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주제에 상관없이 적고 싶은 이야기를 게시하는 곳입니다.

탁구에 관한 이야기, 음악, 영화, 가정사에 상관없이

어떤 내용도 게시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그러나 누구에게나 민감한 진영논리는 사절합니다.

우리는 보수든 진보든 우든 좌든 탁구치는 사람들입니다.

탁구 하나만으로도 우리는 만나서 얼마든지 즐겁게 탁구칠수 있습니다.

탁구 연가 3

M 고고탁 7 396

조금만 밉보여도

밖으로 뛰쳐나가고

마음에 안 찬다고

가슴에 머리 처박는

 날뛰는 야생마

 준마가 되도록

 길들이며 사는 거지

 잠시만 곁눈질해도

 여지없이 토라지고

 수시로 변덕을 떨고

 어디로 튈지 모르는

 철없는 응석받이

 그래도 한세월

 다독이며 사는 거지'

`탁구를 치며 5'입니다. 천방지축 날뛰는 어린아이처럼 어디로 튈지 모르는 게 탁구공입니다. 상대가 넣는 서브나 되받아치는 공을 잘못 받으면 원하는 대로 가지 않고 탁구대 밖으로 튕겨나가기도 하고, 네트에 처박혀 꼬꾸라지기도 하니까요.

작고 가벼워서 가냘프고 얌전하게 보이지만 탁구대 위에서 살아 움직일 때는 영 딴판이 되지요. 순식간에 왼쪽과 오른쪽으로 방향을 바꾸는가 하면 회오리바람처럼 빙글빙글 돌기도 하고, 속사포처럼 빠른 속도로 날아오는가 하면 갑자기 속도가 뚝 떨어져 오기도 해 종잡을 수가 없거든요.

조금만 딴전을 피우거나 곁눈질하면 여지없이 토라지고 변덕이 죽 끓듯 해 정신 바짝 차리고 예의주시하지 않으면 낭패를 봅니다. 게임 중에 수천수만 가지의 공격기술과 수비기술이 시도되고 발현되는 다이내믹한 운동이어서 내공을 키우지 않으면 천덕꾸러기가 되고 맙니다.

야생마가 조련사의 혹독한 조련을 받아 준마로 거듭나듯이 즐탁인이 되려면 그런 수련과정을 거쳐야 합니다. 공격할 때는 공격하고 수비할 때는 수비하는 멋진 즐탁인이 될 수 있습니다.



`움켜지려하지 마 

손가락 사이로 물 빠지듯 

움켜질수록 허망한 게

인생살이다

튀는 공 내게 온다고

붙잡아둘 수 없듯 

되돌려주며 사는 거야 

독불장군은 없어 

세상살이 

내가 못해도 재미없고

네가 못해도 재미없어 

기울면 채워주고

모자라면 노력해서 

균형을 맞추는 거야 

어디

완전한 사랑 있다더냐 

한평생 맞수가 되어

지지고 볶으며 

이겼다 졌다 하는 게

바로 사랑이다'

`탁구를 치며 6'입니다. 그래요. 움켜쥐면 질수록 손가락 사이로 빠져나가는 물처럼 움켜쥔다고 다 내 것이 되는 게 아닙니다. 그렇듯 움켜질수록, 집착할수록 튕겨나가는 게 탁구이고 인생살이입니다.

움켜진 손을 펴서 공유와 베풂의 삶을 살아야 합니다. 상대가 보낸 공을 상대에게 되돌려 보내지 않으면 점수를 잃거나 패하는 게 탁구경기입니다. 오는 공 잡으려 하지 말고, 받는 즉시 되돌려 보내야 합니다.

받은 만큼 보내고 보낸 만큼 받는 게 탁구이고 인생사입니다. 세상에 독불장군이란 없습니다. 사람 人자가 시사하듯 서로 기대고 돕고 돌보며 살아야 합니다. 상대가 못 쳐도 재미없고, 내가 못 쳐도 재미없는 게 탁구입니다. 연결되지 않고 끊겨서 주고받는 즐거움이나 팽팽한 긴장감과 묘미를 느낄 수 없기 때문이죠.

하여 탁구도 인생살이도 균형과 조화를 이뤄야 합니다. 기울면 핸디를 받아서 균형을 맞추고, 열심히 노력해서 보조를 맞춰야 합니다. 세상에 완전한 사랑 없듯이 완전한 탁구도 없습니다. 좋아서 맺은 인연이든, 어찌하다 맺은 인연이든 인연은 모두 소중하고 귀합니다.

불가에서는 옷깃만 스쳐도 인연이라 했으니 비록 짧은 시간일지라도 마주 보고서서 하나의 공을 주고받았으니 전혀 가볍지 않은 인연일 터. 자주 치는 이는 물론이거니와 탁장에서 우연히 만난 일회용 상대라 할지라도 함께한 인연에 감사해야 합니다.

`덕분에 즐탁했다'고, `덕분에 한 수 배워 고맙다'고 탁구공 주고받듯 덕담을 주고받아야 합니다. 아무튼 맞수가 되어 지지고 볶으며, 이겼다 졌다 하는 탁구가 최고의 즐탁이며, 그런 인연이 최고의 인연입니다. 지나고 보니 이겼다고 이긴 게 아니고, 졌다고 진 게 아니었습니다. 사랑이 그랬고 탁구가 그랬습니다.

/시인·편집위원 

 

충청타임즈

http://www.cctimes.kr/news/articleView.html?idxno=583339#08W8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51 탁구천재...
맘에 와 닿네요 ㅎ.ㅎ.ㅎㅎ.
46 탁구친구
좋은 글 덕분에 마음이 유쾌합니다.
마지막 네 줄이 더욱 마음에 와 닿습니다.
94 hok59
감사합니다..
탁구 이야기를 우리네 사는 인생으로 투영했네요
아니면 그반대로 우리의 삶을 탁구로 표현 했는지도
글쓴이가 궁금해서 수사 들어감니다 ㅋ
99 정다운
저도 좋은 글 올려 주셔서 넘 감사드리며 잘 보고 갑니다.
35 무영랑
좋은글 잘읽었슴니다~
가슴에 마니와 닿내요~
99 강청수
좋은 글 감사합니다.
홈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서브 트레이너 매뉴얼과 케이스 댓글7 M 고고탁 04.04 2539 4
2019년 ITTF 월드투어 댓글5 M 고고탁 02.09 2894 6
초레이서브트레이너 홍보 동영상 댓글4 M 고고탁 10.13 3415 3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6 M 고고탁 10.28 24334 100
걍벽님의 글 전부 다시 모음 댓글42 M 고고탁 01.08 80070 12
21655 아시아 챔피언도 접수한 쉬신의 거침없는 우승 행진. [2019 욕야카르타 아시아탁구선수권] 56 빠빠빠 1시간전 12 1
21654 이철승감독이 스매싱 자세 잘 알려주네요 ㅎ 댓글1 4 탁구꿈나 5시간전 50 0
21653 스윙라켓 2차 생산 즈음하여. 댓글1 M 고고탁 5시간전 51 0
21652 아시아 선수권대회와 아시안컵은 전혀 다른 대회입니다 댓글6 8 루시우 8시간전 217 0
21651 쉬신 대 하리모토 경기 시작합니다. 댓글2 M 고고탁 11시간전 250 0
21650 역대 가장 예쁜 여자 운동선수 TOP 10 댓글1 M 고고탁 14시간전 352 0
21649 중국을 넘어 사상 첫 아시아 챔피언이 된 18살 중국 쑨잉샤. [2019 욕야카르타 아시아탁구선수권] 댓글3 56 빠빠빠 1일전 291 2
21648 이상적인 드라이브 스윙에 대해서... 댓글11 M 고고탁 1일전 515 4
21647 구리선생님이 주장하는 스윙의 이미지 댓글5 19 안달이복달이 2일전 486 1
21646 심판을 봤는데 한 게임 해줘야 하는거 아닌가요? 댓글3 10 빼롱이와요롱이 2일전 276 3
21645 탁구 팬들을 열광시킨 신유빈, 정영식의 승리. [2019 욕야카르타 아시아탁구선수권] 댓글11 56 빠빠빠 2일전 658 5
21644 Re: 탁구 팬들을 열광시킨 신유빈, 정영식의 승리. [2019 욕야카르타 아시아탁구선수권] 댓글3 M 고고탁 2일전 384 3
21643 하여간 입탁구치는 분들 골치가 아파요... 댓글15 25 판젠동주민 2일전 664 11
21642 탁구장에 탁구공 기계 다들 있나요? 댓글3 3 dian 2일전 268 0
21641 많은 분들께서 오해가 있는 듯 합니다. 댓글15 2 호호차 3일전 747 1
21640 초보님들의 마음을 휘여잡는 탁구글 쓰기(블랙버전) 댓글12 12 으아 3일전 474 8
21639 현재의 11점 제도는 문제가 있는 듯... 댓글22 25 판젠동주민 3일전 631 1
21638 발목의 회전이 불가능하다? 댓글36 2 호호차 3일전 747 0
21637 Re: 발목의 회전이 불가능하다? 댓글2 54 챔피온 3일전 223 0
21636 스포츠과학 5번째(전문가의 토론과 연구가 필요) 댓글2 99 제이시 3일전 119 0
21635 이어지는 세종대왕의 또다른 위대함 댓글17 31 라윤영 3일전 386 1
21634 세종대왕의 또 다른 위대함 댓글3 31 라윤영 3일전 191 1
21633 [투데이안 영상]한국마사회 남자탁구팀 전북연고 협약식 댓글3 M 고고탁 3일전 118 2
21632 아마추어 펜홀드 고수가 굳이 쉐이크 핸드로 바꿀 필요가 있는가? 댓글12 25 판젠동주민 3일전 501 5
21631 2019년 욕야카르타 아시아탁구선수권대회. 한국 중간 정리. 댓글4 56 빠빠빠 3일전 335 2
21630 강한 드라이브의 비밀 댓글20 2 호호차 3일전 747 1
21629 백스윙을 왼발로 오른발을 밀어주는 방법? 댓글9 2 호호차 3일전 354 1
21628 중국 생활탁구2 댓글3 19 안달이복달이 3일전 179 0
21627 한국 국대도 과학적 스윙 메커니즘을 알아야 합니다. 미신을 버려야 합니다. 댓글6 2 호호차 4일전 441 1
21626 발을 강하게 차서 임팩트를 향상시키면... 댓글6 2 호호차 4일전 380 0
21625 구리의 탁구 선생님께서 소리듣는 연습을 하라고 하시는데... 댓글19 2 호호차 4일전 688 0
21624 스포츠와과학 4번째(수학의 원리) 댓글2 99 제이시 4일전 135 0
21623 이런 느낌일까요?? 댓글2 17 비너 4일전 270 0
21622 한국탁구의 기적을 바라며 - 8억원이 80억원을 이기다(꺽었다)! 댓글7 99 정다운 4일전 533 1
21621 정영식, 장우진 투톱. 한국 남자 대표 팀 2회 연속 결승 진출!! [2019 욕야카르타 아시아탁구선수권] 댓글4 56 빠빠빠 4일전 424 6
21620 한국 남자탁구, 아시아선수권 결승행…중국과 우승 격돌 댓글5 17 비너 4일전 448 5
21619 여자 단체전 결과3 댓글3 24 HuHao2 4일전 280 0
21618 아시안컵 라이브 방송 댓글1 8 german21 4일전 242 0
21617 중국 생활탁구 댓글2 19 안달이복달이 5일전 277 2
21616 아시안컵 생중계 어디서 볼수있을까요...?? 댓글6 7 동내탁구 5일전 266 0
21615 아시안컵 남자 단체전 시청방법 댓글5 39 지후 5일전 310 0
21614 스포츠과학이란? 3번째(통계) 댓글7 99 제이시 5일전 100 0
21613 중국 탁구 여성 코치가 설명하는 포핸드 롱 댓글7 19 안달이복달이 5일전 222 2
21612 여자 단체전 결과2 댓글3 24 HuHao2 5일전 339 0
21611 Re: 여자 단체전 결과2 댓글11 58 ssunyeoman 5일전 427 2
21610 탁구공 회전을 초고속 촬영하다. 댓글12 M 고고탁 6일전 677 4
21609 백핸드 숏핌플 종류와 특징 사용방법(모리스토 익스프레스 612,8228a) 댓글14 10 빼롱이와요롱이 6일전 321 2
21608 스포츠과학이란? 2번째(사례) 댓글8 99 제이시 6일전 222 2
21607 아시안컵 대회 여자단체전 결과 댓글7 M 고고탁 6일전 528 1
21606 꽃보다 할배탁구' 평균 60세 탁구팀 댓글8 M 고고탁 6일전 418 1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XU XinCHN
2FAN ZhendongCHN
3MA LongCHN
4LIN GaoyuanCHN
5HARIMOTO TomokazuJPN
6CALDERANO HugoBRA
7BOLL TimoGER
8Liang JingkunCHN
9Falck MattiasSWE
10Lin Yun-juTAI
11NIWA KOKIJPN
12OVTCHAROVGER
13Mizutani JunJPN
14Jang WoojinKor
15Franziska Patrick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