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디비전 T5~T7의 필요성

9 은하세 3 766

디비전 T5~T7의 필요성

 

 

저는 큰틀에서 대탁의 디비전 운영은 잘 짜여진 구조라고 생각합니다.

 

어차피 국가의 방향은 엘리트와 생체을 하나로 아우르는 시스템으로 가고 있고.. 

이것은 국가 정책이며 시대의 흐름이라고 보여집니다.

 

팀 디비전은  5인1조 가 한 팀으로 운영됩니다

 

디비전을 단체전으로 하겠다는 것은 대탁의 의지가 아니라 문체의 기본방향입니다.

 

대탁에서 정한 T1~T4는.. 나중에 정착된다고 하면.. 

 

T4는 생체 지역 1~2부,

T3는 생체 전국 1~2부,

T2는 생체 선출 A~B부

T1은 실업팀, 생체 최상위 20% 정도로 참여하게 되지않을까 예상합니다.

 

이 것이 2023년에 완성된다고 합니다.

완성된 이후는 국가 지원금이 끊기게 되는데.. 

그럼 T1~T4는 지속적으로 이어지기 어렵게 됩니다.

 

즉 팀2023년 이후에 디비전은 사라질수도 있다는 이야기죠.

지원금이 안나오는 데 이 조직을 어떻게 운영될수 있을까요?

 

그렇게 되기전에.. 디비전이 살아지기 전에 자생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2023년까지 지역 3~4부, 지역 5~6부도 도 참여가능한 디비전을 지역 자체에서 만들어야 합니다. 그래야 생체에 뿌리를 내리고 그래야 디비전도 자립할 수 있습니다. 

지탁이 주도적으로 디비전1~4와는 다른 번외로 디비전5~7을 만들어야 합니다.

 

T5는 전국 5~~6부, 지역 3~4부, 여자 1~2부

T6는 전국 7~~8부, 지역 5~6부, 여자 3~4부

T7는 전국 9~10부, 지역 7~8부, 여자 5~6부 

 

이 정도로 참여하게 하면 좋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정식 디비전인 T1~T4는 단체전에다 심판도 있어야 합니다. 

그리고 실력을 나누지 않고 오픈 1부에서 오픈 6부까지 맞다이로 실력을 평가하라고 합니다


하지만 번외로 하는 T5 ~ T7은 

개인전에 심판은 선수들이 돌아가면서 보고 본인 실력에 맞는 디비전에서 시합하면 될 것으로 생각합니다.


 

 

디비전이 잘되야 생체도 잘 될 수 있습니다.

저는 디비전이 잘되길 바라고.. 또 바라고 있습니다

하지만 현실을 생각하면... 아득하기만 한 것고 사실입니다.

 

우리모두 다같이 디비전은 내일이다 생각하고 잘 될 수 있는 길을 찾아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하루빨리 지윈금을 받고 있는 2022년까지 

지탁에서 번외로 생체인을 위한 디비전 5, 6, 7 을 출범시키는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말하고자 하는 것은 디비전 5~7을 탁구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지역 3~8부의 아마추어가 참여할수 있는 지탁의 주도로 번외 디비전을 만들자는 것입니다. 

아마추어의 소외없이... 골고루... 평등하게...참여할 수 있는 번외 디비전입니다. 

 

문체나 대탁의 주도가 아니라 지탁이 주도가 되어야 합니다.

여기에 대탁이 팀 디비전을 준비하면서 마련할 레이팅 시스템을 지탁이 수용한다면...

대탁과 지탁 모두 상생할 수 있는 제도가 정착되리라 생각합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99 정다운
참으로 좋은 제안이시고 합리적인 안이라고 생각됩니다.
70 나름대로5
디비전이 성공하길 바랍니다.
91 haru
두고 봐야 할 일 입니다.
디비전의 현실화가 현재 부수제와 어떻한 충돌이 나올까도 생각 해 봐야 되는 것이구요,
모든 탁구인은 현재 부수제와 어우려져 있으므로
나름 앞으로의 나아 갈길이 쉽지만은 않을것으로 판단 되어 지네요,
대탁이나 문광부에선 좀 더 신중하게 탁구인들이 이해 할수 있도록
해 주었음 바램인데요,전에 해 왓던 문광부나 대탁에서의 신임은 별로 신통치가 않네요,
암튼 두고 봐야 할 일이라고 생각 되네요,
디비전이나 부수제가 뭐든지 체계화가 되었음 바램 입니다..
홈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9월 17일~9월 30일(목) 추석맞이통큰행사 댓글1 M 고고탁 09.17 299 0
초레이킹 신버전 출시 기념 이벤트 댓글13 M 고고탁 07.27 4887 4
휴대폰 앱으로만 스크린 탁구를 지원 M 고고탁 07.05 2 0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101 M 고고탁 10.28 32810 110
23122 탁구 용어 정립. 댓글4 43 맑은눈이 07.28 623 0
23121 탁구 용어 개정의 기준 댓글10 43 맑은눈이 07.28 769 2
23120 '연내 목표' 백신, 최종문턱 남았다..모더나·화이자, 3상 돌입 댓글3 M 고고탁 07.28 535 1
23119 장지커 마롱의 전성기, 하리모토의 전성기는? 댓글23 38 그랜드장지커 07.27 1448 2
23118 컴퓨터 잘 아시는분 도움 청합니다. 댓글14 99 오늘 아침 07.27 686 1
23117 인터넷 히노키로 탁구채를 만들수 있을까요? 댓글5 31 붉은러버 07.27 606 0
23116 topspin 이라는 용어가 말이 되는 용어일까요? 댓글3 31 붉은러버 07.27 568 1
23115 히노키에 두줄 금가 있으면 라켓으로 괜찮은지요 댓글13 31 붉은러버 07.27 660 0
23114 탁구용어 재정립에 관한 칼립소 생각 댓글3 36 calypso 07.27 541 3
23113 탁구장 추천 부탁드립니다 (서울 신길동) 6 후꾸오 07.26 640 0
23112 요즘에 20~30대들이 주식 많이 한다고 하는데 저도 한번 시작을 해볼까요..? 댓글2 2 구문회 07.26 685 0
23111 갤럭시 S20과 영화 컨텍트를 보고.. 댓글3 M 고고탁 07.26 596 1
23110 전국탁구장 상생 밴드에 초대합니다. 댓글2 16 게보 07.25 684 1
23109 중국 탁구 국가대표 체력 훈련 댓글6 M 고고탁 07.25 955 0
23108 '탁구 신동' 신유빈을 찾아온 의문의 사나이는 누구? 댓글6 M 고고탁 07.25 843 2
23107 부산 어떻하면 좋아요! (부산 폭우로 물바다!) 댓글8 99 정다운 07.24 790 0
23106 [탁구용어] Table Tennis Terminology 댓글6 9 은하세 07.23 783 0
23105 Loop & Topspin 의 차이 댓글6 9 은하세 07.23 855 0
23104 usatt.net 인터넷 복사본 댓글8 9 은하세 07.23 732 1
23103 Re: usatt.net 인터넷 복사본 댓글3 9 skka 07.24 590 0
23102 미국 탁구 협회 웹사이트, ITTF 웹사이트 댓글2 36 calypso 07.23 628 0
23101 "허삼의 추억" - 후기 댓글8 99 오늘 아침 07.23 664 0
23100 미국탁구협회 캡처사진 댓글4 9 은하세 07.22 995 0
23099 궁금합니다. 댓글22 99 오늘 아침 07.22 901 0
23098 미국 탁구 협회의 명애의 전당에 헌액된 한국 이민자 탁구선수들 댓글5 36 calypso 07.22 791 1
23097 그동안 한국의 탁구용어은 일본탁구용어를 그대로 답습한 경향이 없지않아 있습니다. 댓글17 9 은하세 07.22 835 1
23096 탁구에서 일어나는 웃긴 에피소드에 대한 반응들 댓글6 M 고고탁 07.22 787 0
23095 '100% 항체' 코로나 백신 확보전..국내 접종 언제쯤? 댓글6 M 고고탁 07.22 582 1
23094 개봉임박 초레이킹+스윙트랙커 댓글17 M 고고탁 07.21 2485 6
23093 탁구의 끝 - 차이나 댓글9 M 고고탁 07.21 839 2
23092 How to Backhand Punch in Table Tennis | Killerspin 댓글8 9 은하세 07.20 624 1
23091 [그, 사람] 견고한 현실주의자 이재명 댓글10 M 고고탁 07.20 804 3
23090 쇼트와 푸시 댓글17 9 은하세 07.18 1168 1
23089 우리가 외면한 세계, 쿠바는 어떻게 코로나를 이겼나 댓글6 M 고고탁 07.17 977 2
23088 아래 포장박스 디자인 중에서 어떤게 제일 이쁜가요? 댓글13 M 고고탁 07.17 875 1
23087 집탁구(III) | 아빠랑 사랑이랑 탁구 댓글6 M 고고탁 07.17 904 2
23086 스크린 탁구 치는 중입니다. 댓글15 M 고고탁 07.15 1178 3
23085 탁구는 당신이 생각하는 것이 아닙니다 (최고의 각도로 최고의 포인트) 댓글11 M 고고탁 07.15 1186 4
23084 2020년 T4 디비전(탁구) 대회 요강 (서울시) 댓글5 9 은하세 07.14 1028 1
23083 복식 긴 서비스 리시브 방법 댓글7 17 빼롱이와요롱이 07.14 626 1
23082 코로나 이후 생활탁구대회는 이렇게 열려야 한다. 댓글11 M 고고탁 07.14 2190 1
23081 부산 세계탁구대회 내년 2월 28일~3월 7일 연다 댓글7 M 고고탁 07.14 864 0
23080 두 라켓 중에서 어떤 디자인이 맘에 든가요? 댓글13 M 고고탁 07.13 1085 1
23079 배드민턴 동호회 활동 안밝힌 76번 환자, 확산 키웠다 댓글9 M 고고탁 07.13 893 0
23078 [T 리그] 류큐 세계 선수권 대회 동메달의 安宰賢을 획득 ... 하리모토 토모카즈와의 재 대결 실현 댓글3 M 고고탁 07.13 638 1
23077 딩닝, 공링후이와 중국 아마추어와의 탁구 경기 댓글4 M 고고탁 07.13 844 0
23076 생각보다 심각" 코로나19, 뇌·피부·면역체계도 손상시켜 댓글6 M 고고탁 07.12 802 1
23075 도둑이 제발 저린다고,,, (여러분 상상임신(상상감염)이라는 말을 들어 보셨지요!) 댓글3 99 정다운 07.12 899 2
23074 목포 한아름 탁구장 촬영차 다녀왔습니다. 댓글6 M 고고탁 07.12 959 3
23073 탁구의 물리학, 야구의 물리학 댓글19 31 붉은러버 07.11 1109 3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FAN ZhendongCHN
2XU XinCHN
3MA LongCHN
4LIN GaoyuanCHN
5HARIMOTO TomokazuJPN
6CALDERANO HugoBRA
7Lin Yun-juTPE
8Falck MattiasSWE
9Liang JingkunCHN
10BOLL TimoGER
11JANG WOOJINKOR
12OVTCHAROVGER
13JEOUNG YoungsikKOR
14WANG ChuqinCHN
15PITCHFORD LiamENG
16Franziska PatrickGER
17Niwa KokiJP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