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주제에 상관없이 적고 싶은 이야기를 게시하는 곳입니다.

탁구에 관한 이야기, 음악, 영화, 가정사에 상관없이

어떤 내용도 게시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그러나 누구에게나 민감한 진영논리는 사절합니다.

우리는 보수든 진보든 우든 좌든 탁구치는 사람들입니다.

탁구 하나만으로도 우리는 만나서 얼마든지 즐겁게 탁구칠수 있습니다.

김어준의 생각 "무서우면 그냥 가만히 계세요. 싸움은 우리가 할테니까."

35 서석대 50 1,228

지난 월요일 한 방송국의 모 논설위원이 어떤 프로그램의 클로징에서

다음과 같은 멘트를 했습니다. 


<1910년 국채보상운동, 1997년 금모으기 운동, 이순신 장군, 의병, 동학농민,

이런 맥락의 발언들이 이어지고 있는데 의병으로 해결되면 얼마나 좋겠냐 마는,

그때 그 방법으로 나라를 구하기는 했느냐?

이길 전쟁만 해야 하는데 질 싸움에 들어가는 건 재앙이다.

반일 감정 자극은 해법이 아니다.>


이런 논리의 원형은 일제에 아주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의병을 말하는데 의병으로 나라를 구하기는 했느냐?”

독립군 때려잡던 전력을 합리화하기 위해 백선엽은 이렇게 말을 했었죠.

"내가 독립운동을 한다고 독립이 빨라졌겠냐?"

똑같은 논리입니다.


“반일 감정 자극하지 말고 합리적 해법을 찾자. 원만히 타협해서 일본 제안을 수용하자.”

일제가 우리 외교권 박탈하려 할 때 이완용이 한 말이죠.

“이길 전쟁만을 해야지, 질 싸움을 하는 건 재앙이다,

일본에 가만히 고개를 숙이고 이익을 도모하자.”


이런 말을 한 친일파는 너무나 많아서 일일이 열거할 수도 없습니다. 

 

그래서 모 논설위원이 친일파다.

그런 말이 아닙니다.

그런 사고의 역사적 결과는 이미 충분히 겪었다는 거죠.

능욕과 수탈의, 그리고 종속의 36년이었죠.

그런 생각을 여전히 하시는 분들께 드릴 말씀이 있습니다.  

제대로 싸워보지도 않고 지레 두려울 수는 있죠.

그래서 이길 전쟁만 해야 한다며 겁먹는 것까지는 이해가 갑니다.

그런데 그게 마치 무슨 대단한 지혜라도 되는 양 포장하는 건 하지 맙시다.


무서우면 그냥 가만히 계세요. 싸움은 우리가 할테니까.

김어준 생각이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45 firstminam
짝짝짝!
50 higgs
그치
8 mfighter
Greeeeat...!!
45 Moonknight
38 짱아치하나
가만히 고개를 숙이고 이익을 도모하자는 미친 말!!
 질 싸움을 해서 내가 질 지언정 당신도 다친만큼 아픔이 있다~!!!
92 hok59
zz,bb,,dpgb..glaemsrj alschQns...gg

Congratulations! You win the 50 Lucky Point!

92 hok59
ㅠㅠ,ㅋㅋ, 에휴, 힘든건 민초뿐...ㅎㅎ
7 블루97
싸워서 이겼던 건 미국이고.. 지금은 미국이 일본이랑 안 싸우네요...
46 칼잡이 夢海

블라인더 처리된 댓글입니다.

39 유심조
몽해...꿈속에서 깨시구려~~ ㅉㅉ 멍해인게야~~

Congratulations! You win the 31 Lucky Point!

46 칼잡이 夢海

블라인더 처리된 댓글입니다.

39 유심조
이런~ 짧게 쓰면 무논리이고 무뇌로 인식하는지고,,.한마디 하리다...
猪眼觀之卽猪 佛眼觀之卽佛
46 칼잡이 夢海

블라인더 처리된 댓글입니다.

11 푸더러
민족의 바른 소리인 우리 한글을 놔두고 이런 중국의 문자를 쓰다니요! 적폐입니다
40 쫄란
x 소리를 길게도 쓰셨네
42 길위에서
그런데 생각보다 우리는 강합니다.
역설적으로 우리가 강하지 않았다면 일본이 저렇게 나왔을까요?
반도체, 디스플레이, 5G 등 통신기술들을 포함함 IT 기술.
가전, 자동차, 조선 등 기존 제조업
무역 규모, GDP 규모, 1인당 GDP 등등
충분히 일본이 위협을 느끼고 견제할(그래서 역설적으로 우리도 해볼만한) 수준입니다.
물론 기초과학 및 첨단 소재 분야 등에서는 아직 우리가 많이 부족합니다.
그것도 우리가 아예 역량이 없어서라기보다 국제 분업화된 세계화 시대에 우라가 더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는 분야에 선택과 집중을 한 결과이지요.
그러한 역량으로 이제 기초과학 및 첨단 소재마저도 우리가 일본을 위협할 가능성이 보이니,
일본이 저렇게 민감하게 반응한다고 봐도 크게 무리가 없을 것입니다.

역량도 가진 것도 없이 그저 성질만 가지고 감정적으로 설치는 것이 아니라,
이겨야만 하고 언젠간 겪을 수 밖에 없는 싸움을 이기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자 함입니다.
또한 우리에겐 충분한 역량과 힘이 있습니다.

2019년의 대한민국은 1910년의 대한제국도 아니고, 1965년의 대한민국과도 다릅니다.
내 모가지 내어주고 그놈 팔 하나 얻는다면 싸우면 안 되죠.
반대로 내 팔 하나 내어주고 그놈 목 얻는다면 싸워야 할까요?
몽해 님 같으시면 싸우시겠습니까? 내가 모가지 걸고 싸우자고 들면 상대는 팔 잃기 싫어서 도망가는 겁니다.
그렇게 지켜온 나라입니다 우리나라가.
몽해님 말처럼 고개 숙이고 죽는척 했던 나라들은 다 식민지 처지 벗어난지 얼마 안됬거나 아직도 식민지 생활 면치 못하고 있죠.
46 칼잡이 夢海
아뇨! 잘못 보신 겁니다.
그런 나라들 모두 고개 숙이고 죽는 척 했던 나라들이 아니라 우리 처럼 세상 돌아가는 거 모르지 지들끼리 싸우다 그리 된거죠.
고개 숙이고 죽는 척 하며 힘을 키웠던 나라들은 지금 다들 잘 나갑니다.

지금도 보세요. 일본에 대항한다면서 정작 일본보다 우리 나라 사람들끼리 비방하고 싸우고 있지요?
일본하고 싸운다면서 먼저 우리 나라 사람들부터 비방하고 들지요?

일본하고 싸우기 전에 한국 사람들에게 총질부터 하는 사람들이 뭘 우습지도 않게 일본과 싸우네 마네 하는 게 웃기지 않아요?
46 칼잡이 夢海

블라인더 처리된 댓글입니다.

21 중간쯤
참 이분 보시면 안쓰럽습니다.
또 한편으로는 세뇌가 (이전 일본의 장기적인 역사 왜곡, 현재 매국 언론의 왜곡으로.)
이렇게 무섭구나 하는 생각도 듭니다.

전 우리나라는 박정희/이승만같은 몇몇 아주 나쁜놈들이 있었지만
그래도 현재와 같은 환경을 만들어낸 뛰어난 국민으로 구성된 나라라고 생각합니다.

자존심도 있고 능력도 있다는 것이죠.
전세계적으로 평화롭게 정권을 교체한 나라가 우리외 어디가 있습니까?

암튼 이렇게 스스로는 비하하며 촛점을 흐트리는 사람들은 뭐 뒤에 그대로 두고,
우리끼리 지금처럼 그대로 갔으면 좋겠습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1 Lucky Point!

46 칼잡이 夢海

블라인더 처리된 댓글입니다.

21 중간쯤
열심히들 하고 있잖습니까?
근데 왜 그렇게 열심히 초를 치세요???

부족한 점을 짚으시겠다구요?
본인이 못한 것을 알겠으니 도와주지 못하겠으면 끼지 마세요!
몽해님같은 간섭은 없으니만 못한겁니다.
전혀 도움이 되지 않으니 그럴바에는 빠지세요.
46 칼잡이 夢海
간섭은 무슨 간섭입니까 당신들이 간섭을 하고 있지요.
여기가 무슨 불매운동 독려의 장 입니까?
이 게시판을 흐리고 있는 건 댁들이에요. 하고 싶으면 무슨 대단한 일이나 하는 것처럼 떠들지 말고 조용히 실천들을 하세요.
꼭 보면 실제 실천은 안 하는 인간들이 말만 앞세우고 떠드는 법입니다.
33 별을보라
몽해님이 스스로의 위치에서 싸우는 방법에 고민하시는 것처럼
다양한 층위에서 사람들은 자신이 해야 하거나, 할 수 있는 일을 판단합니다.

누울자리를 보고 다리를 뻗어야 하는 경우도 있고,
계란으로 바위를 치는 격의 일에도 목숨을 거는 사람도 있지요.
나름의 논리로 자신을 무장하고 역사를 해석하기도 하니, 그것은 충분히 이해되지만,

전선의 맨 앞에 서려고 하거나, 서 있는 아군을 폄훼할 필요까지야 있겠습니까?
46 칼잡이 夢海

블라인더 처리된 댓글입니다.

18 고복수
그래서 어떻게 싸워 나가면 현명하고 고고한 대응일까요?
개뿔 힘도 없는데 감정적으로 하지말고 일단 항복하고
일본하고 싸울 수 있는 힘을 기를때까지는 그냥 쥐죽은듯 있자는 얘기인거죠?

일본은 지들이 먼저 미국을 건드렸다가 미국에 항복했는데 무슨 미국에 원망을 하나요??
그리고 미국에 달라붙어서 간도 쓸개도 없는 것처럼 행동하는 아베 같은 인간을 지도자로 둔 일본인들이 하나도 부럽지 않네요.

북한보다 몇배나 강한 일본이니깐 힘을 키울때까지 그냥 납짝 업드려있자는 말씀인 것 같은데...
님이 생각하는 쓸모없는 불매운동은 우리가 할테니깐 님은 그냥 납짝 업드려 계세요...고고하게..

끝으로 여기 글 어디에도 불매운동 안한다고 토착왜구라고 하는 사람들 없는데
왜 그렇게 토착왜구, 토착왜구 얘기하세요???
주변에서 누가 님보고 토착왜구라고 그러나요??
46 칼잡이 夢海

블라인더 처리된 댓글입니다.

19 그레고리박
'입으로 떠드는' 거나 '자랑들'하는 게 아니라 힘내자고 서로 응원해주는 겁니다.
우리가 선수들 응원해주는 것처럼요. 우리 모두 그런 마음인 겁니다.
46 칼잡이 夢海
아닌 것 같은데요?

나 이렇게 멋진 일을 할 거야! 그러니까 그렇게 좀 알아줘! 내가 그거 한다는 걸 꼭 알아줬으면 좋겠어!
혹시라도 내가 하자고 하는 것에 반대 의견 내는 놈은 친일파이고 토착왜구이며 수구꼴통이고 일베충이야!
중요한 건 내가 그걸 하는 가 하는 게 아니라 내 말에 반대하는 놈은 모조리 적폐라는 게 중요한거야!

이거 같은데요?
44 마롱스타일
불매운동
운동 이잖아요?
이런저런 이유로 불매합니다
공감하는분들은 동참해주세요! 이거죠.
혼자 조용히 하면 불매운동이 아니라 그냥 불매겠지요?
인스타도 아니고 누가 알아준다고 여기서 자랑하고 알아달라고 하나요

꼴값떤다고 언제부터 나라생각을 그렇게 했냐고 비아냥거리니까 발끈하는거지요
46 히릿
일본과 독일은 패전국이라도 전쟁을 일으킨 나라고 전범 기업들이 기술 발전을 엄청나게 했었죠
뭐 전쟁을 일으켜야만 기술 발전을 하는 건 아니지만 도움이 되는 건 사실입니다.
(카메라, 운송 관련 사업, 각종 표준 등등)

역사를 잊은 나라에게 미래가 없다고 하지만 과거에도 현재에도 반복을 하고 있어 이 현실이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27 태양의아들
이 게시판에 분명히 진영논리는 사절합니다. 라고 안내되어있는데 지금 보면 유투브나, 메스컴에서 진영별로 다른 주장을하는 그 모양 그대로 인것일 봅니다. 여기서 이렇게 안해도 얼마든지 자기 주당할 수 있고 행동할 수 있지않겠습니까? 저의 짧은 소견으로는 이 고고탁 게시판에서는 좀더 운동과 관련된 이야기들이 오갔으면 좋겠습니다.
45 탁구친구
갑자기 동인 서인 논쟁이 오버랩 되는 느낌입니다.
극단적 표현은 모두 자제하면 좋겠습니다.
20 소마왕님
다른생각을 가졌다고 완전 나쁜사람으로 취급하는 인간들이 더 나쁜 사람들이네요.
지금 정권지지자들이 중에서도 특히 많은데 안 좋아보이네요
비판도 할 수 있고 다르게 얘기 할 수도 있는데 너무 공격적이네요
오히려 요즘 더 남을 인정안하고 이기주의가 심한 사회가 되는 것 같아서 안타깝네요
4 털지갑
김어준  응원합니다      다시  일본식민지를  바라는  일부  보수 신문과  일부 보수정당들이  너무  부끄럽고  한스럽습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34 Lucky Point!

46 칼잡이 夢海

블라인더 처리된 댓글입니다.

33 vagaman
지금 일본과의 경제전쟁에서...
해결책이 한가지만 있다고 보진 않아요..
워낙 여러가지 복잡한 문제들이 얽혀있으니까..
다양한 분의 다양한 생각 모두 존중합니다..
23 파란
박정희 나쁜놈만 아니었더라면...
우리나라는 일본 넘어, 미국넘어, 유럽넘어 세계에서 가장 잘 사는 나라가 되어있을 것인데..
그놈의 박정희땜새 지금 요렇게 밖에 살 수 없어서 넘 서글푸다??????ㅎㅎ

Congratulations! You win the 2 Lucky Point!

38 백하등
1.이길 전쟁은 하고, 질 전쟁은 안해야 한다?
  - 이길지 질지 어떻게 아나요?
2.전쟁은 하고 싶을 때만 하는 건가요?
  - 어쩔 수 없는 마지막 카드 아닌가요?
3.이겼다, 졌다. 무었으로 결정 짔나요?
  _ 당신이 진정 지키고자 하는 것은?
46 칼잡이 夢海

블라인더 처리된 댓글입니다.

38 백하등
내친김에,
오타는 났지만---
시간이 조금 허락 해주어서---
월맹이 미국과의 전쟁을 이긴다는 확신으로?
패전국, 독일과 일본이 망했나요?
많은 전쟁을 치루었던 우리는 잘 못 한건가요?
의병과 독립군.국군이 흘린피는 어찌 설명 하나요?
--- 한가지 생각이 나네요.
중국의 소수민족 중. 모국이 있는 나라는---
덧 붙여, 옛 소련의 국가(방) 전략서에,
-다스려 지지 않는 나라는 정복하지 말라-
46 칼잡이 夢海
월맹은 전쟁을 일으키면서 미국의 개입을 고려한 것이 아닙니다. 그리고 월맹도 마찬가지고 6.25때 북한도 마찬가지고 뒤에 소련과 중국을 염두에 두고 시작한 전쟁이지요. 그리고 월맹은 미국과 전쟁을 벌인 것이 아닙니다. 미국이 개입을 한 것이지요. 그리고 그 월남전쟁은 미국이 전쟁에서 진 게 아닙니다. 그냥 게릴라 전 중심의 월맹 군을 완전 소탕하기도 힘든 상황에서 피해가 자꾸 생기므로 베트남을 포기한 거지요. 그게 미국 자신의 전쟁이었대도 미국이 졌을 거라고 생각을 하시나요?

둘째, 독일과 일본 역시 질 것을 예상하고 한 전쟁이 아닙니다. 그들은 확실히 이겨서 독일은 유럽을 장악할 수 있다고 생각하고 일본은 대동아공영 즉, 동아시아 전체를 먹을 수 있다는 확신을 가지고 한 전쟁이지요.
둘 다 미국의 힘이 그렇게 강해질 줄을 예상 못한 미스가 있었던 전쟁입니다.
그리고 패전국인 독일과 일본은 당연히 망했지요. 망한 상태에서 다시 일어선 겁니다. 그 일어선 배경에 대해서는 다른 댓글에서 이미 쓴 바 있으니 여기서 재론하지 않겠습니다.

셋째, 의병과 독립군, 국군이 흘린 피는 우리가 전쟁을 일으킨게 아니라 우리가 당한 겁니다. 그러니까 완전히 멸망하지 않기 위해 발버둥을 치게 된 것이고 그것이 독립군과 의병 등의 이야기 입니다. 6.25도 우리가 침략을 당한 전쟁이구요. 그러니 좋든 싫든 피를 흘리며 싸울 수 밖에 없었던 겁니다.
즉, 전쟁을 일으키는 것과 전쟁을 당하는 건 다릅니다.

지금 우리가 일본과 확신도 없는 전쟁을 일으킨다면 당연히 그 전쟁의 명분은 일본이 쥐는 것이고, 그 어떤 나라도 우리를 도울 명분이 없습니다. 당연히 일본이 선이되고 한국이 악이 되어버리는 해괴한 상황이 벌어지고 맙니다. 그건 무슨 이야긴가 맞을 짓을 한다고해서 때리는 것은 그래도 폭력행위로 처벌 대상이 되는 거고, 죽어 마땅한 놈이라고 해도 그걸 죽이면 살인죄가 되는 겁니다.

마지막으로 말씀하신 소련의 국방전략서의 다스려지지 않는 나라는 정복하지 말라 라고 하는 말이 바로 제가 하는 말과 같은 겁니다. 이길 수 없는 싸움을 하지 말라는 것과 같은 내용이란 이야기 입니다.
44 부르스리
백선엽을 명예원수로 만들려는 움직임도 있었습니다.
지금도 하고 있겠죠.
독랍을 위해 애쓰다가신 선조들과 또 후손들에게도 부끄러운 현실입니다.
11 푸더러
여기가 딴지게시판인가..
어디서 유입되어 오는지 알겠네요ㅋㅋㅋ
탁구사이트에서 응원과 지지는 우리 탁구 선수들한테 해야지 뭔 털보총수한테 하고 있습니까ㅎㅎ
38 백하등
바로 앞글은 님글을 안보고 쓴 글입니다.
오해 없으시길---
저의 전쟁에 대한 글은, 전쟁에대한 일반론적인 견해인데,
님께선 현 시점에서의 일본과의 관계로 받아드리신 것  같네요.
다시 한번 읽어 주시면, 제생각을 아시리라 믿습니다.
46 칼잡이 夢海
지금은 일본과의 관계를 어떻게 풀 것인가의 이야기가 오가고 있는 상황입니다.
그런데 전쟁에 대한 일반론적인 견해를 이 장면에서 이야기를 하는 것은 당연히 그 견해를 일본과의 이야기로 받아들여질 수 밖에 없고 결국 그 일반론적인 이야기로 지금의 상황이 희석되는 것을 의도하고 있다고 오해될 수 밖에 없습니다.

게다가 일반론 적인 이야기라고 해서 지금의 상황과 다를 수는 없습니다.
그 일반론적 이야기를 지금 이 상황에 끼워서 말씀하고 계시기 때문이지요. 당연히 그 말씀을 지금의 상황에 맞춰서 생각할 수 밖에 없지요. 그렇지 않다면 그 이야기 자체를 여기서 한 이유가 아예 없어지는 것이니까요.
김어준.. 능력도 안되는게 뭔싸움을  한다는건지  그냥 세치혀로 말만 뻔지러하게 할뿐...
싸움으로 인한피해는 기업이고..국민인것을...

이 사람들은 뭔 근자감으로 싸우면 이길듯이 선동하는가?
어설픈 명분으로 일본 상대로 경제전쟁을  이길수도 없고 이긴다 한들..남는것도 없는데.. 

정부의 선동놀음 표놀음에 놀아나기만...
19 그레고리박
정부가 선동한 적 없고 모두 자발적으로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서로 힘내라고 격려하고 있습니다. 조용히 진실된 마음을 담아 우리를 괴롭히는 일본의 잘못을 깨닫게 해주려는 것이고, 우리 마음과 사회, 경제, 정치, 문화를 여전히 옥죄고 있는 그 속박에서 마침내 벗어나려는 것입니다. 모두가 힘을 다해서요.
29 회한
그냥 간단히 한마디만...

여기 탁구사이트인데 "김어준이 탁구랑 무슨 관련이 있나요."
끝.
31 tklosangles
그러게요..탁구애 대한 자유계시판이야지, 뜬금없이 김어준이를 왜 올려가지고서리...
홈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서브 트레이너 매뉴얼과 케이스 댓글7 M 고고탁 04.04 2160 4
2019년 ITTF 월드투어 댓글5 M 고고탁 02.09 2596 6
초레이서브트레이너 홍보 동영상 댓글4 M 고고탁 10.13 3226 3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6 M 고고탁 10.28 23882 98
걍벽님의 글 전부 다시 모음 댓글42 M 고고탁 01.08 79849 12
21414 올림픽 기대감 높힌 이상수, 정영식의 개인 복식 우승. [2019 불가리아 오픈/레귤러] 55 빠빠빠 8분전 7 0
21413 (불가리아오픈) 남녀 단식결승 댓글4 45 탁구친구 3시간전 183 1
21412 (불가리아오픈) 여단 4강 현황 댓글13 45 탁구친구 6시간전 248 0
21411 mxp mxs러버 어떤것을 포핸드에 어떤것을 백핸드에 붙이는게 좋을까요? 33 맑은하늘과 구름 6시간전 80 0
21410 (블가리아오픈) 남자복식 (이상수,정영식) 우승 ! 댓글13 99 정다운 11시간전 227 3
21409 3:2 댓글10 56 Vegas 16시간전 305 1
21408 품격이 있는 게시판 댓글6 66 물길 17시간전 223 0
21407 Positioning..... 댓글2 11 효동 18시간전 14 0
21406 5년 만의 우승에 도전하는 롱 핌플 어태커 허주어지아(He Zhuojia). [2019 불가리아 오픈/레귤러… 댓글6 55 빠빠빠 22시간전 240 2
21405 똑딱이좀 쳐주실분? 창원 댓글11 41 묠라 1일전 340 0
21404 가성비 높은 장비/공구 만들기 댓글10 11 효동 2일전 338 0
21403 서브맞추기 일인자는? 댓글6 M 고고탁 2일전 255 1
21402 한국 최고 기대주 신유빈과 일본 주전 이토 미마의 첫 맞대결. [2019 불가리아 오픈/레귤러] 댓글4 55 빠빠빠 2일전 331 5
21401 가입햇어용 초보 인사드립미다 댓글9 2 꿈점 2일전 81 1
21400 [ 친구생각 ] 자유로운 날개를 희구하며 댓글14 45 탁구친구 2일전 225 0
21399 발롬이 아직도 저러고 있네요. 댓글8 2 s발놈 2일전 530 3
21398 서효원 선수가 MAXIM 모델을 하게된 이유....ㅋ.ㅋ 댓글11 49 드라이브1088 2일전 604 5
21397 탁구라는 스포츠에 대한 유감 댓글18 28 띵구 2일전 698 5
21396 탁구장에서 대판 싸우고 쫓겨났습니다 댓글9 9 빼롱이와요롱이 3일전 691 3
21395 [한글자막] 드라이브 공격에 대한 3가지 수비 기술 강좌 댓글5 16 안달이복달이 3일전 287 1
21394 와우..신유빈이 이토미마를 11:0 으로 잡았네요~~ 댓글20 33 vegaman 3일전 881 2
21393 정보) 오늘은 8.15 광복절이다. 댓글2 2 l0GRC790 3일전 123 3
21392 6인 풀리그대진 순서 알려주세요 댓글13 43 rainyday 3일전 222 0
21391 조이닥터크림을 무료로 나눠주겠습니다. 댓글11 M 고고탁 3일전 728 1
21390 오늘은 제74회 광복절입니다! 댓글10 99 정다운 3일전 169 7
21389 한국에도 이런 사람/업체 있나요? 댓글8 11 효동 3일전 499 1
21388 불가리아 오픈 혼복 댓글9 23 HuHao2 4일전 341 5
21387 더욱 치열해진 경쟁. 2019/2020 독일 탁구 분데스리가(TTBL) 스타트!!!!!| 댓글5 55 빠빠빠 4일전 151 1
21386 정치적인 이념을 떠나서 객관적으로 봤을때 우리나라를 살린 대통령은 누구라고 생각하세요..?? 댓글7 30 머터리 4일전 248 3
21385 저의 정치글로 기분이 나쁘셨다면 죄송합니다~~ 댓글3 35 leifei 4일전 148 0
21384 광복절 띠별 운세 탁구동호회여러분 한번 보고 가요~ 댓글3 2 말벌100 4일전 129 0
21383 공휴일 레슨휴강은 원래 보강이 없는건가요? 댓글13 36 젤로트 4일전 481 0
21382 탁구채 수리,수선의 모든것 댓글4 6 홍길퍼 5일전 474 0
21381 이태원2동 사는데 탁구장 추천 등 부탁드립니다. 댓글1 2 주성우 5일전 123 0
21380 [한글자막] 중국탁구 교수의 하회전공에 대한 백핸드 루프 드라이브 레슨 몸중심 사용방법 댓글3 16 안달이복달이 5일전 253 3
21379 국제 시합에서 서브 반칙 때문에 생긴 일... 댓글11 46 히릿 5일전 514 1
21378 보수가 못할때는 엄청 까더만 진보가 못하니 실드치네요 댓글35 35 leifei 5일전 853 14
21377 아프리카 에이스 콰드리 아루나. 나이지리아 오픈 2연패. [2019 나이지리아 오픈/챌린지+] 댓글4 55 빠빠빠 5일전 134 0
21376 재주 좋은 사람 참 많네요. 댓글19 11 효동 5일전 608 5
21375 올만해 무리해서 쳤더니 삭신이 쑤시네요. 댓글6 2 황미미 5일전 335 0
21374 리그전의 페해 댓글6 35 아마추어.. 5일전 548 1
21373 중국 국가대표팀의 랩실력 댓글10 32 그랜드장지커 5일전 249 2
21372 역학교수의 탁구스윙 이론 강좌 포핸드 스트로크의 평면원리 포핸드롱 방법 댓글6 16 안달이복달이 5일전 303 2
21371 백핸드횡서브 다양한 백핸드 리시브 활용방법 댓글6 9 빼롱이와요롱이 6일전 136 3
21370 LS조이통증크림 선정자 발표합니다. 댓글9 M 고고탁 6일전 278 0
21369 인도 탁구 프로 리그(UTT) 시즌 3 챔피언은 첸나이 라이온스. [2019 UTT 리그] 댓글7 55 빠빠빠 6일전 142 1
21368 강남에서 탁구동아리들어서 탁구치고싶습니다. 댓글3 3 기마낭 6일전 335 1
21367 일본이 역사를 사죄하지 않는 이유 ~~ 북한이라는 아킬레스건 때문입니다~~ 댓글40 30 머터리 6일전 821 5
21366 봄날의 두 사랑 이야기 댓글12 45 탁구친구 6일전 231 3
21365 황금비율과 파레토법칙 댓글10 11 효동 5일전 152 2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XU XinCHN
2FAN ZhendongCHN
3MA LongCHN
4LIN GaoyuanCHN
5HARIMOTO TomokazuJPN
6CALDERANO HugoBRA
7Falck MattiasSWE
8BOLL TimoGER
9Liang JingkunCHN
10NIWA KOKIJPN
11OVTCHAROVGER
12Liam PitchfordENG
13Lin Yun-juTAI
14Mizutani JunJPN
15Franziska Patrick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