때 구입을 못한게 한으로 남아있다가, 이번에 1+1 66000원 이벤트가 게보에서

진행되어 구매해서 테스트를 해보게 되었는데, 일주일 사용하다가 떼버리고 다시 MP로 돌아갔습니다.

 

이 러버의 장점은 드라이브가 수월하게 잘 걸리는 것이 정말 좋았는데, 제 경우에는 MX-P나 MP에 비해서 공 구질이

가볍고 힘이 없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러버를 만져보면 다른 두 러버보다 탑시트가 무른 느낌이 많이 납니다.

그리고 그만큼 공이 러버에 머물렀다가 나가는 듯한 인상을 받았습니다만, 묵직함이 덜해서 공이 금새 반구되서 돌아오고

심지어 상대방 드라이브를 되받아치려고 하면 제가 밀리더군요.

 

제 느낌이 맞는지 확인하기 위해 세이크를 치시는 2부이신 분에게 잠시 시타를 의뢰했는데, 그 분의 평가는 제대로 된

임팩트에서는 드라이브가 상당히 묵직하다. 그러나 너처럼 거는게 아닌 스윙이 크고 공을 때리 듯 치는 스타일에서는

제대로 된 회전이 나오지 않아 공 구질이 가벼운 것 같다...는 평가를 내려주셨네요....;;; 그러면서 제 스타일에서는 게보

제품을 사용하겠다면 하이프 시리즈 말고 플렉션을 한번 써보라는 조언을 들었습니다.

 

유남규 러버의 장점은 일단 러버가 가볍습니다. 전면을 유남규 러버로 바꿨을 때 180g으로 가장 적은 블레이드 무게를

기록했습니다. 그러나 임팩트가 저처럼 어설픈 사람들이 사용하기에는 전면 러버로는 별로 좋을 것 같지 않고, 이면으로

사용해야 할 것 같습니다. 블레이드 면을 잠시 바꿔 이면 평가를 했을 때는 블럭도 좋고 백핸드 드라이브도 용이하여

전면으로 사용할 때보다는 상당히 위력적으로 사용이 가능했습니다.

 

하수의 중얼거림이었지만, 나름대로 느낌을 남기고 싶어 글을 남겨봅니다...^^;

 

 

 

 

 

 


 

Comments

96 오늘 아침
좋은 사용기 감사합니다
35 zard
잘 보고 갑니다.
99 명수사관
잘 봤습니다
99 hok59
고맙습니다..
76 고려
잘보고갑니다
99 정다운
저도 좋은 사용기 올려 주셔서 넘 감사드리고 잘 보고 갑니다,,,
99 명수사관
잘 봤습니다
91 꿈사랑
저도 mx-p를 쓰다가 유남규러버를 부착할까해서 샀는데 별로인가보네요^^

Congratulations! You win the 3 Lucky Point!

61 탁구천재...
잘 보고 갑니다
99 강청수
잘 봤습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1 Lucky Point!

홈 > 탁구용품사용기
탁구용품사용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드디어 공식적인 국내 탁구대회가 시작됩니다. 댓글15 M 고고탁 06.03 1334
고고탁,탁구인탁구사랑 카카오톡 실시간상담 오픈했습니다! 댓글10 M 고고탁 05.08 2188
광고] 제 글을 묶은 파일을 올립니다^^ 댓글11 M 걍벽 04.07 1176
서브 트레이너 매뉴얼과 케이스 댓글7 M 고고탁 04.04 5007
초레이서브트레이너 홍보 동영상 댓글5 M 고고탁 10.13 5027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8 M 고고탁 10.28 28740
650 장원장 D-drive 라켓 시타기 댓글9 14 운동장 12.25 1387
649 네번째 라켓 - 팔리오 "CAT" 댓글8 96 오늘 아침 12.23 1548
648 세번째 라켓 - 고집통 오동 통판 댓글7 96 오늘 아침 12.23 1724
647 장원장 D-drive사용기 댓글9 32 탁구원 12.20 1393
646 장원장 D-drive 사용기 댓글8 32 마음은판젠동 12.20 1386
645 장원장 D-drive 수령기 댓글7 32 마음은판젠동 12.15 1353
644 안드로 라잔터 러버 사용기부탁드립니다 댓글15 8 머찐넘이야 12.14 3793
643 가상비 갑 로제나 파스탁G1 댓글10 9 Jordan 12.11 3466
642 두번째 - DHS 마롱 라이트 댓글7 96 오늘 아침 12.09 1732
641 유남규 러버와 하이프 el pro 47.5 차이를 아시는분? 댓글7 21 하민파파 12.07 1945
640 가벼운 라켓 사용기 첫번째 : 은하 T-10+ 댓글24 96 오늘 아침 11.28 2092
639 일본 다이키산 ACEII 러버와 d-drive 라켓 사진 댓글21 M 고고탁 11.26 1728
638 러버 사용후기 댓글12 9 Jordan 11.24 3042
637 초심자의 이너포스레이어ALC.S+이올러스러버 사용기 댓글15 15 항공티모 11.23 2976
636 초심자의 ALC + 테너지05/테너지05 사용후기 댓글28 22 PNRL 11.22 3145
635 팔리오사의 LGB 중펜 블레이드와 함께한 기억... 댓글5 33 청운의꿈 11.19 1203
634 탁구치는 새로운 즐거움 - 군함조 피스트 라켓 사용기 댓글25 57 안토시안 11.16 1897
633 서니식스7과 서니식스3 사용기 댓글21 M 고고탁 11.03 1985
632 Re: 서니식스7과 서니식스3 사용기 댓글4 8 호동이2 12.06 1055
631 이거 괜찮은 팁이네요. 댓글12 96 오늘 아침 10.31 2835
630 안드로 ABS 탁구공 사용기 댓글13 M 고고탁 10.25 4813
629 탁구공을 만드는 과정 댓글17 M 고고탁 10.24 2793
628 짧지만 짧은 사용후기 아닌 느낌 (코르벨특주 이너포스구형zlc 바잘텍이너) 댓글8 19 탁구고고꽝 10.20 2925
627 XIOM FEEL ZX2 (2017신형 블레이드/국내미출시) 댓글13 25 하제 10.19 2689
626 숏핌플의 대가 엄량석 선출이 사용하는 라켓과 러버 댓글10 M 고고탁 10.13 2495
625 강지선이 사용하는 라켓과 러버 댓글11 M 고고탁 10.02 3699
624 도닉ABS 탁구공 관찰기 댓글17 M 고고탁 09.25 6805
열람중 중펜 전면 ITC MP와 게보 유남규 러버를 사용해보고... 댓글10 33 청운의꿈 09.23 2304
622 뉴 블리츠러버 vs 테너지 비교분석하신분? 댓글14 9 누구도놀랜루프 09.13 3557
621 장지커와 리샤오샤 용품 댓글9 M 고고탁 09.13 2440
620 언더레이더(언더아머, 아디다스 테크핏, exio) 비교 사용기.. 댓글11 39 ztoou 08.13 2576
619 라잔트R 과 라잔트V 사용하신 분 사용기 올려주면 감사하겠습니다. 댓글16 34 파란 08.12 6254
618 s-cz 중펜 사용기 댓글14 5 나이스가이 08.12 2052
617 군함조 피스트 라켓 댓글10 9 군함조 07.18 2252
616 낫소 스매시 탁구화 후기 댓글27 39 ztoou 07.09 3531
615 비운의 중펜 오스카.. 댓글14 21 무적의 이단꼼보 07.07 2679
614 두꺼운 FL 그립 라켓 추천 좀 댓글4 10 일부로 07.04 2250
613 특별한 스윙라켓 댓글10 M 고고탁 06.23 2426
612 유남규 러버 성급한 사용기 댓글27 57 안토시안 06.21 8283
611 알려주세요. 댓글5 99 hok59 06.16 1437
610 시합구 문제 댓글15 31 웰빙탁 06.16 2075
609 운동화 미끄럼 방지액 댓글16 M 고고탁 06.16 2367
608 리턴보드 만들어 보았습니다 댓글18 60 GBang 06.15 2507
607 군함조 테너리 코롯 사용기 댓글12 2 오보에 06.14 2205
606 미즈노 신발 진짜 좋네요 댓글9 29 회한 06.13 3361
605 티코어 펜홀더(AI플러스) 사용기 댓글7 2 한탁인 06.07 3557
604 비스카리아(신형) 허3 성광 / 테너지 80 사용기 댓글13 47 히릿 05.31 3994
603 은하 지구 사용기 댓글19 96 오늘 아침 05.20 3129
602 베가 인트로 간단사용후기 댓글12 5 나이스가이 05.02 3174
601 닛타쿠 공의 특징이 정확하게 먼가요? 댓글23 41 Spect 04.17 4130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FAN ZhendongCHN
2XU XinCHN
3MA LongCHN
4HARIMOTO TomokazuJPN
5LIN GaoyuanCHN
6CALDERANO HugoBRA
7Lin Yun-juTPE
8Liang JingkunCHN
9Falck MattiasSWE
10BOLL TimoGER
11OVTCHAROVGER
12WANG ChuqinCHN
13Niwa KokiJPN
14JEOUNG YoungsikKOR
15PITCHFORD LiamENG
16Franziska Patrick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