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이 없습니다.
주요 탁구 사이트

장원장 ACE II 러버 사용기 (최종)

33 청운의꿈 8 1,298

오늘로써 일주일 이상을 사용해본 ACE II 러버에 대해 느낀 점을 작성해보고자 합니다.

내용은 넥시의 카리스 M+ 러버와의 비교이고 앞서 작성했던 러버 사용 1일차와는 약간의 내용이 다르게 작성될 같습니다.

전반적으로 러버의 공통점으로는 다이끼사 스폰지에서의 특유의 먹먹한 감이 있습니다. 독일의 ESN사의 스폰지의 경우는 공이 철커덕! 하고 걸리는 클릭감이 강렬한데, 다이끼사 스폰지를 채용한 업체의 러버에서는 그런 느낌을 받는 같습니다. 스티가, 넥시, ITC 러버들과 이번에 장원장의 ACE II 러버까지.. 공을 치고 받는 순간에 전달받는 느낌이 비슷합니다.

그런 가운데서 ITC MP 러버와 같은 경우는 탑시트가 무른 러버라서 전면에서도 불편함 없이 사용했었던 것이 비해 카리스 M+ ACE II 전체적으로 단단한 느낌이라 전면에 사용하기에는 거북한 점이 있었습니다.

감각적인 느낌이 전달되기 전에 공이 튕겨나가는 느낌. 이른바, 공끌림의 감각이 느껴지지 않는다는 것인데, 전반적으로 스티가 러버들이 그런 느낌이 있었고, 카리스와 ACE II에서도 동일한 느낌이 느껴지는 걸로 봐서는 단단한 탑시트와 다이끼사의 스폰지의 조합에서 대체로 이런 느낌이 드는 같습니다.

일전에 [1일차 사용기] 작성에서도 언급했듯이, ACE II 러버는 블록, 쇼트, 스매싱이 수월합니다. 이것은 카리스 러버도 마찬가지인데, 여기에 카리스 러버가 비거리도 길고 여러모로 구질이 날카로웠습니다. 부분은 스폰지에서 기포가 발포형 스폰지를 채택한 카리스 러버 특성상 날카로운 구질이 나오는 것으로 판단됩니다.

서브나 커트 측면에서는 약간의 점착성이 있고 돌기가 조밀한 ACE II 러버가 카리스 대비해서 낮게 깔리는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제대로 마음먹고 찍으면, 굉장히 낮게 깔리는 커트볼이 만들어졌습니다. ACE II 러버는 스피드보다는 확실히 스핀에 좀더 강점을 보이는 러버였습니다.

길고 스윙보다는 짧게 채면서 임팩트를 주는 스윙에 강점을 보이는데, 최근에 중국 은하사의 아폴로 5 써보신 동호회 분의 이야기로는 부탁으로 중펜을 셰이크 형식으로 하루 시타하시면서 ACE II 러버가 아폴로 5 비슷하다는 이야기를 하시더군요. 강한 임팩트에서는 공이 깔리면서 강렬하고 단순히 넘기는 것에서도 좋게 이야기하면 안정감을 발휘한다고 합니다. 다만, 좋게 이야기한 반대로 나쁘게 이야기하면, 그냥 넘기는 공은 힘이 없고 평범해서 좌우로 갈라치는 것이 능숙하지 않으면, 많이 두둘겨 맞기도 쉬울 하다는 의견을 주셨습니다.

저도 비슷한 느낌이기는 한데, 이분과는 다르게 개인적으로는 아폴로 5보다는 ACE II 단단하고 반발력이 있고 날카로운 같습니다.

역시 저에게는 1일차 때와 마찬가지로 전면보다는 이면 사용에 강점을 보였습니다. 카리스 M+ 러버의 경우도 제가 사용하게 이유는 블록과 이면 쇼트 위주로 백핸드를 활용하던 시절에서 백드라이브를 배우고 시도하던 과도기적인 때에, 당시 백핸드 러버로 사용하던 칼리브라 투어 H 블루파이어 M1 너무나도 반발력이 과하던 러버들이라 이러한 반발력을 조금은 줄여보고자 사용하게 것이 시작이었는데, ACE II 러버는 간혹 오버미스가 발생하던 카리스 M+ 보다도 좀더 안정감을 주는 러버였습니다.

다만, 이번 일주일간의 사용을 끝으로 다시 백핸드를 블루스톰 Z2 변경하면서 ACE II 무게를 측정해보니 54g 이르는 무게는 46g 밖에 안나가는 카리스 M+ 비해 너무 무거워서 손목에 무리가 가더군요. (일주일 사용을 끝으로 바로 변경하게 이유가 무게 때문이었습니다…)

1일차 대비하여 달라진 부분과 총평은 다음과 같습니다.

첫번째는 반발력과 비거리입니다. 반발력이 좋아 비거리가 길다…는 논조로 작성했었는데, 사용하면 할수록 중국러버 향이 납니다. (비거리가 길지 않고 짧은, 미는 스타일보다는 채는 스타일이 맞는..) 그렇다고 중국러버를 기준으로 하이텐션 러버의 특징을 가미했다는 것보다는 하이텐션 러버를 기준으로 중국러버 스타일을 가미했다고 하는 것이 맞을 합니다. 어찌보면, 이런 류의 러버가 스티가의 제니시스 M, S 넥시의 카리스 H 경도도 비슷하고 하이텐션 러버의 중국풍을 표방하는 지라 특성도 비슷할 같은데, 제가 사용을 안해본 러버들이라 막연하게 비슷할 같다는 밖에는 못하겠습니다.

두번째는 일펜, 중펜, 세이크 중에 일펜에는 권하기가 어려울 같습니다. 아무래도 스매싱 등이 안되는 아닌데 호쾌한 맛이 떨어집니다. 중펜에는 물음표입니다. 저는 두텁게 치는 스타일이라 전면에 안맞았고 이면이 맞았는데, 이면에 사용하기엔 너무 무거웠습니다. 그러나 이면이 무거워도 상관없다는 분이나 전면에 중국러버를 사용하시는 분이라면, ACE II 아쉬운 부분을 채워주면서 좋은 선택일 수도 있을 같습니다. 셰이크에는 전면과 이면에 모두 추천이 가능하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중진 플레이를 좋아하는 사람, 한방이 아닌 연타형, 중펜과 동일한 의미에서의 백핸드 사용하는 사람들은 사용할만 하다고 하시네요. 다만, 전체적으로 먹먹한 감각 단단한 감각을 싫어하면 전형에 관계없이 꺼려할 수도 있다고 합니다.

개인적으로 동호회 분들에게 의뢰했던 기간을 제외하고 일주일간 ACE II 러버를 사용하면서 사용기 외적으로 느낀 점이 있는데 하나가 일종의 안타까움(?)입니다. 냉정하게 이야기해서 러버가 이벤트 기간인 지금을 제외하면 아주 저가형도 아니고, 호불호가 갈리는 형태라서 탁구 동호인들에게 제대로 어필을 못할 같습니다.

넥시의 카리스 시리즈(M, M+, H) ITTF 번호는 하나임에도 불구하고 스폰지 경도를 달리해서 세가지 버전으로 나와 있는 것처럼, ACE II 러버도 좀더 다양화해서 각각 특징 있는 시리즈로 나오면 좋겠습니다.

끝으로 사용기를 작성할 있도록 도움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Comments

93 오늘 아침
사용기 잘보았습니다.
37 bula
상세하고 유익한 사용기입니다.
감사드립니다.
저도 사용기를 작성해야 하는데.......
99 명상
좋은 사용기 잘 봤습니다~~~
58 bluejays
담백하게 잘 작성해주신 것 같습니다..여러부분 동감이 됩니다...
99 한사람
잘 봤습니다.
73 정확히처
좋아요 감사합니다
M 고고탁
청운의 꿈님, 사용기 잘봤습니다.
99 hok59
잘 봤습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19 Lucky Point!

홈 > 탁구용품사용기
탁구용품사용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광고] 제 글을 묶은 파일을 올립니다^^ 댓글11 M 걍벽 3일전 540
서브 트레이너 매뉴얼과 케이스 댓글7 M 고고탁 04.04 4496
초레이서브트레이너 홍보 동영상 댓글4 M 고고탁 10.13 4643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8 M 고고탁 10.28 27951
738 러버 적응 실패...(스티가 제네시스 m 전면 사용) 댓글4 33 청운의꿈 07.14 1661
737 다커 스피드90 쉐이크 사용기 댓글2 14 조조할인 07.13 1604
736 유성글루 없애는법 댓글1 28 서울 07.06 1490
735 네오3유성글루 댓글6 28 서울 07.06 1275
734 도닉 블루스톰z2 사용기 댓글5 36 leifei 06.25 2415
733 이울러스 45도 2주차 사용후기 댓글9 8 단풍잎탁구 06.16 2079
732 훈련용 고래2 사용후기! 댓글10 10 알따 06.16 2266
731 군함조라켓 타우러스 사용기 댓글10 56 안토시안 06.14 1801
730 마츠시타 코지 스페셜+줄라 맥스450+TSP 컬P-1 시타기입니다. 댓글2 6 수공 06.13 1790
729 도닉 블루스톰 Z1 사용기 댓글6 13 문서연99 06.08 2729
728 라잔터 비트 사용후기 1주차 댓글5 8 단풍잎탁구 06.08 1455
727 이올러스 45도 사용후기 1주차 댓글5 8 단풍잎탁구 06.08 1954
726 프레스토 스핀 10일 사용해본 느낌... 댓글10 33 청운의꿈 06.06 2149
725 장원장 ACE II 러버 댓글5 9 Xuuxin 06.04 1210
724 JOOLA Aruna off 라켓 + MAXXX450 러버 구입 후기!! 댓글9 3 3부의벽 05.22 2601
723 중펜 이면 러버 비교 (게보 하이프 유남규 러버, 도닉 블루스톰 Z2, 티바 MX-S) 댓글6 33 청운의꿈 05.19 2819
722 블리츠 42.5도 사용 2주차 후기 댓글5 8 단풍잎탁구 05.18 1677
721 ELP 사용2주차 후기 댓글6 8 단풍잎탁구 05.18 1729
720 장원장 [카덴자] 댓글4 41 욜라 05.12 1173
719 블리츠42.5도 1주차 사용후기 댓글5 8 단풍잎탁구 05.11 1419
718 ELP 1주차 사용후기 댓글7 8 단풍잎탁구 05.11 1583
717 장원장 러버 사용후기 댓글6 24 에루아조오타 05.07 1289
716 블리츠42.5도 사용 1주일후기 댓글5 8 단풍잎탁구 05.04 1504
715 thibar ELP사용후기1일차 댓글7 8 단풍잎탁구 05.04 1380
714 게보 ABS 시합구 시타후기 댓글4 2 만덕탁순이 05.03 1753
713 파워셀 울트라 (유승민 대박) 러버 3주 사용기 댓글11 33 청운의꿈 05.02 2743
712 바잘텍 vs 티모볼 회원분들의 의견은? 댓글8 26 탁구외길인생 05.01 3488
711 BLITZ 3주차 사용 후기 댓글11 8 단풍잎탁구 04.26 1964
710 발사 나무 라켓에 대한 사용경험 댓글6 93 오늘 아침 04.21 1919
709 BLITZ 2주차 사용 후기 댓글5 8 단풍잎탁구 04.18 1450
708 홀탁 사용해 보신분!!! 댓글3 4 물총새 04.13 1544
707 블리츠 1주차 사용후기 댓글5 8 단풍잎탁구 04.11 1646
706 늦은 ace II 러버 사용기... 댓글18 39 아직은초보 04.07 1583
705 티마운트-프레스토 스핀 댓글6 23 도도한 04.02 3043
704 "티마운트" "프레스토 스피드" 러버 사용기 댓글11 58 bluejays 03.29 3231
703 장원장의 D-drive는.... 댓글5 42 낙엽송 03.29 1640
702 [사용기] 티마운트(TMOUNT) 프레스토 스핀 러버 사용기 입니다 댓글3 3 슬론 03.28 2787
701 티마운트 탁구대 댓글6 23 도도한 03.26 1537
700 장원장 케블라텍 라켓(쉐이크 핸드) 댓글5 6 뱅상 03.22 1529
699 Hype KR 유남규 러버와 나노플렉스 유남규 GOLD88버젼... 댓글7 33 청운의꿈 03.14 2164
698 중국 국대용 러버 15만원정 댓글14 M 고고탁 03.14 2698
697 D-drive 사용기 댓글7 51 바리테스 03.09 1574
696 ESN 1760 과 1761(팔리오 개발, 블리츠 후속 모델 SAMPLE) 사용 후기 입니다. 댓글8 33 오빤젠동스타일 03.08 1477
695 한국의 프로 선수와 중국 점착성 러버는? 댓글16 M 고고탁 02.27 3599
694 프레이타스 alc 초간단후기 댓글5 5 나이스가이 02.27 2008
693 장원장 D-Drive 사용기 댓글5 45 애니맨 02.23 1252
692 중국 러버 "캥거루" 와 "이글" 사용기입니다. 댓글13 93 오늘 아침 02.20 2031
691 nano FLEX 유남규 GOLD88버젼 1,2주 차 사용후기 댓글9 8 단풍잎탁구 02.19 1725
690 티모볼 ALC 사용후기 댓글21 8 단풍잎탁구 02.14 4611
689 탁구공 만드는 과정 댓글5 M 고고탁 02.13 1589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XU XinCHN
2FAN ZhendongCHN
3MA LongCHN
4LIN GaoyuanCHN
5HARIMOTO TomokazuJPN
6Lin Yun-juTPE
7CALDERANO HugoBRA
8Falck MattiasSWE
9Liang JingkunCHN
10BOLL TimoGER
11OVTCHAROVGER
12Niwa KokiJPN
13JEOUNG YoungsikKOR
14Franziska PatrickGER
15Miztani JunJP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