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주제에 상관없이 적고 싶은 이야기를 게시하는 곳입니다.

탁구에 관한 이야기, 음악, 영화, 가정사에 상관없이

어떤 내용도 게시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그러나 누구에게나 민감한 진영논리는 사절합니다.

우리는 보수든 진보든 우든 좌든 탁구치는 사람들입니다.

탁구 하나만으로도 우리는 만나서 얼마든지 즐겁게 탁구칠수 있습니다.

탑플레이어와 코치에게 필요한 내용?

M 고고탁 5 427
탁구 선수들에게 좋은 글이 있어 소개합니다.
탁구를 잘치려면 개인적인 재능도 중요하지만 좋은 훈련 그룹과 좋은 코치진 그리고 상담자 그리고 좋은 환경이 필요합니다.
한국은 그런 선수가 그동안 끊임없이 배출했습니다.
이게 우리의 자산이죠. 특히 한국 남자탁구는 아직도 그럴만한 자산이 많습니다.
이상수, 정영식, 장우진, 임종훈, 안재현, 박강현, 조대성 등 정말로 뛰어난 선수가 즐비합니다.
이들이 세계적인 수준까지 올라온 데는 개인의 뛰어난 자질도 있었지만 주변의 노력과 관심도 큰 영향을 미쳤을 것입니다.
그동안 한국 탁구가 강국이었던 이유는 이 모든 조건이 충족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현재는 한국은 탁구 강국에서 멀어지고 있죠.
요즈음 탁구에 관해서 공부하다 보니 How to teach 방법에 대해서도 문서를 읽게 됩니다.
읽다보니 좋은 내용이 있어 소개합니다.
한국 선수들이 워낙 동기 부여가 잘되어 있어 필요없을 수도 있으나 노파심에서 올립니다.
이 글의 핵심은 계속 발전을 위해서 전진하지 않으면 정체한다는 글입니다.
선수에게도 코치에게도 멘탈지도자에게도 해당되는 내용인 것 같습니다.
-----------------------------------------------------------------------------------
Do we want ‘New players, old styles’, is this the way forward?
우리는 새로운 선수 낡은 스타일을 원하는가? 이 것이 앞으로 나아가는 길인가?
Even more so do we want ‘New Coaches, old ideas’?
더 나아가서 우리는 새로운 코치, 낡은 아이디어를 원하는가?
Surely if we do not continuously seek new things we will stagnate.
단언컨데 만일 우리가 계속해서 새로운 것을 찾지 않는다면 우리는 정체될 것이다.
Are too many players in these modern times of athletic, dynamic table tennis just too ordinary, too conservative and too predictable?
현대에 너무 많은 선수들이 운동적이고, 역동적인 탁구이고, 너무 평범하고, 너무 보수적이고, 너무 예측적인가?
Do they fail to take risks or try new techniques/tactics through fear; are they afraid of losing what they have?
그들은 두려움을 겪기 때문에 위험을 무릅쓰고 새로운 기술/전술을 시도하는걸 실패하는가; 그들은 가진 것을 잃을까 두려워 하는가?
And are they influenced by all the players around them to become just one of the herd and to ignore their individual talents?
그리고 그들은 그들 주위의 모든 선수들에게 영향을 받는가? 그래서 그 무리 중의 한 사람이 되는가? 그들의 개인적인 재능을 무시하는가?
Often the reason appears to be ‘the mindset’ rather than anything else:
흔히 그 이유는 다은 이유보다는 "마음가짐"에서 나타난다.
it’s easier to carry on with the same old programme, use the same old methods
같은 오래된 프로그램을 수행하고 같은 오래된 방법을 사용하는게 더 쉽고,
and follow in the footsteps of those who have gone before!
이전에 거쳐왔던 발자취를 따르는 것이 더 쉽다.
Seizing the initiative at the earliest point in the rally is vital in modern table tennis
랠리에서 초기에 주도권을 잡은 것은 현대 탁구에서 중요하며
and is a skill which should be encouraged from an early age.
이 점은 어렸을 때부터 조장되어야만 한다.
But taking the initiative requires both mental effort and technical qualities.
그러나 주도권을 잡는 것은 정신적인 노력과 기술적인 질 둘 다 요구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50 탁구친구
솔직히 요즘의 한국탁구 전력은  과거와 달리 개인단식 기준으로는 4강권도 자신하기 어려운 게 팩트같습니다.

예전의 한국 탁구위상을 일본에게 뺏긴듯 한데,  유승민 회장이 임기 동안 변화의 초석을 놓아주기를 응원하네요.
57 탁구천재...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99 정다운
저도 좋은 내용이라 잘 배우고 갑니다.
99 강청수
잘 읽고 갑니다.
99 hok59
잘 봤습니다.
홈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서브 트레이너 매뉴얼과 케이스 댓글7 M 고고탁 04.04 4085 4
초레이서브트레이너 홍보 동영상 댓글4 M 고고탁 10.13 4338 4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7 M 고고탁 10.28 27489 105
2020년 버터플라이 달력 배포합니다.(선착순50명)- 주문종료. 26일발송함 댓글128 M 고고탁 12.18 1319 4
걍벽님의 글 전부 다시 모음 댓글42 M 고고탁 01.08 81279 13
22456 아들한테 강제로 운동을 시킨 부모 2 2bZQX626 3시간전 20 0
22455 자유 게시판과 탁구, 맞춤법 그리고 정치 댓글16 41 낙엽송 15시간전 418 3
22454 "韓 코로나19 방역실패, 식사·종교 치명적 문화 때문"홍콩언론 댓글21 30 펜홀드셰이크 16시간전 399 5
22453 어제는 마스크 착용 많이 하더군요. 댓글12 51 탁구친구 17시간전 257 3
22452 효동님 블라인드 하시려면 글을 내리심이... 댓글11 43 다리먼저 21시간전 470 2
22451 일본선수권 패배 그대로 돌려준 하리모토 토모카즈의 우승.[2020 헝가리 오픈/레귤러] 댓글4 59 빠빠빠 1일전 243 2
22450 일본의 새로운 수퍼스타 출현 유키야 우다 댓글7 M 고고탁 1일전 322 3
22449 범학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책위원회 대정부ㆍ국민 권고안 댓글26 27 중간쯤 1일전 546 5
22448 세계 랭킹에 걸린 도쿄 올림픽 시드 경쟁.[2020년 2월 여자 탁구 세계 랭킹] 댓글8 59 빠빠빠 2일전 292 4
22447 이의사말만 들었더라면~~ 댓글18 32 머터리 3일전 849 0
22446 중앙임상위원장, 한국인 40% 감염, 2만명 사망 전망 댓글57 16 효동 3일전 877 8
22445 블라인드 처리는 제가 했습니다.(오해 없으시길....냉무 ~) 16 효동 1일전 96 1
22444 혹시 용인 신갈근처사시는분 같이탁구쳐요ㅠ 댓글1 2 주안 3일전 191 0
22443 ITTF 속보 / 부산세탁 조추첨 연기 내용 댓글8 8 게보 3일전 433 2
22442 우리의어려움? 댓글16 43 지커날개 3일전 481 9
22441 일본 남자 올림픽 대표들의 연이은 탈락.[2020 헝가리 오픈/레귤러] 댓글3 59 빠빠빠 3일전 336 5
22440 어려울 때 힘을 모읍시다. 댓글13 8 양심 3일전 393 2
22439 사이비 믿는사람들 도저히 이해안갑니다 댓글6 32 머터리 3일전 424 8
22438 회원님에게 받은 눈썹 문신 댓글2 8 잔댈 3일전 182 1
22437 "부산 세계탁구선수권, 코로나 철저 대비…연기 가능성도 염두" 댓글8 M 고고탁 3일전 352 0
22436 공만 보면 급하게 달려드는 단점 댓글7 13 빼롱이와요롱이 4일전 261 2
22435 마스크 사용에 대한 지혜를 구해봅니다. 댓글5 52 날나리(wantofly) 4일전 280 0
22434 건조기 쓰시나요? 댓글11 3 숨매쉬 4일전 263 0
22433 요즘 탁구치시나요? 댓글10 50 탁구의 달인 4일전 554 0
22432 힘 빠진 마티아스 팔크의 브레멘. 플레이오프 미궁속으로.[2019/2020 독일탁구분데스리가] 댓글5 59 빠빠빠 5일전 201 2
22431 포핸드 서비스를 미들라인에서 넣는 이유 댓글5 2 재탁 5일전 604 2
22430 과잉인가? 불감증인가? 댓글34 51 탁구친구 6일전 1141 3
22429 함께 이겨 냅시다 댓글11 51 탁구친구 4일전 253 0
22428 2020년 베스트 장면 모음 댓글8 M 고고탁 6일전 340 0
22427 맞드라이브와 카운터 드라이브 방법 댓글8 13 빼롱이와요롱이 7일전 356 4
22426 주세혁의 류큐 아스티다. 천신만고 끝 플레이오프행.[2019/2020 일본 T 리그] 댓글4 59 빠빠빠 7일전 252 3
22425 <탁구의 도시 부산! 거대 스포츠 이벤트가 열립니다!> 댓글5 39 YOONTAKKU 7일전 460 1
22424 도쿄 올림픽 준비에 나선 이시카와 카스미. 결과는 우승!! [2020 포르투갈 오픈/챌린지+] 댓글6 59 빠빠빠 7일전 354 4
22423 보고도 안 믿어져요, 어떻게 이런 일이 가능하죠?? 댓글22 41 낙엽송 7일전 1207 0
22422 뭐, 별 것 아닌 것 같은데요 ~ 댓글20 16 효동 7일전 715 4
22421 완벽한 재상, 인상여 댓글6 M 고고탁 7일전 381 0
22420 요들송의 진수... 해설 해주실 분 있나요?? 댓글12 40 낙엽송 8일전 292 2
22419 미국여행 중 탁구 댓글8 8 아무괴 8일전 636 5
22418 다소 충격적인 아니, 진짜 충격적인 공연 댓글6 40 낙엽송 8일전 920 0
22417 러시아, 독일 대표 클럽의 4강 맞대결 구도.[2019/2020 유럽탁구챔피언스리그 8강전] 댓글5 59 빠빠빠 8일전 190 1
22416 제가 일본의 지도자라면 ~~~ 댓글11 42 백하등 9일전 594 0
22415 라켓과 러버의 궁합?은 어떻게 알아볼수 있나요? 댓글4 2 Freemen 9일전 320 0
22414 2019년 베스트 굿샷 10 댓글8 M 고고탁 9일전 254 3
22413 " 내일은 미스터 트롯'에 흠뻑 빠지다 ! 댓글14 99 정다운 10일전 357 0
22412 탁구의 5요소와 칼데라노 휴고 탁구의 특징 댓글14 M 고고탁 10일전 768 5
22411 아메리카 최강자 휴고 칼데라노. 팬암 컵 3연패.[2020 과이나보 팬암 컵] 댓글6 59 빠빠빠 02.15 234 0
22410 들어보세요, 다소 힐링이 되실 겁니다...아는 곡이면 패스...!! 댓글13 40 낙엽송 02.14 353 0
22409 민볼 백 드라이브 댓글4 8 잔댈 02.14 302 2
22408 독일 이변 조승민 기록적 랭킹 상승.[2020년 2월 남자 탁구 세계 랭킹] 댓글8 59 빠빠빠 02.14 513 5
22407 다리를 많이 움직이지 못하겠어요 댓글6 13 빼롱이와요롱이 02.14 305 4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XU XinCHN
2FAN ZhendongCHN
3MA LongCHN
4LIN GaoyuanCHN
5HARIMOTO TomokazuJPN
6Lin Yun-juTAI
7CALDERANO HugoBRA
8Falck MattiasSWE
9Liang JingkunCHN
10OVTCHAROVGER
11BOLL TimoGER
12Niwa KokiJPN
13JEOUNG YoungsikKor
14Franziska PatrickGER
15Miztani JunJP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