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한국 탁구의 현실과 앞으로 나아갈 길 !

99 정다운 10 409

요사이 생활체육종목 중 대세인 것 하나를 고르라면

당연히 탁구를 일순위로 말할 것이다.


탁구는 이제 국민스포츠의 한 종목으로 자리를 잡아 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 이유는 테니스나 배드민턴이 가지는 단점에 비하여 탁구가 가지는 장점이

워낙 뛰어나기 때문일 것이다.


테니스는 야외에 넓은 장소를 필요로 하여 경제성이 없다.

그리고 비가 오는 날이면 운동을 할 수 없기 때문에 여름철에

한참 테니스를 치려는데 장마철이 되면 만사 휴의이다.


배드민턴은 반드시 일정 규모의 실내체육관을 필요로 한다는 것과

체육관 이라서 장마철과 관계없이 즐길 수는 있으나 차지하는 코트의 면적 때문에

즐길 수 있는 사람들의 수가 제한되어 있다(이는 테니스도 마찬가지이다).


탁구도 반드시 실내에서만 즐길 수 있다는 한계를 가지고는 있으나

탁구는 탁구대를 설치하는데 반드시 체육관과 같은 일정규모 및 시설을 갖춘 장소를 요하지 않으며

건물의 일부 같은 곳에 일정한 넓이의 장소만 있으면 운동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그리고 탁구대가 차지하는 면적이 테니스, 배드민턴에 비하여 좁아 여러 사람이 즐길 수 있다.

이러한 점을 감안할 때 우리의 건축문화도 탁구를 보다 쉽게 즐기는데 한몫을 한다.

우리나라 건축의 기준은 건물의 체적은 전혀 도외시 하고 넓이만을 기준으로 한다.


그러다 보니 건물 면적은 넓으나 건물내의 천정이 모두 낮다.

이러한 건물 구조에서는 탁구는 어디에서나 약간의 면적만 확보되면

플레이가 가능하나 베드민턴이나 테니스는 면적의 화보와는 무관하게 절대 불가능 하다.


세가지 운동 종목중에서 탁구인구가 제일 많은 또 다른 이유는

노인층에 속하는 60대 이상의 사람들이 가장 많이 즐기는 운동이 탁구이기 때문이다.


60대 이상의 노년층이 탁구를 가장 많이 즐기는 까닭은 바로 안전성의 문제 때문이다.

배드민턴이나 테니스는 아차하면 무릎 또는 발목의 인대 등에 심각한 부상을 입는 일이 다반사이나

탁구는 상대적으로 그런 일이 거의 발생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그러나 무엇보다도 생활체육으로서 탁구의 특징은 탁구동호인의 남녀 성비를 보면

여자들이 남자들에 비하여 훨씬 그 숫자가 월등하게 많으며

그 실력도 전반적으로 남자들 보다 좋다는 것이다.


남자들은 아주 잘 치거나 대부분 못치거나 하여 중간층이 여성들 보다 아주 적다.

이에 비하여 여성들은 아주 잘 치는 수는 남자와 비슷하거나 약간 적을지 모르나

중간층부터 아주 못치는 경우 까지의 숫자가 남자들에 비하여 월등하다.


물론 이는 여성 탁구인구가 남자보다 월등하게 많은 것도 이유중 하나라고 생각은 된다.

그런데 아이러니 하게도 탁구에서도 여성들이 남성들의 애간장을 태우는 일이

아주 흔하게 발생한다는 것이다.


탁구 라버중에 표면이 올록볼록 한 핌플라버라는 것이 있는데

이것이 요물단지노릇을 톡톡하게 한다.


핌플라버를 장착한 탁구채로 공을 치면

보통은 공이 전진하다 말고 중간에 픽 고꾸라져 떨어져

상대방을 당황하게 하고, 어떤 때는 아주 빠른 속도로 전진하여

상대방을 당황하게 하여 상대방이 꼭 실수를 하게 만든다.


이러한 핌플라버는 대부분의 여성동호인들이 장착을 하고 있어

일반적으로 남성들은 거기에 대응하여야 하는데 사정이 그렇하다 보니

이것을 다루는데 많은 애를 먹을 뿐만 아니라 많은 남자들의 애간장을 태운다.


핌플라버 때문에 곤욕을 치른 사람들 중에는 연습도

핌플라버를 장착한 사람과는 하지 않는 사람도 있다.

그런데 개인적인 사견으로는 생활체육에서 핌플라버는 장착할 수 밖에 없는 것이 현실이다.


그렇다면 현실을 인정하고 스트레스를 받더라도 이기려고 노력할 수밖에 없으며

핌플라버를 이기려면 핌플라버로 치는 공을 다룰 줄 알아야 한다.

그래서 핌플라버를 장착한 사람과도 연습 및 게임을 하여야 하는 것이다.


한편 탁구가 다른 운동종목에 비하여 위와 같은 장점을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시합할 때 동호인의 수에 비하여 체육관이 말이 안되게 썰렁한 경우가 다반사이다.


체육관의 극히 일부를 일반 관중이 채우고는 있으나

이는 대부분 선수들의 가족이거나 대회관계자일 경우가 100%이다.


사정이 이러니 탁구시합은 동호인들이 그렇게 많음에도 불구하고

TV에서 제대로 방영되는 경우도 거의 없다.


따라서 탁구시합은 동호인 수에 비하여 외면을 당하여 비활성화 되고 있는데

그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겠으나 대체로 다음의 두 가지로 요약할 수 있다고 보여진다.


첫째는 탁구협회의 무관심이다.

탁구협회는 야구(배구)의 경우를 타산지석으로 삼아야 한다.

야구(배구)동호인의 숫자는 탁구동호인의 숫자와는 비견할 수 없을 정도로 열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야구(배구)경기가 열리는 체육관은 대부분 인산인해를 이룬다.

무엇보다도 야구(배구)협회가 관중들이 경기장을 찾는 유인책을 제공하기 때문이다.

탁구협회가 보고 많이 배워야 할 점이다.


둘째는 동호인의 연령이 매우 노령화 되었다는 것이다.

필자가 직접 확인한 것 중 하나는 경기도 도지사기쟁탈 연령별 탁구대회에서

여자부와 남자부 공히 30대가 없어 출전만 하면 잘 치느냐 못치느냐의 여부는 불문하고

입상을 할 수 있다는 말을 듣고는 한참을 웃었다.


‘그렇다면 탁구 동호인들의 연령대는 주로 40대 이상으로 구성된다는 말인데

탁구경기가 아무리 재미있다 한들 무리 무슨 열정이 있어 체육관에를 가겠는가’라고 말하면

딱히 반박할 말이 궁색해지는 것은 어쩔 수 없으나 그럴수록 탁구협회 관계자들은 유인책을

더 강구하여 체육관으로 관중몰이를 하여야 할 것이다.


탁구인구의 노령화와 여성화의 계기는 사회복지 프로그램을 아주 싼 값으로 실시하는

공공기관(예컨대 각 동의 주민센타)이나 사회복지기관들의 사회복지실천 프로그램에

반드시 탁구를 포함시키고 있는데 있다.


아이들을 다 키운40대 후반 이후의 많은 수의 여성들과 이들의 수에 비하여

극히 일부인 정년퇴직 등으로 은퇴한 남성들은 한낮의 여가시간을 활용하고

운동으로 건강을 다지기 위하여 공공기관이 주최하는 탁구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그런데 30대와 노산이 유행인 요즈음 40대 초반의 여성들은 육아에 전념하느라

탁구를 배운다거나 친다거나 할 여유가 없어서 탁구인구는

자연스럽게 여성화 및 노령화의 길로 가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이러한 현상에 대하여 누구 하나 책임감을 갖고

걱정을 한다거나 바로잡으려고 하지 않는다는 것은 더 큰 문제이다.


현재 대한민국은 엘리트체육과 함께 사회체육을 발전시켜

건전하고 균형잡힌 체육문화 육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그렇다면 비록 사회체육이라 하더라도 점점 노령화 되고

여성화 되는 것을 방치할 것이 아니라 초등학교부터 대학교까지의 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인할 수 있는 각종 프로그램과 30대 직장인들을 유인할 수 있는

각종 프로그램을 각각 신설하여 그것을 통하여 위의 문제점을 해결하는 것도

하나의 훌륭한 방법이 될 수 있다.


이러한 사업은 대한탁구협회를 중심으로 하여 여러 사람들이 머리를 맞대고

소통하고  고민하여야 할 일들이고 장기적인 안목에서 추진되어야 할 일들이다.


탁구는 위에서 본바와 같이 사회체육으로서 타 종목에 비하여

장점이 많은 종목일 뿐만 아니라 반드시 활성화 시켜야 할 필요가 있는 종목이다.


그 이유 중 하나를 예로 든다면 구기종목 중 올림픽과 세계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의 가능성이 가장 큰 종목은 탁구이기 때문이다.


우리는 88올림픽에서 유남규 아테네올림픽에서는 유승민을 통하여,

사라예보 세계선수권에서는 이에리사 지바 세계선수권에서는

현정화와 리분희를 통하여 이를 확인할 수 있었다.


이런 점에서 볼 때 어느 종목 보다도 활성화시킬 명분이 있눈 것이다.

활성화의 최우선 과제는 저변확대일 것이다.


단순히 동호인 숫자만을 늘리는 형태의 것이 아닌

어릴 때부터 탁구를 시작할 수 있도록 하여

세대간의 폭을 확대하고 어린 나이부터 탁구를 시작하게 하여

거기서 유망주들의 발굴을 용이하게 하고 그들을 중심으로

엘리트 탁구도 발전시키는 것이다.


결론적인 방법론으로서 우리가 우선 생각할 수 있는 것은

생활체육으로서의 탁구를 주춧돌로 하고 더불어

엘리트 체육으로서의 탁구도 활성화 하여야 한다.


이를 위하여 대한 탁구협회를 중심으로 엘리트 탁구인들이 주축이 되고

모든 생활체육관련 동호인들은 직·간접적으로 참여하여

혁신적인 새로운 프로젝트에 의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힘을 합쳐 프로젝트를 실행하여야 할 것이다.


프로젝트의 성공여부는 대한탁구협회를 중심으로 한

엘리트 탁구인들이 가지고 있는 생각과 그 실천력에 달렸다고 생각된다.


프로젝트의 성공을 위하여 엘리트 탁구인들은

모든 기득권을 내려 놓고 오직 생활체육인들과의 소통과 발전적이고

창의적인 아이디어의 실천에 전념하여야 할 것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제가 여러 탁구사이트를 여행하다가 너무나 공감되고
우리들에게 필요하고 도움이 되는 글 같아서 옮겨 왔습니다.
언제일지는 모르겠으나 코로나 사태가 종료되면 본격적인 탁구시즌이 펼쳐집니다.
여러분 모두 주인의식을 갖고 한국탁구의 현실과 앞으로 나아갈 길에 대해서
진지하고도 곰곰히 생각해 봅시다.
올림픽과 세계선수권에서 금메달 가능성이 높다는 의견에는 동의하기가 좀 어렵씁니다 사실 유남규, 유승민의 금메달은 기적이나 다름 없거든요
물론 그렇습니다만 그래도 다른 구기종목에 비해서는
이미 본글과 같이 전력도 있고 선수층이나 실력면에서
좀 수월하다는 말이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글을 읽으면서,
다운님이 연구를 무지 많이하셨구나 하고 생각 하면서 읽었는데---^^
덧 붙여 생각 해 볼때 학교체육의 방향 재설정이 필요하다고 봅니다.
1인 1운동의 필수 선택이 이루어 진다면, 꿩먹고 알먹고, 님도보고 뽕도 따고,
일석삼조도 될 터인데---
아이구!
제가 이렇게 똑똑하면 탁구협회장을 했을 것입니다, ㅎㅎㅎ,,,
좋은 댓글 넘 감사합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10 Lucky Point!

젊은 동호인들을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것에 동의합니다.
탁구는 칠 수록 어려운 운동이라 쉽게 포기하게 되는 것도 젊은 분들이 쉽게 유입되지 않는 요인도 되는 것 같습니다.
맞습니다.
재정적인 뒷받침도 상당히 중요합니다만
최우선은 꿈나무 육성과 저변 확대입니다.
와 정말 좋은 글 입니다..

말씀대로 꼭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추천 꽉 박습니다.. ^^
좋은글이네요 ㅎㅎ 핌플러버에 대한 솔질한글도 맘에듭니다
제가 주장했던 바와 끌쓴이 생각이 똑같네요 ㅎㅎ 핌플러버 협오했을때 실력이 너무모자라 화를내면서 핌플러버 비판을 했었는데 ㅎ
핌플러버를 왜 생활체율에서 사용하는지 이글에 나와있습니다 ㅎㅎ
인정합니다 ㅎㅎ 공포에 닭살러버 ㅎㅎㅎㅎ
장문의 좋은 글 감사합니다 핌플러버가 많이 대중화  되면서 이질러버라느니 뽕이라든지 하는 비하하는 용어는 줄어 들은것 같습니다 탁구가 처음 세상에 나왔을때 러버는 핌플이었고 나중에 핌플 위에  고무를 입힌 소위  평면러버가 등장합니다  그래서 지금도 중국어로는 핌플을 정교正胶,  평면러버를 반교反胶라고 부릅니다  중국생체에서는 50%  이상이 핌플 사용자인듯 합니다  저도 그중의 한사람인데 핌플러버는 중국에서는 너무나 자연스럽고 이상하게 취급 받지 않습니다  국제적으로 사용이 인정된 러버이니만큼 우리도 그렇게 되어야 할 것입니다
홈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탁구라켓]초레이킹 판매 이벤트를 시작합니다. 댓글21 M 고고탁 08.26 9055 7
고고탁,탁구인탁구사랑 카카오톡 실시간상담 오픈했습니다! 댓글10 M 고고탁 05.08 2712 6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9 M 고고탁 10.28 29736 107
[탁구라켓]초레이킹 판매 이벤트를 시작합니다. 댓글21 M 고고탁 08.25 9056 7
걍벽님의 글 전부 다시 모음 댓글42 M 고고탁 01.08 82408 14
23387 국가대표 장우진 선수에게 주특기를 배워왔습니다 댓글3 12 잔댈 11시간전 66 1
23386 한국 군악대의 역동적이고 감동적인 공연 댓글4 47 낙엽송 15시간전 71 0
23385 코로나 이후 탁구장은 어떻게 될까요? 댓글4 M 고고탁 1일전 664 1
23384 청년아, 북을 높이 울리자!!! 댓글7 47 낙엽송 1일전 147 2
23383 탁구활동에 관한 설문조사(PPLIFE 탁구잡지) 댓글4 M 고고탁 2일전 220 0
23382 초레이킹 반발력 문제 없습니다. 댓글10 57 날나리(wantofly) 2일전 244 1
23381 세계 5대 서버들, 그들은 규칙에 부합하는가? 댓글7 M 고고탁 3일전 439 1
23380 여자선수가 이정도는 되어야지..ㅋㅋ 댓글14 M 고고탁 3일전 621 1
23379 올해는 버텼지만 내년은'..대한항공 추가 자금 확보 안간힘 댓글4 M 고고탁 5일전 355 1
23378 코로나 치료제와 백신 그리고 탁구 생활 댓글8 M 고고탁 5일전 501 2
23377 나도 몰랐던 초레이킹 뉴스가 나왔네요. 댓글7 M 고고탁 6일전 307 7
23376 디비전 T4 양식 댓글5 M 고고탁 6일전 273 1
23375 (숏핌플)커트량 적은 공 스트로크 하는 방법 댓글10 17 빼롱이와요롱이 6일전 166 6
23374 선수때 이후로 처음 볼박스를 해보았습니다.. 댓글5 12 잔댈 6일전 290 1
23373 "운동선수 평균 은퇴나이 23세...10명 중 4명은 무직" 댓글14 M 고고탁 7일전 496 0
23372 우리 Felix가 많이 컸네요 댓글9 43 라윤영 7일전 274 6
23371 Schlager light OFF와 OFF+의 무게 차이 댓글8 2 정수만 8일전 235 0
23370 14개 경기단체 대기업 회장사 찬조금 내역(2017~2019년) 댓글5 M 고고탁 8일전 385 2
23369 어제는 대한탁구협회 다녀왔습니다. 댓글17 M 고고탁 9일전 804 5
23368 탁구 레슨 4개월 후기 댓글6 2 민덩이 9일전 363 3
열람중 한국 탁구의 현실과 앞으로 나아갈 길 ! 댓글10 99 정다운 10일전 410 3
23366 대탁이 만든 디비전T4밴드가 하루아침에 증발해 버렸습니다. 댓글15 12 게보 10일전 651 3
23365 백핸드 횡서브 리시브 방법 댓글6 17 빼롱이와요롱이 10일전 127 1
23364 천멍 -순잉샤 결승전의 옥의 티 : 순환서브규칙 댓글7 27 화음사랑 10.12 467 4
23363 안녕하십니까? 손아나(손범규)입니다. 댓글14 8 손아나 10.12 743 5
23362 요즘 중국에서 나름 인기있는 조아치하오 댓글9 M 고고탁 10.12 348 2
23361 유남규 vs 김기택 - 25년만의 맞대결 댓글9 47 낙엽송 10.11 341 2
23360 솔개 - 김광석이 부르는... 댓글13 47 낙엽송 10.11 230 2
23359 손범규님 (손아나) 한국중고탁구연맹 관련 기사ㅠㅠ 댓글23 3 자영업자 10.11 1097 0
23358 중국체전탁구대회 남자단식 결승전을 보셨습니까? 댓글5 M 고고탁 10.11 480 2
23357 중국체전탁구대회 여자단식 결승전을 보셨습니까? 댓글14 M 고고탁 10.10 766 3
23356 안녕하세요 고고탁 회원님들 장우진 선수님이 치키타 영상을 올려서 공유해드려요~ 즐탁해요~^^ 댓글4 2 제처리 10.09 182 3
23355 미녀 수비수 댓글5 12 잔댈 10.09 315 1
23354 어제는 대구 엑스코를 다녀왔습니다. 댓글3 M 고고탁 10.09 169 1
23353 오늘은 561돌을 맞는 "한글날" 입니다 ! 댓글4 99 정다운 10.09 106 1
23352 디비전 밴드 이제 조작까지 하네요 댓글3 11 아무괴 10.09 333 2
23351 요즘 바쁘네요. 댓글4 M 고고탁 10.08 298 1
23350 배드민탁 구장 댓글15 29 calypso 10.08 402 1
23349 고고탁의 초레이 킹 라켓 사용기 ! 댓글4 99 정다운 10.07 154 2
23348 어중간한 커트볼 스트로크 방법 댓글7 17 빼롱이와요롱이 10.07 166 1
23347 장우진 선수와 유망주 장성일 선수 연습 연상 올라와서 공유합니다~~^^ 댓글7 2 제처리 10.06 254 1
23346 디비전 리그 연기로... 댓글7 M 고고탁 10.06 457 1
23345 순잉샤/쉬신/왕츄친/마롱 트레이닝 영상 댓글5 M 고고탁 10.06 179 0
23344 마롱 판젠동 훈련 영상... 댓글6 30 존심 10.05 258 0
23343 영화 "기생충" 방영 예고 ! 댓글2 99 정다운 10.03 220 0
23342 대한탁구협회 디비전 밴드.. 주의 사항 댓글13 48 그녀를위한기도 10.03 2127 0
23341 여러분 배드민탁이라고 들어 보셨나요(구경하세요) ! 댓글10 99 정다운 10.03 483 0
23340 사업자등록 안된 탁구장, 2차 지원금 안 되나요? 댓글5 M 고고탁 10.03 437 0
23339 8개월만에 러버 교체! 댓글6 12 잔댈 10.02 351 2
23338 (속보) 트럼프 미국 대통령 코로나 확진 판정 ! 댓글6 99 정다운 10.02 240 0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FAN ZhendongCHN
2XU XinCHN
3MA LongCHN
4HARIMOTO TomokazuJPN
5LIN GaoyuanCHN
6CALDERANO HugoBRA
7Lin Yun-juTPE
8Liang JingkunCHN
9Falck MattiasSWE
10BOLL TimoGER
11OVTCHAROVGER
12WANG ChuqinCHN
13Niwa KokiJPN
14JEOUNG YoungsikKOR
15PITCHFORD LiamENG
16Franziska Patrick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