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세계 탁구의 혁명적 변화..'WTT' 를 아시나요?

M 고고탁 1 243

2021년부터 월드투어 대체 출범
상금 높이고 TV중계도 대폭 확대
골프 처럼 인기 스포츠 위상 기대

탁구의 미래는 여기에 있다’고 선언한 WTT의 제안서 표지

이쯤이면 세계 탁구역사에서 혁명적인 변화라고 할 수 있다.

국제탁구연맹(ITTF)가 2021년부터 기존의 월드투어를 대체하는 WTT(World Table Tennis)를 의욕적으로 출범시킨다. ITTF는 CEO인 스티브 데인톤을 중심으로 ‘WTT 프로젝트’를 치밀하게 준비해왔고, 2019년 8월 WTT를 출범시켰다. 최근에는 구체적인 대회운영안을 확정하고, 수장을 영입하는 등 행보를 재촉하고 있다.

지난달 말 중국 탁구의 레전드 중 한 명으로 중국탁구협회(CTTA) 회장을 맡고 있는 류궈량을 WTT의 초대 회장으로 영입했다. 이어 재력가인 칼 알 모한난디 ITTF회장(카타르 회장)을 첫 번째 보드멤버(이사)로 확정했다.

WTT의 지향점은 명확하다. 탁구를 골프나 테니스처럼 인기 프로스포츠로 만든다는 것이다. 메이저대회부터 등용문대회까지 레벨별 대회가 연중 열리고, 대회별 상금은 최고 300만 달러(36억 원)까지 대폭 증액된다. 화려한 TV중계에 소셜미디어를 활용한 탁구팬과의 소통도 강화한다. 기존의 세계선수권은 2년에 한 번 단체전만 열리게 된다.

WTT는 주요대회가 135개국에 중계되고, 연간 7000시간 이상의 TV중계, 시청자 10억 명 이상, 소셜미디어 팔로워 350만 명 등을 예상하고 있다. 대회는 골프나 테니스의 메이저대회에 해당하는 그랜드스매시부터 WTT컵 파이널스-WTT 챔피언스-WTT 스타콘텐더스-WTT 콘텐더스로 체계화된다.

탁구의 메이저대회인 그랜드스매시는 연간 4차례 개최되며 상금 200~300만 달러가 걸린다. 남녀 64명씩이 출전하며, 테이블(탁구대)은 4개로 시작해 1개로 줄어든다(대회기간 10일). 기존 월드컵의 40년 전통을 이어받은 2개의 WTT컵 파니이널스는 더 압축적이다. 남자와 여자대회로 분리해 열리는데 16명씩이 출전해 단식과 복식 우승자를 가린다. 대회기간은 5일이며 상금은 100~150만 달러다.

그랜드스매시와 WTT 파이널스가 메이저대회라면 나머지 WTT 챔피언스-WTT 스타콘텐더스-WTT 콘덴더스는 등급별 투어형식의 대회다. 챔피언스는 세계랭킹 상위 32명씩(와일드카드 2명, 호스트 초청 2명)이 출전해 상금 40~60만 달러를 놓고 다툰다. 남자와 여자 대회 각 4개씩 열린다.

남녀 48명의 선수가 출전하는 스타콘텐더스는 연간 6차례 열리며 상금은 20~30만달러 수준이고, 등용문 대회 성격의 콘텐더스는 5만~7만 5000달러를 놓고 10~14차례 열린다.

이러한 WTT 대회는 기존 ITTF월드투어에 비해 상금은 2배 이상 올랐고, 외관도 확연히 다르다. 대회별 테이블(탁구대)의 숫자는 많아야 4대다. 파이널스와 챔피언스의 경우는 대회기간 내내 딱 1대의 테이블만 설치된다. 수십 개의 테이블에서 경기가 동시다발적으로 열리는 기존 대회와는 달리, 집중해서 탁구경기를 중계하거나, 관람할 수 있는 것이다.

걱정거리도 있다. WTT의 출범으로 세계 탁구의 판이 커지면서 전통의 탁구강국 한국의 위상이 벌써부터 우려되고 있다. 한국은 2020년 건국 이래 처음으로 세계탁구선수권을 유치했지만 코로나19 사태로 대회가 1년 연기됐다. 마음 같아서는 WTT의 출범과 함께 4개의 그랜드스매시 대회 중 하나를 유치하고 싶지만 대형스폰서가 없어 ‘한국대회(예전의 코리아오픈)’는 잘해야 챔피언스급 이하의 대회가 될 수 있기 때문이다.

WTT는 현재 세계탁구계의 주요인사를 대상으로 임원진을 구성하고 있으며, 올해 말까지 주요대회의 일정을 확정, 발표할 예정이다.

유병철 스포츠전문위원

 

https://sports.v.daum.net/v/20200720114418942?fbclid=IwAR0bs41pFJdJ7GwQRz1UOzfIPqh4doC0JURiHfw0gZRUfNgfbtOMtpns5nc 

Comments

잘 보고 갑니다.
홈 > 탁구뉴스/신제품소식
탁구뉴스/신제품소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초레이킹 소개 댓글5 M 고고탁 07.26 1626
개봉임박 초레이킹+스윙트랙커 댓글17 M 고고탁 07.25 1960
고고탁,탁구인탁구사랑 카카오톡 실시간상담 오픈했습니다! 댓글10 M 고고탁 05.08 2492
광고] 제 글을 묶은 파일을 올립니다^^ 댓글12 M 걍벽 04.07 1474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9 M 고고탁 10.28 29082
1182 PINGPONG STREET 댓글1 2 PPLIFE 19시간전 28
1181 강원도 스포츠리그 시작하다 댓글1 2 PPLIFE 6일전 101
1180 공부하는 학생선수’의 새로운 시도, 주목! 금빛나래학교 댓글2 M 고고탁 08.03 164
1179 ‘3H의 맏언니' 홍순화, 금천초 코치로 28년 만에 복귀 댓글2 M 고고탁 07.28 190
1178 서울 금천초등학교 여자탁구부 창단 댓글4 2 PPLIFE 07.23 243
1177 PPLIFE 아마추어 랭킹100 댓글5 2 PPLIFE 07.23 271
1176 전국탁구장 증가추이(2018-2020) 댓글1 2 PPLIFE 07.23 219
열람중 세계 탁구의 혁명적 변화..'WTT' 를 아시나요? 댓글1 M 고고탁 07.22 244
1174 조대성 삼성생명 품으로 댓글5 M 고고탁 07.17 319
1173 국제탁구연맹 "북한 상승세…부산 세계선수권 참가 기대감" 댓글3 M 고고탁 07.15 183
1172 강동구 여성탁구단 창단 댓글4 M 고고탁 06.26 402
1171 중·고탁구연맹 2020년 첫 국내대회 개최, 7월 회장기 댓글2 M 고고탁 06.25 246
1170 양천구 목2동 50대 여성 확진…탁구장 방문이력 댓글2 M 고고탁 06.21 443
1169 탁구장·명성하우징·IFC 치과 감염…가족간 확진 발생 댓글1 M 고고탁 06.15 381
1168 리치웨이 확진 벌써 116명-탁구장은 60명…수도권 집단감염 지속 댓글4 M 고고탁 06.11 382
1167 신규환자 57명, 이틀째 50명대…수도권 교회·방판·탁구장 '산발'(종합) 댓글2 M 고고탁 06.08 397
1166 대한체육회, 국가대표 지도자 자격증 의무 취득 강행키로 M 고고탁 06.07 375
1165 부수제 폐지와 핸디 폐지 4개 리그 운영 2020년 한국탁구 T 리그 운영안 댓글1 27 블랙캣 06.05 845
1164 인천시설공단 탁구단 창단... 지역 체육인재 육성이 기여 댓글3 M 고고탁 06.03 379
1163 현정화, 대한민국 탁구 전설의 남은 목표 한 가지 댓글2 M 고고탁 06.01 445
1162 중국 코로나19 백신 연구팀, 세계 최초 인체 임상시험 성공 발표 댓글1 M 고고탁 05.23 361
1161 '정치 국가대표' 꿈꾸는 임오경 "국민체육진흥법 개정하겠다" M 고고탁 05.20 385
1160 DPRK, 김송이... 북한의 탁구용품 댓글4 M 고고탁 05.18 485
1159 "헬스장은 주고 탁구장은 안주나" 체육시설 휴업지원금 차별 논란 댓글2 M 고고탁 04.28 673
1158 국가대표 다음달 11일 진천선수촌 재입촌… 세계탁구선수권 등 준비 댓글2 M 고고탁 04.23 504
1157 탁구 디비전리그, 생활체육 패러다임 전환 나선다 댓글1 M 고고탁 04.16 837
1156 미래에셋대우, 대한민국 탁구 버팀목 역할 '톡톡' 댓글2 M 고고탁 04.09 502
1155 탁구 올림픽 대륙별 예선 파행…부산 세계선수권도 연기 가능성 댓글2 M 고고탁 03.17 535
1154 탁구 전지희, 징계 아픔 딛고 올림픽 꿈 이룰까 댓글3 M 고고탁 03.11 726
1153 탁구 일본오픈, 코로나19 여파로 '연기'…코리아오픈은 '취소' 댓글1 M 고고탁 03.11 509
1152 카타르행 불발된 한국 탁구, 도쿄올림픽 향하는 대안은? 댓글1 M 고고탁 03.03 532
1151 전국 유일 '탁구 전용 훈련장' 활짝 댓글7 M 고고탁 02.09 1014
1150 여자탁구 신유빈, 고교 진학 대신 실업행..조만간 거취 결정 댓글1 M 고고탁 02.02 761
1149 리햅 꿈나무 탁구 대잔치 성료…권혁·정예인 남녀부 우승 댓글1 M 고고탁 01.29 511
1148 女 탁구 간판 전지희, 왜 세계선수권 못 나가나 댓글2 M 고고탁 01.17 1281
1147 최연소 탁구 국대 신유빈 "올림픽은 실력으로 뚫겠다" 댓글3 M 고고탁 01.17 782
1146 2020 부산 세계단체전탁구선수권대회 파견 국가대표 선수 선발 평가전 대회요강 댓글5 M 고고탁 01.08 747
1145 탁구 조대성 "신동도 좋지만…이젠 '에이스'로 바꿀게요" 댓글2 M 고고탁 01.06 728
1144 키도 실력도 쑥쑥… 탁구 신동, 이에리사·현정화 뛰어넘는다 댓글4 M 고고탁 01.02 718
1143 정현숙 세계탁구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 사무총장 댓글2 M 고고탁 12.30 602
1142 성남시, 경기지역 첫 장애인탁구팀 창단 댓글2 M 고고탁 12.27 413
1141 제73회 전국남녀종합탁구선수권대회, 12월 4일 춘천에서 개막 댓글1 M 고고탁 12.02 580
1140 금산여고, 학교스포츠클럽 탁구 전국 제패 댓글2 M 고고탁 11.20 588
1139 한국 남자탁구, '도쿄 전초전' 팀월드컵 8년 만의 결승행 M 고고탁 11.10 665
1138 대한민국 탁구장은 몇 개나 될까? 댓글5 M 고고탁 11.06 1116
1137 [부고] 추교성(금천구청 탁구단 감독)씨 부친상 댓글1 M 고고탁 11.03 653
1136 2019 폴란드오픈 남자단식 8강 박찬혁 대 지오니스(한국마사회) 파나지오티스(그리스) 댓글1 M 고고탁 10.20 633
1135 국제무대에서 한 뼘 더 성장한 한국탁구 꿈나무 선수들 M 고고탁 10.07 700
1134 전국체전 휩쓰는 대전 동산고 탁구팀 출신들 '탁구 명문' 저력 댓글1 M 고고탁 10.07 720
1133 약속 지킨 창단 3년, ‘탁구 치는 CEO' 최철홍 보람그룹 회장 댓글2 M 고고탁 10.03 766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FAN ZhendongCHN
2XU XinCHN
3MA LongCHN
4HARIMOTO TomokazuJPN
5LIN GaoyuanCHN
6CALDERANO HugoBRA
7Lin Yun-juTPE
8Liang JingkunCHN
9Falck MattiasSWE
10BOLL TimoGER
11OVTCHAROVGER
12WANG ChuqinCHN
13Niwa KokiJPN
14JEOUNG YoungsikKOR
15PITCHFORD LiamENG
16Franziska Patrick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