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주제에 상관없이 적고 싶은 이야기를 게시하는 곳입니다.

탁구에 관한 이야기, 음악, 영화, 가정사에 상관없이

어떤 내용도 게시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그러나 누구에게나 민감한 진영논리는 사절합니다.

우리는 보수든 진보든 우든 좌든 탁구치는 사람들입니다.

탁구 하나만으로도 우리는 만나서 얼마든지 즐겁게 탁구칠수 있습니다.

마약 운동 탁구, 만병 통치 운동 탁구...

23 발튼어 11 937

저도 운동 좀 했다는 사람입니다.
둥근 공으로 하는 운동은 배구를 빼고 대부분 능숙하게 하구요.

제가 축구를 무지무지 좋아했습니다.
그냥 축구광이었죠. 축구를 못하면 몸에 병이 날 지경이었어요.

그런데 축구보다 더 중독성이 강한 운동은
바로 탁구였습니다.

탁구는 중 2때부터 치기 시작했습니다.
당시는 모두 펜홀더였죠. 30년이 넘게 친 셈이네요.

중간에 테니스도 쳐보고 배드민턴도 좀 쳐봤어요.
둘 다 재미있습니다. 하지만, 탁구 만큼 정말 짜릿한 쾌감은
못 느꼈습니다.

물론 그 종목들의 세계도 끝이 없죠. 고난도의 기술들, 머리쓰기, 작전.. 
그러니 중독성도 엄청나다고 봐야죠.

그러나 지극히 사견이지만, 정말 탁구는 따라올 수 없는 것 같습니다.
그 이유는 탁구는 짧은 거리에서 작은 공이 수천 가지 회전을 먹어가면서
순간적으로 날아와 그 긴장감이 최고조에 이르게 하기 때문이라 봅니다.

그러나 테니스는 공의 변화가 그 정도가 아니고, 공이 저리 가는 걸
다리가 못 쫓아가 못치는 것이기에 탁구공의 엄청난 변화와 짧은 거리의
전광석화 같은 속도와는(테니스가 구속은 훨씬 빠르나) 차이가 크게 납니다.

배드민턴은 상상을 초월한 속도로 날아오지만, 전혀 회전이 없구요..
탁구의 경우 볼이 선수들의 경우 초당 최대 100회를 회전한다 합니다.
1초에 볼이 백번 회전을 하니 정말 경이적인 거죠.

그리고 탁구의 두뇌 싸움... 단 0.1초의 순간에 방향을 결정하는 판단을 해야하고
한구 한구에 엄청나게 머리를 굴립니다.

그러니 매 순간 아드레날린이 엄청나게 분비되니
온 몸이 생체 마약 성분으로 채워집니다.

이 중독성은 정말 비교불가일 정도입니다.
그러니 탁구에 한번 빠진 사람은 도저히 헤어나오질 못하게 됩니다.
탁구 좀 치다가 품위 있게 테니스나 골프로 잠시 전향했던 사람들도
나중에 탁구로 다시 돌아오는 걸 자주 보는데, 결국 "재미" 때문이었죠.

사견일 수 있으나,
탁구만큼 세상에서 재밌고 짜릿한, 중독성 강한 운동은 없다고 생각하네요.

게다가 아래 어떤 분이 올린 글에서 말하신대로,
건강에도 최고의 운동이구요.

테니스와 배드민턴은 나이 들어 부상에 시달립니다.
특히 배드민턴이 다리 근육이 많이 망가지더군요. 테니스는 엘보...
의사들은 50대 이상에게 테니스와 배드민턴을 권하지 않습니다.
그러니 결국 탁구로 와야 하죠.

탁구도 결코 가벼운 운동이 아닌, 부수가 올라갈 수록
운동량이 엄청나긴 하지만, 나이에 따라 충분히 조절 가능한 운동입니다.

몇달 전 TV에서 실험하는 걸 봤습니다.
70세 이상 노인 그룹들을 두 그룹으로 나누고 실험을 합니다.
모두 운동하고 담을 쌓고 사는 노인들이구요.
각종 성인병을 달고 다니고, 시름시름합니다. 그리고 치매끼도
있고 컴퓨터에 나타난 두뇌 입체 화면은 두뇌 활동이 현저히 낮은 걸 보여줍니다.

두 그룹에게 운동을 시켰습니다.
A 그룹은 가장 널리 건강에 좋은 것으로 알려진 가벼운 조깅과 걷기를 시켰습니다.

B 그룹은 탁구를 치게 했습니다.

약 4-5개월 정도의 시간이 흘렀습니다.

의사들이 다시 이들의 건강 상태를 측정했습니다.

A 그룹은 놀라운 신체 변화를 보여줬습니다. 신체 기능이 크게 활성화되고
병도 많이 호전된 상태였습니다. 두뇌 활동도 약간 좋아졌습니다.

B 그룹 탁구치는 사람들을 살펴보았습니다. 이건 엄청난 변화가 발생했습니다.
A 그룹하고 비교도 안될 정도로 건강 지수가 높아졌습니다.
가장 놀라운 것은 두뇌 활동이었습니다.

컴퓨터로 두뇌를 단층과 입체 촬영해서 보여주는데, 분명히 처음에
다 죽어 있던 색깔들, 즉 뇌 활동이 저조한 것을 보여주던 뇌 곳곳에
엄청난 열기로 가득찬 색깔로 채워졌습니다.

의사들은 탁구 그룹에서 현저한 뇌 활동 향상이 발생했으며
신체 기능도 엄청나게 좋아졌다고 결과를 설명했습니다.

즉, 걷기와 조깅과 비교도 할 수 없을 만큼, 건강에 좋고
치매 예방에 최고인 운동이 탁구였다는 사실입니다.

TV에서 보았던 것을 탁구가 최고라는 것을 알리기 위해
글로 써보았습니다.

결론은 탁구가 진리입니다! ㅎㅎㅎ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61 즐퐁
잘 읽었습니다
저도 탁구가 최고라고 생각합니다^^
33 달빛한스픈
정보 감사합니다
78 꿈사랑
좋은정보네요^^
99 정다운
한마디로 탁구 예찬론이로군요!
맞습니다.
탁구가 모든 구기 운동 중에서 최고 랍니다.
저도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99 강청수
저도  탁구가 진리임을 동감합니다.
탁구는 해보지 않은 사람은 느끼지 못하는 짜릿함이 있습니다.
저는 배트민턴을 하다가 탁구로 왔는데 정말 잘 했다고 생각됩니다.
특히 나이가 들수록 탁구가 최고입니다. ^^
99 명상
잘 봤습니다~~~
73 정확히처
잘봤읍니다
53 모짜르트
제가 항상 느끼고 있고 하고 싶은 말들을 자세히 잘 표현해 주셨네요. 100% 아니 200%
동의하며 맞는 말씀이십니다. 올리신 글 주위 분들에게도 많이 전하겠습니다.
35 연습중
공감합니다...
잘 읽었습니다.
89 hok59
감사합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48 Lucky Point!

22 화음사랑
일백프로 동감입니다 정년퇴직전엔 골프가 최고라 생각햇지요 아니에요 탁구가 진짜 최고입니다
아무 다른 운동 안하고 오직 탁구만 하는데 감기도 안걸리고  체중도 잘 관리되구 건강하게 삽니다
요즘 저는 탁구에 미쳤다고 자신있게 말하고 만나는 사람마다 탁구를 하라고 강권합니다 ㅋㅋ
이렇게 좋은 탁구를 알게되어 늘 감사한 마음입니다.... 탁구 동호인 여러분 .사랑합니다....ㅎㅎㅎ

Congratulations! You win the 25 Lucky Point!

홈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초레이 야누스 라켓 특판 시작합니다. 댓글3 M 고고탁 05.12 917 3
서브 트레이너 매뉴얼과 케이스 댓글5 M 고고탁 04.04 1291 3
2019년 ITTF 월드투어 댓글3 M 고고탁 02.09 1873 4
초레이서브트레이너 홍보 동영상 댓글4 M 고고탁 10.13 2774 3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5 M 고고탁 10.28 22940 93
걍벽님의 글 전부 다시 모음 댓글42 M 고고탁 01.08 79332 11
20905 차이나오픈 멋진 장면들 댓글1 M 고고탁 5시간전 119 0
20904 서로 연습이 되어야 좋은데^^ 댓글6 14 포크볼 16시간전 407 0
20903 이게 겜이냐 댓글5 2 yav2U994 21시간전 505 0
20902 역대 2번째 트리플크라운의 주인공이 된 쉬신. [2019 일본 오픈/플래티넘] 댓글4 54 빠빠빠 1일전 495 3
20901 중국은 또 싹쓸이, 쉬신 최고의 날 댓글9 8 루시우 2일전 849 2
20900 하리모토와 정반대의 탁구스타일-대만 린윤주~ 댓글21 31 vagaman 2일전 940 4
20899 지금 결승 시작했습니다. 우회 방법.... 댓글6 23 판젠동주민 2일전 463 1
20898 마롱, 판젠동, 쉬신 삼대 끝판왕들의 혈투 ㅎㅎ 댓글7 23 판젠동주민 2일전 526 4
20897 린윤주가 빠른 박자로 쉬신을 공략할 수 있을까? 댓글6 32 마라마라탕탕 2일전 315 1
20896 저는 그저 즐탁 할 수 있음에 무한 감사합니다! 댓글9 99 정다운 2일전 257 4
20895 판젠동이 막판에 급격하게 무너졌네요. 댓글11 8 루시우 2일전 618 3
20894 2019일본오픈 경기일정-오늘(6월16일) 댓글7 44 해피철 2일전 618 1
20893 양평에 있는 현대종합연수원을 갈려면 어떻게 가야 한가요? 댓글4 M 고고탁 2일전 197 0
20892 Re: 양평에 있는 현대종합연수원을 갈려면 어떻게 가야 한가요? 댓글1 M 고고탁 2일전 106 0
20891 코치 구인구직란 찾기가 어렵네요. 댓글4 21 friction 2일전 311 0
20890 일본 오픈을 열광시킨 22살 늦깎이 영건 쑨원의 등장. [2019 일본 오픈] 댓글7 54 빠빠빠 2일전 425 2
20889 잠시 후에 U 20 월드컵 결승전이 펼쳐 집니다 ! 댓글15 99 정다운 2일전 162 0
20888 드디어 댓글14 21 HuHao2 3일전 586 1
20887 장우진 입장했습니다. 모두 응원해주세요.. 댓글8 16 보성녹차탁구시연 3일전 509 0
20886 무명의 반란이 오늘도 이어집니다. 댓글6 8 루시우 3일전 534 0
20885 동영상 보고 아무리 좋은 이론을 외운다 한들 댓글10 28 회한 3일전 494 1
20884 복식에서 쉬신은 독보적입니다. 댓글10 8 루시우 3일전 418 0
20883 중펜그립..저에게 맞는 그립은 뭔가요? 댓글5 3 후다리 3일전 186 1
20882 2019일본오픈 경기일정-오늘(6월15일) 댓글8 44 해피철 3일전 538 1
20881 우리나라 선수들의 고쳐야 할 공통점 한 가지 댓글12 37 글렌피딕 3일전 594 4
20880 일본오픈을 통해서 본 재미있는 양념 이야기 댓글14 M 고고탁 3일전 485 10
20879 1년 전과 상황이 역전된 일본 10대 탁구 천재들. [2019 일본 오픈/플래티넘] 댓글9 54 빠빠빠 3일전 489 5
20878 일본 남자 단식은 16강에서 전멸했네요 댓글6 8 루시우 3일전 403 2
20877 이변 추가-린윤주가 린가오유엔을 이겼네요. 댓글13 31 vagaman 4일전 553 3
20876 정영식 마롱과 풀세트 접전끝 패배 댓글9 13 워낭 4일전 593 3
20875 정영식 3:3이고 마지막 세트입니다..피말립니다. 댓글8 23 판젠동주민 4일전 339 1
20874 사토 히토미가 딩닝에게 승리했습니다 댓글8 8 루시우 4일전 311 1
20873 일본오픈 본선 1일차 대이변 속출 댓글7 13 워낭 4일전 415 1
20872 안 고마워도 하셔도 될 것 같아요. 22 캵캵 4일전 362 1
20871 정영식이 얀안을 이기고 오늘 저녁 마롱과 대결합니다 댓글13 8 루시우 4일전 662 4
20870 스포츠과학원의 오류 정정 댓글23 11 안달이복달이 4일전 593 1
20869 안재현과 마롱 경기 시작했습니다.. 사이트 우회방법 댓글5 23 판젠동주민 4일전 479 0
20868 안재현 마롱 경기가 좀전에 시작되었습니다!! 댓글6 12 고복수 4일전 308 0
20867 새롬이님을 절대 이길 수 없습니다. 댓글13 6 키위맛있어요 4일전 760 2
20866 다 좋은데 제발 황당한 소설은 삼갑시다 - 초레이, 빽 동작 등등.. 댓글6 23 판젠동주민 4일전 449 2
20865 하리모토 또 4:0 패배 댓글4 23 판젠동주민 4일전 441 0
20864 일본오픈에서 이변에 이변이 속출하네요. 댓글6 8 루시우 4일전 377 2
20863 스포츠과학원에서 소개해준 발목회전에 대한 논문 댓글71 42 새롬이 4일전 602 0
20862 새롬이님의 문제 1편 - 본인 논리가 깨졌음에도 계속 우김 댓글9 2 팔리옹 4일전 385 6
20861 탁구누리 홍보해주셔서 매우매우 감사합니다. 댓글10 42 새롬이 4일전 358 0
20860 지금 이 상황이..ㅎㅎㅎㅎㅎ 댓글17 7 으아 4일전 467 0
20859 탁구 각종 기술별 그립과 손가락 힘사용방법 댓글3 7 빼롱이와요롱이 4일전 137 1
20858 자게(자유게시판)가 좀 시끄러웠네요~ 댓글4 38 쫄란 4일전 286 0
20857 큰 능력엔 큰 책임이 따른다. 댓글25 7 으아 4일전 461 0
20856 직장 내 탁구공간 확보했네요 댓글16 42 탁구친구 4일전 339 1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FAN ZhendongCHN
2LIN GaoyuanCHN
3XU XinnCHN
4HARIMOTO TomokazuJPN
5MA LongCHN
6BOLL TimoGER
7Liang JingkunCHN
8CALDERANO HugoBRA
9Falck MattiasSWE
10Jang woojinKOR
11LEE SangsuKOR
12OVTCHAROVGER
13NIWA KOKIJPN
13Mizutani JunJPN
14Liam PitchfordE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