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아마추어들한테는 루프드라이브 기술이 중요한거 같습니다.

17 으아 46 1,884

드라이브는 스피드 드라이브와 루프 드라이브로 분류가 되죠

 

그 경계가 명확하지 않습니다만, 

스윙자가 동작을 구사함에 있어서, 본인이 가지고 있는 힘의 한계내에서,

그힘을 공의 전진속도에 더 많이 배분을 해서 스윙을 구사했으면 그것을 스피드 드라이브라고 할것이고,

공의 회전량에 더 많이 스윙자의 힘을 배분을 해서 스윙을 구사했으면 루프 드라이브라고 할수 있을겁니다.

 

어디까지나 공의 전진성과 회전량 비율의 문제일 뿐, 그 명확한 경계가 있는건 아닙니다.

 

아울러 스피드 드라이브와 루프드라이브의 스윙구사방식이 원칙적으로 다른건 아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세부적으로 들어가면 좀 더 포인트를 둬야 할 구분점이 있는건 사실입니다.

 

세계적인 프로들을 보더라도 루프드라이브를 주무기로 하는 상위랭커들이 수두룩 합니다.

티모볼, 미즈타니 준, 삼소노프 이런 선수들을 들수가 있죠.

물론 마롱이나 쉬신 이런 선수들은 루프 드라이브 뿐만 아니라 스피드 드라이브까지 상황에 맞춰 적절하게

구사하는 드라이브의 대가들이구요

 

득점능력은 당연 스피드 드라이브가 루프 드라이브보다 월등합니다.

단지 스피드 드라이브를 구사하는 조건중에 한가지 제약이 있는데,

거의 반드시라고 해야 할 정도의 공 바운스의 최정점을 노려서 타격해야 성공율이 올라간다는 겁니다.

하지만, 탁구게임 탬포가 워낙 빠르다 보니 공의 최정점을 잡는 일이 선수라고 할지라도 그리

쉬운일이 아닙니다. 그렇다면 아마추어의 경우라면 더 말할것도 없죠.

 

더구나, 게임상대방이 서로 최정점을 내주지 않으려고 공을 요리조리 빼고 돌리고 하기 때문에,

실게임에서는 최정점을 놓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공의 최정점을 놓쳤을 경우에는, 일단 루프드라이브로 연결을 한 후 , 그 다음공에 대해 최정점을 노려

스피드 드라이브로 공격하는 전략이 유효하다고 봅니다. 운이 좋으면 루프 한방에 득점이 되는 경우도

허다하구요.

 

그렇다면, 루프 드라이브 구사방식에 대해, 저의 체험을 여러분과 나눠볼가 합니다.

 

두가지 조건이 있습니다.

 

첫째 : 루프드라이브는 공과 라바의 표면마찰력을 이용할 것

둘째 : 스윙자의 힘투입 방향은 표면마찰력이 작동하는 방향으로 투입이 될 것

 

그렇다면 이번에 표면마찰력에 대해서 좀 생각을 해봅니다.

중학교때 베운 물리지식이 좀 동원이 되야 할겁니다.

 

두 물체사이에 표면마찰력이 작동하고 그리고 그 세기가 커지려면 아래와 같은 조건이 성립되면 좋습니다.

 

1.접촉하는 두 물체 표면이 거칠어야 합니다.

즉 맨질거리는 유리와 비누사이에는 좋은 마찰력이 일어나기 힘들다는 겁니다.

탁구인 경우, 라바표면이 살짝 끈적거리고 공재질은 그리 매끄럽지 않는 재질이 좋습니다.

그래서.. 라바없는 맨목판은 드라이브가 힘들고 공재질은 최근 맨질거리는 플라스틱공으로 바뀌면서 회전이 줄었습니다.

 

2.위에 1번 조항이 지켜지는 전제하에서 , 두물체 표면 접촉면적이 클수록 마찰력은 증가합니다.

탁구로 말하자면 공이 라바속을 깊이 파고 들어가야 두 물체사이의 접촉면적이 커지게 됩니다.

그렇다면 공이 라바속을 깊게 파고 들게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가요?

당연 두 물체사이에 수직압력을 증가시켜야 하는거죠.

탁구에서 공과 라바사이의 수직압력을 증가시키는 방법은 앞으로 전진스윙을 해야 한다는 겁니다.

 

그렇다면... 이번에는.. 회전량이 증가하는 조건중 두번째 조건..

표면마찰력이 작동하는 방향으로 힘을 투입하라~ 이 부분에 대해서 말씀 드려볼가 합니다.

탁구에서는 표면마찰력이 작동하는 방향은 수평분력이 발생하는 방향이고

이건 탁구스윙에서 상향스윙을 해야 하는 방향입니다.

 

글을 이쯤까지 읽으시면 이런 질문이 나오는건 당연합니다.

공과 라바의 접촉면적을 늘리기 위해서는 전진스윙을 하라고 하고,

또 표면마찰력이 작동하는 방향으로 힘을 투입하기 위해 상향스윙을 하라니?

전진스윙? 상향스윙? 어쩌라는거야?

 

정답은 뭔데 ?

..

..

.

.

정답은 없습니다..

 

왜냐면.. 공의 상태.. 즉 공의 높이와 바운스 방향 그리고 타켓공의 회전방향과 회전량에 따라

그때그때 달라지기 때문이죠.

심지어.. 라바의 종류에 따라 달라지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해결책은 ?

 

연습만이 살길입니다.

 

수많은 연습을 통해서 그때그때 상황에 맞는 전진스윙과 상향스윙의 비율조절 하는 능력을 키워야 하는겁니다.

 

그래서 탁구는 몸으로 하는 운동이라는거죠. 

머리만으로 아는건 택도 없습니다.

 

수많은 연습을 통해 적절한 전진스윙과 상향스윙의 비율조절을 할줄 알게 되면..

그때부터 <클릭>이라는 현상이 일어납니다.

고수들이 항상 얘기하는 드라이브에서 <클릭감>을 아는게 중요하다는 그 클릭..

 

그렇다고 해서 클릭이라는 물건을 너무 신성시 할 필요는 없습니다.

이 클릭이라는게 일정한 오차범위가 있어요.

모든 조건이 백프로 완벽해야만 일어나는건 아닙니다.

연습하면 가능해요.

 

글이 너무 길어지면 읽으시기에 피곤하니 서둘러 끝을 맺겠습니다.

 

우리 모든 아마추어들이 클릭의 구사자가 되는 그날까지 화이팅!(김정훈 선수버전..윙?)

 

 

 

 

  

[이 게시물은 고고탁님에 의해 2020-04-14 19:07:44 자유게시판에서 복사 됨]

Comments

45 바트
특히나 상대방이 붙어서 따닥따닥 치는 스타일이면 탁구대 끝에 걸리는 루프드라이브 엄청유용하죠...
99 정다운
정말 저희들한테 도움이 되는 좋은 탁구기술 글입니다.
좋은 글 올려 주셔서 넘 감사드리며 저도 잘 보고 잘 배우고 갑니다.
37 다솔기
휴... 요즘 게임에서 루프 성공률이 거의 70프로 이상 같아서 뿌듯해 하는데요
스피드드라이버 ㅎㅎ 실수가 넘 많이 나와요 ㅠㅠ
그게 정점을 못잡는 거였군요... 어쩐지 긴가민가 했는데
루프만 간간히 치다보니 안정적으로 기다리는데 익숙해 있었거든요
좀 높으면 스트록크로 처리하려는 하수기질이 ㅠㅠ
개념을 잘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28 존심
loop는 하회전볼을 전진회전으로 보내는 것
topspin은 상회전볼을 상회전으로 보내는 것
수비선수와의 경기가 아니라면 연속해서 루프를 하지는 않지요.
루프로 상회전으로 풀리면 그때부터는 탑스핀대결이 되는 것이지요.
24 fasteddie
영어권에서 loop와 topspin을 그렇게 구분하지 않습니다. 하회전 공을 드라이브 거는 것도 다 topspin이라고 부릅니다. 한번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혹 그런 구분법을 사용하는 개인이나 단체가 있는지 모르겠으나 보편적으로 받아들여진 구분법은 아닙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8 Lucky Point!

28 존심
어느 영어권을 말씀하시는지요? 그렇게 쓰는 사례를 찾아 주세요.
https://www.youtube.com/watch?v=W9JBc2VsX9Y
미국은 이렇게 쓰는 군요...
존심님 영상 감사히 잘 봤습니다.
해당 영상 몇분 몇초에서 루프를 하회전을 걷어올리는 것으로 정의하는지요?
제가 영상을 꼼꼼히 다 들어봤는데 그렇게 정의하는 대사는 들어볼 수 없었습니다.
단순히 푸시를 루프성 드라이브로 대응한다는 의미 정도의 표현을 썼고 탑스핀은 빠른 드라이브라는 맥락으로 사용하고 있지 루프를 하회전을 걷어올리는 것으로 정의하지 않았습니다.
다음 영문 사이트들에서는 fasteddie 말씀하신 바와 모두 궤를 같이 하고 있습니다.
모두 루프는 탑스핀 중에서 좀 더 느리고 스핀이 주가 되는 것으로 표현하고 있네요.
https://www.youtube.com/watch?v=-OHsdPnqOm8
https://www.tabletennisdaily.com/forum/showthread.php?11598-Loop-vs-Topspin
https://www.pingskills.com/table-tennis-forum/different-between-topspin-and-any-loop-type
존심님께서 주장하셨듯이 미국에서 누군가 그렇게 정말 정의했다면 공유해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좋은 공부가 될것 같아서요.
28 존심
루프던 탑스핀이던 반구 되는 것은 전진회전이 걸리는 것은 같습니다.
그러나 루프라는 표현은 하회전으로 넘어온 공을 넘길때 쓰는 것이지요.
즉 라켓을 열어서 스윙이 윗쪽으로 향하게 스윙을 하므로 스피드는 당연히 적겠지요.
탑스핀은 전진회전으로 온 볼을 전진호전으로 보내는 것이지요. 그런데 일반적으로 수비수와 경기가 아니라면 반복적으로 루프를 쓸 수 있는 상황이 없지요.
즉 하회전볼을 루프로 풀고 나면 대부분 탑스핀 대결이 되는 것이지요.
루프라는 표현이 "하회전"으로 넘어온 공을 넘긴다는 정의에 대한 출처를 주시면 될 문제입니다.
님께서 퍼오신 영상에서는 그렇게 정의를 안하고 있어서 다른 출처를 가져오셔야 할거 같습니다.
28 존심
https://www.youtube.com/watch?v=_Bi3vOTH_do
Forehand Topspin Against Backspin | Table Tennis | PingSkills
이렇게 백스핀이라고 전제를 달지요.
즉 그냥 탑스핀이라고 하면 전진회전일 걸린 상태 즉 탑스핀을 탑스핀을 상정하는 것이이죠.
영어실력이 딸려서 그렇지만 대체로 전진회전을 전진회전으로 돌려 보낼때
그냥 탑스핀이라고 하더군요...
그 영상 잘 보았습니다.
몇분 몇초에서 루프가 백스핀을 걷어올리는 거라고 정의하나요? 이번 영상에서는 아예 루프의 루자도 안 나옵니다.
해당 영상 제목부터 "백스핀을 받는 포핸드 탑스핀"입니다.
도대체 누가 루프는 백스핀을 받는거고 톱스핀은 톱스핀을 받는다고 가르쳤는지는 모르겠으나 매우 잘못 배우신 것 같습니다.
그리고 지금 님이 가져온 영상에서 나오는 대머리 아저씨가 제가 링크한 첫번째 영상에서 루프는 톱스핀 중에서 느리고 좀더 스피니한 볼을 말한다고 한 사람입니다.
자꾸 잘못된 가르침을 주시려 하시면 안됩니다.
28 존심
https://www.youtube.com/watch?v=GqLJNNU7ZfE
이 영상을 올린 유투버는 아마도 유럽에서 활동하는 것 같습니다.
마롱의 루프를 이렇게 설며하네요.
영어를 잘하지 못해서 번역해 드릴 수는 없습니다만
상대방이 수비수이군요 찹으로 넘기는 것을 상회전으로 넘기는 것을 루프라고 지칭하고 있습니다.
가져오신 영상 잘 보았습니다.
이 영상에서도 루프가 하회전 볼을 걷어올리는 것으로 정의한 부분은 단 한 군데도 없습니다.
영어를 못하시면 영어 동영상을 자꾸 어쭙잖게 본인 뇌피셜로 해석해서 사실인 양 적지 마십시오
영어가 되는 사람이 보면 바로 뽀록나니까요.

Congratulations! You win the 16 Lucky Point!

28 존심
영어 좀 된다고 말씀 함부로 하시나요.
이 영상의 제목이 마롱의 루프 아닌가요?
마롱이 치는 것이 루프라는 전제하에 설명하는 것 아닌가요?
48 1nwih3
미국에서 탁구 즐기고 있습니다. 탑스핀은 상회전을 주는 모든 스윙 또는 타법을 뜻하고 루프는 탑스핀 중에서도 스피드 보다 스핀 위주로 높은 포물선을 그리는 타법을 지칭합니다. 하회전 볼을 주로 루프로 처리하기에 존심님 표현이 아주 틀린 것은 아니나 하회전 볼에 대한 탑스핀을 모두 루프라고는 할 수 없습니다. 예를 들어 하회전을 걸렸으나 공이 높이 떠서 스매쉬 처럼 스피드 위주의 탑스핀으로 결정구를 날렸다면 이는 루프로 표현하지 않습니다. 반대로 탑스핀이 걸렸으나 네트 등에 맞거나 해서 살짝 넘어온 공을 타이밍 늦게 테이블 아래에서 탑스핀으로 걷어올렸다면 이는 루프라고 부를 수 있습니다.
님 기분이 나쁘다고 함부로 한 말이 되는 거 아닙니다.
그냥 팩트 폭행 당하니까 열 받으실 수 있는 건 이해합니다.
틀린 걸 우긴다고 맞게 되는거 아닙니다.
우기지 마시고 그냥 담부터는 어디 가서 미국에서는 루프는 하회전을 상회전으로 보내는 거고 탑스핀은 상회전을 상회전으로 보내는 거라고 의기 양양하게 아는 척하며 말씀하고 다니지 마세요.
22 뷰엘
요즘 가장 신경을 쓰고 있는 부분이었는데 많은 도움이 되었네요. 루브드라이브를 하면서 느낀 점은 우선 상대방 커트 리시브의 양, 짧게 넣는지 길게 넣는지를 보고 위치를 파악해 몸을 최대한 낮춰 정점에서 임팩트를 가해야 성공률이 높더라구요. ㅠㅠ 그런데 이게 말처럼 쉽지 않아서... 무엇보다 위의 말씀처럼 머리보단 몸이 알도록 꾸준히 연습하는 길밖에 좋은 방법이 없을 것 같습니다.
17 으아
사실..저도.. 몸보다 말이 앞서는 사람입니다^^ .. 그게 쉽게 잘 안되더군요.. 뼈를 깎는 연습이 필요합니다^^
87 자미원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34 Lucky Point!

25 하제
가진 힘의 한계 내에서 회전에 힘을 쏟는 비율이 크면 루프드라이브가 되는 것이 아니라, 단순히 전진하는 힘이 빠진 드라이브가 루프드라이브라고 보는 것이 더 정확하다고 봅니다. 표현하신대로 정점을 한참 놓치게 되면 결국 매우 늦은 타이밍에 밑에서 끌어올릴 수 밖에 없는데, 애초에 그 상황에서 가지고 있는 힘을 회전에 다 전달하는 것 자체가 불가능합니다. 그래서 실제 스피드 드라이브(두껍게 맞추는)의 회전이 루프성 드라이브보다 대부분의 경우 월등한거구요. 유튜브 진행하는 선출들도 대부분 이런 내용을 많이 언급하면서 두껍게 때리라고 하죠.

루프드라이브 회전이 많게 느껴지는건 전진하려는 힘이 상대적으로 떨어지기 때문에 테이블에 바운드되는 공의 입사각이 훨씬 수직에 가깝게 되고 그걸 블락하게 되면 평소와 똑같이 쇼트각을 두더라도 실제적으로는 훨씬 더 열린상태로 공이 러버에 맞게 됩니다. 그래서 오버미스가 나게 되는 경우가 생기는 거죠. 덕분에 회전량이 많다고 착각하게 되는 거구요. 말씀하신대로 수직압력을 증가시켜야 마찰력이 증가하게 되는데, 박자가 이미 늦은 루프드라이브는 거의 테이블 아래쪽에서 걷어올리게 되고, 수직압력을 위한 전진 스윙자체가 불가능합니다. 오직 스피드 드라이브(두껍게 맞추는)만이 수직압력을 통해 마찰력을 증가시킬 수 있죠. 전진 스피드가 매우크기 때문에 바운드되는 공의 입사각이 낮고, 루프드라이브때와 같은 각도로 쇼트를 대는 경우에도 훨씬 라켓각이 닫힌 상태로 공을 맞이하게 됩니다. 그래서 위로 튀는 오버미스가 덜하게 되는 것이죠. 그래서 회전량이 루프드라이브보다 적다고 생각할 수 있는데 물리적(루프드라이브를 구사하게 되는 상황-떨어지는 공의 각도, 테이블및 네트와 임팩트 지점의 고도 차이 등)으로 생각해보면 스피드 드라이브가 회전량도 더 크다고 할 수 있습니다.

국대 선수들이 루프드라이브를 쓰는 때는 대표적으로 두 가지 경우죠. 1. 타이밍을 놓쳤을때 2. 중요한 스코어에서 상대의 카운터 드라이브 실수를 유도할 때. 루프드라이브 카운터가 생각보다 어렵다더군요. 붕붕 떠서 테이블 끝까지 나오는 루프면 고민할 것도 없겠지만, 선수들 루프드라이브는 네트를 살짝 넘기고, 매우 짧게 떨어져버리는 드라이브죠. 이거 제 타이밍에 카운터로 공격하기 쉽지 않습니다. 8:9나 9:10으로 지고 있을때는 매우 부담이라고 하더군요. 그래서 리드하고 있는 쪽에서 이런 스코어에 한번씩 상대 실수를 유도하려고 쓴다고 들었습니다. 미준이나 티모볼이 루프성 드라이브를 자주 구사하는 것으로 보이는건, 카메라 위치 때문입니다. 물론 마롱이나 판젠동등의 중국선수들보다야 전진 파워가 덜하죠(팔꿈치를 펴지 않는 것이 아마 한 요인일듯). 하지만 사이드 쪽에서 찍은 영상보시면 정점에서 때리는 쭉쭉 뻗는 드라이브입니다. 소리도 잘 들어보시면 강한 임팩트 소리가 나구요. 루프 드라이브로 자주 득점하는 선수는 아마 찾기 어렵지 않을까 싶습니다... 루프드라이브라고 하긴 좀 애매하긴 해도, 비교적 느린박자(정점을 지난 직후)를 공략하는 선수는 그나마 쉬신이 거의 유일할 것 같습니다. 대신 더 큰 힘을 싣기 위해(비거리가 늘어나야 하므로) 스윙이 매우 크고, 펜홀더가 가진 장점을 활용해서 강하면서도 다양한 회전을 만들어 내기 때문에 득점이 되는거구요. 쉬신도 스스로가 상당히 독특한 플레이를 한다고 인터뷰 했던 적이 있죠. 물론 타이밍이 늦고 좀 멀리서 구사할뿐 쉬신 역시 스피드 드라이브를 주력으로 사용하구요. 일반적으로 선수수준에서 루프드라이브만으로 득점하기는 어렵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아마추어에게는... 루프드라이브 중요하죠. 초보때는 그 자체로 강한 득점무기가 되고, 나중에도 연결이나 포핸드쪽 융통성을 보완해주기 때문에 필수 기술이라 생각이 듭니다. 그래도 제일 좋은건 정점에 임팩트할 수 있는 스텝을 완비해서 스피드 드라이브를 성공시키는 거겠죠. 부수가 올라갈수록 한 세트 중 루프를 쓰는 비율은 점점 떨어지는 것 같습니다.
28 존심
위에 설명했듯이
루프는 하회전을 전진회전으로 보내는 기술입니다.
특히 수비스의 챱(상대방이 강한 상회전을 주면 강한 하회전으로 돌아옴)을 탑스핀으로
보내는 기술입니다.
주세혁선수와 경기하는 중국선수들을 보면 뛰어오르는 정도의 강도로
들어 올립니다. 즉 라켓면을 지면과 수직으로 한 상태에서...
탑스핀은 전진회전을 전진회전으로 보내는 방식으로 라켓면이 거의 지면을 바라보고 있을 정도입니다.
결과적으로 둘 다 탑스핀이 걸리는 것은 마찬가지이지만
공을 칠때의 상태는 완전 반대인 것이지요.
위의 설명은 용어의 혼재된 상태입니다.
17 으아
용어보충설명 감사합니다
25 하제
탁구 용어기준이라고 할만 한 것이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서로 이해할 수 있는 범위내에서 적절하게 구분할 수 있는 용어 사용이 바람직하겠죠. 하회전을 전진회전으로 보내는 기술이 루프드라이브라는 설명은 정확하지 않습니다. 하회전을 전진회전으로 보내는 방법은 루프드라이브 뿐이 아닙니다. 빠른 플릭도 상회전이 걸릴수 있고, 바운드가 낮지않거나 하회전 양에 따라 스피드드라이브로 때려서 보낼수도 있죠.  수비수와 공격수의 랠리에서도 보듯이 계속되는 하회전볼에 공격수가 루프드라이브로 박자와 스텝을 재정비하고 원하는 타이밍에는 강한 스피드 드라이브로 공략하는 모습을 보실수 있습니다. 여전히 하회전 볼인데도 말입니다. 하회전을 상회전으로 바꾸는 기술을 전부 루프드라이브라고 할수는 없습니다. 하회전이 아닌, 짧게 테이블 사이드쪽으로 떨어져버리는 너클볼도 루프 아니면 걷어올릴수가 없습니다. 루프드라이브라는 기술은 일반적으로 느린타이밍에 전진보다 수직 스윙을 키우고 상대적으로 얇은 임팩트로 안전하게 상대 테이블에 집어넣는 드라이브 기술일 뿐이죠. 오는 공이 하회전이든 상회전이든 너클이든 관계없이 구사할수 있는 기술기구요

전진회전을 전진회전으로 보내는 것은 보통 맞드라이브 내지는 카운터드라이브라는 영어표현을 사용합니다. 루프드라이브와 스피드 드라이브는 공에 컨택하는 타이밍이 정점이냐 정점이후냐, 임팩트가 상대적으로 두꺼운가 얇은가, 등에 따라 구분할 수 있고, 소리나 공의 궤적으로도 쉽게 구별이 가능합니다. 상회전볼도 루프드라이브처럼 얇은 임팩트로 처리할 수도 있죠. 실제로 중진에서 맞드라이브시 루프드라이브와 스윙메카니즘이 비슷합니다. 힘이 더 필요하기 때문에 백스윙이 커지고 임팩트도 더 강하긴하지만 스윙궤적을 보시면 루프드라이브와 큰 차이가 없죠. 하회전이 아니라 상회전 볼인데도 말입니다. 상대의 강한(회전이강한) 상회전 볼을 라켓을 닫은채로 스피드 드라이브처럼 대응하면 오히려 네트행이 많습니다. 용어사용에 참고가 되셨으면 합니다.
28 존심
https://www.youtube.com/watch?v=OJChbhbs_GQ
주세혁과 장지커의 경기입니다.
주세혁의 찹볼을 장지커가 루프로 넘기는 것이지요.
물론 수비수의 하회전과는 비교할 수 없지만 보통의 푸쉬로 넘기는 하회전도을 넘길때도
탑스핀처럼 면을 닫고 치면 무조건 네트행이지요...
28 존심
자료롤 올린 동영상이 주세혁선수가 중국리그에서 활약할 때의 경기이군요.
즐거움을 주는 경기네요...
즐감하시기를...
25 하제
스피드 드라이브면 무조건 네트행이 아니라 해당게임(수비수와의 랠리)에서 루프드라이브는 단순 연결일 뿐이고, 자신이 원하는 박자와 위치에서 스피드 드라이브로 공략해야 득점할 수 있는 겁니다. 누가 실수하지 않느냐에 따라 성패가 갈릴 뿐이죠 ^^
28 존심
수비수가 상대방의 탑스핀을 춉으로 넘긴 것을 탑스핀 형태의 스윙으로 넘길 수 있다는 말씀인가요?
28 존심
https://www.youtube.com/watch?v=6e010E78Z54&t=778s
 이 경기를 감상하시지요.
주세혁선수와 윤홍균선수의 친선게임입니다.
루프로 걸어도 네트에 자꾸 걸립니다.
그런데 탑스핀형태의 스윙으로 넘길 수 있다고요?
25 하제
위에서 설명한대로 용어를 혼동하시기 때문에 오해하게 되시는 듯합니다. 스피드드라이브가 어떤 것인지를 다시 한번 알아보고 오셔야 할것같습니다. 스피드 드라이브도 라켓면은 충분히 열려있고(임팩트 순간이 루프보다 빠른박자이기때문에 테이블면 기준으로는 닫혀있는것처럼 보여도 공과의 각도는 거의 수직입니다), 하회전양과 길이 박자에 따라 스피드 드라이브로 공격합니다. 수비수와의 경기에서도요.

주세혁 윤홍균 경기는... 저도 윤홍균선수 팬입니다만, 둘의 수준차를 생각할때 함께 논의할만한 영상은 전혀 아니라 생각하구요.

https://youtu.be/DKzsjbYFd5s 마롱과 주세혁선수의 아시안게임 영상을 보시면 이해가 빠르실겁니다. 마롱의 플레이를 보세요 연결은 루프나 스톱, 공격은 스피드 드라이브입니다...
존심님께서 루프와 탑스핀이라는 용어를 잘못 정의하고 계신 것 같습니다.
28 존심
그러면 스피드드라이브라는 용어가 있기는 하나요.
혹시 일본에서 쓰나요?

Congratulations! You win the 39 Lucky Point!

제게 하신 질문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스피드드라이브든 루프 드라이브든 "하회전을 걷어올리는 행위"에 의해 구분되지 않습니다.
용어에 대한 이해가 정확하지 않아서 생기는 문제라는 하제님 말씀에 동의합니다.
17 으아
이 방면에 많은 지식이 있는분으로 느껴지는 댓글입니다.앞으로 많은 가르침 부탁드립니다
99 강청수
좋은 글 감사합니다.
3 KKJO
좋은 글 감사합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30 Lucky Point!

28 존심
제가 근본적인 의문을 제시하는 것은
일본의 용어를 그대로 배껴쓰는 것이 옳은 것이냐 입니다.
도대체 드라이브가 뭔지요.
영어권을 포핸드롱 하프발리를
포핸드드라이브 백핸드드라이브로 부르더군요.
그런데 일본용어를 그대로 쓰다보니
참으로 엉뚱한 용어들이 난무한다는 생각입니다.
드라이브를 써야하니 스피드 드라이브니 루프 드라이브니 파워드라이브니 등등등
숏트 컷트 등등등
국어순화운동한지가 언제인데
아직도 일제잔재를 그대로 답습하고 있는지
도대체 대탁은 뭐하는 단체인지
용어하나 정확하게 통일시켜 놓지 못하는지...
최근에 유튜브에 탁구 동영상이 많이 올라오는데
내용은 고사하고 용어조차도 어지럽기짝이 없습니다...
존심님부터 영어권에서 쓰는 용어부터 다시 공부하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굳이 따지자면 일본식 용어보다는 영어식 용어를 사용하는 편이 좋다는 데에는 공감합니다.
99 hok59
잘 봤습니다.
53 탁구친구
스피드 드라이브만 하게 되는 저는 오히려, 실전에서 루프드라이브를 섞어 활용할 수있다면 제게 더 좋겠단 생각도 들더군요.
박자를 뺏거나 결정타를 준비하기엔 유용한 방법이니까요.

제기 알기로도 영어권에선 topspin으로 통용한다고 영어전공한 탁구고수에게 들었던 기억이 납니다.
댓글 중에 다소 혼선이 있는듯 해서 적어봅니다.
51 칼잡이 夢海
영어권에서 뭐라고 쓰던 일본어로 된 용어이든 그게 우리한테 무슨 상관이 있을까요? 우리는 올바른 용어 구사에 관한 연구를 하는 학자가 아닌데요.
가장 중요한 것은 우리가 어떻게 이해하고 있으며, 어떻게 쓸 것인가 하는 것 아닐까요?

우리가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것은
무슨 회전을 어떻게 보내는 것을 뭐라고 부른다 이런게 아닙니다.
그리고 루프냐 탑스핀이냐 그런 식으로 구분하지도 않습니다.

우리가 그런 용어를 사용하는 경우는 드라이브라는 기술에서 루프성 드라이브냐 스피드성 드라이브냐의 구분 밖에 하지 않습니다.

루프드라이브 : 회전을 많이 주어 포물선을 그리면서 넘기는 공격 드라이브 기술
스피드 드라이브 : 회전보다는 전진하는 힘을 중시하는 스피드 위주의 드라이브 기술

이런 정도로 밖에 구분하지 않습니다. 우리가 탁구를 즐기는 동호인으로서 맨날 이런 곳에서 용어 싸움하고 영어가 어떻고 일본어가 어떻고 따져서 뭘 하겠습니까? 그냥 어떻게 이해하고 있든 그걸 어떻게 익히고 실전에서 어떻게 쓰는 가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일 아닐까요?
28 존심
펜홀더 쉐이크님
그러니까 펜홀더 쉐이크님은
수비수의 쵸핑된 볼을 넘기는 것도 탑스핀으로 표현하고 그렇게 부른다는 것입니까?
그렇게 주장하시는 것이지요...
그러면 그렇게 쓰고 있는 근거를 가지고 오세요...
21 존심 답변 신고
https://www.youtube.com/watch?v=_Bi3vOTH_do
Forehand Topspin Against Backspin | Table Tennis | PingSkills

님이 손수 퍼오신 영상 제목 자체가 근거.
주변에 영어 좀 배운 학생한테 번역해 달라고 부탁이라도 하든지 한 다음에 오십시오.  Please.
자기가 뭘 퍼왔는지 정도는 알아야 되는거 아닙니까
28 존심
chop에 대한 topspin을 요구했습니다.
문제를 제대로 읽어보셔야지요...
제목 번역하세요.
24 fasteddie
존심님, 탁구 용어 몇 개 부정확하게 알고 있는 건 흉이 아니고, 영어를 잘 못하는 것도 흉이 아닙니다만, 이렇게 뻔한 걸 계속 우기는 건 흉이랄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이제 그만 하시죠. 구글에 한번만 검색해 봐도 영어 쓰는 사람들이 탁구에서 topspin이라는 말을 어떤 의미로 쓰는지는 너무 분명한데 이걸 계속 부득부득 우기시니... 이건 존심님이 영어를 전혀 이해하지 못한다는 뜻이거나, 아니면 그냥 자기가 틀린 걸 알면서도 무조건 우기는 사람이라는 뜻 밖에 안됩니다. 영어 쓰는 사람들이 탁구의 topspin이라고 부르는 것은 우리가 '드라이브'라고 부르는 것과 거의 같습니다. 오는 공이 하회전이든 상회전이든 너클이든 chop이든 내가 의도적으로 상회전을 걸어 넘기는 타법을 다 topspin이라고 부릅니다. 제가 미국에서 탁구장 다닐 때 사람들도 다 그렇게 썼고, 영어로 된 탁구 관련 포럼이나 사이트에서도 다 그렇게 씁니다.
용어를 가지고 싸우는(?) 이유는... 서로 사용하는 용어의 의미가 정확/분명치 않으면 불필요한 오해가 생기니까 그렇겠지요. 위의 답글들에서도 그런 문제가 좀 있었던 것 같구요.
10 블루97
늘 눈팅만 하다가 이건 정말 아니다 싶어 글 남기고 갑니다.
존심님께서 고고탁 유저분들의 영어 실력을 넘 우습게 보셨던 거 같아요
요즘 영어 잘하는 사람들 무지 많은데.. 참 그렇네요.. 왜그러셨을까
다시는 잘 모르시면서 미국이 어떻다는 둥 아시는 척하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홈 > 탁구소사
탁구소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고고탁,탁구인탁구사랑 카카오톡 실시간상담 오픈했습니다! 댓글10 M 고고탁 05.08 1932
광고] 제 글을 묶은 파일을 올립니다^^ 댓글11 M 걍벽 04.07 962
서브 트레이너 매뉴얼과 케이스 댓글7 M 고고탁 04.04 4811
초레이서브트레이너 홍보 동영상 댓글4 M 고고탁 10.13 4874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8 M 고고탁 10.28 28409
스마트폰 갤럭시S 나 갤럭시S2에서 고고탁 동영상 보는 방법 댓글10 M 고고탁 11.09 145027
798 신유빈 삼성생명행? 댓글10 29 맑은눈이 08.31 1234
797 일본에 또 제2의 하리모토가 탄생을 했네요! - 마츠시다 소라 어린이 경기영상! 댓글17 99 정다운 08.31 1187
796 Re: 일본에 또 제2의 하리모토가 탄생을 했네요! - 마츠시다 소라 어린이 경기영상! 댓글2 25 안달이복달이 09.02 832
795 게임을 하다보면 기복이 댓글10 18 포크볼 09.05 725
794 중국 여탁은 보면 볼수록 댓글8 14 워낭 03.31 933
열람중 아마추어들한테는 루프드라이브 기술이 중요한거 같습니다. 댓글46 17 으아 04.05 1885
792 나이가 더들어서 잘생겨 지는 사람이 있습니다 마롱도 마찬 가지같습니다 ㅋㅋ 댓글7 33 머터리 04.01 911
791 용어의 개선과 탁구의 미디어 노출 및 저변 확대 댓글10 36 CTRL 04.12 564
790 TOPSPIN과 drive 댓글31 28 존심 04.10 1202
789 기왕 이렇게 된거 중국에서는 드라이브를 뭐라고 부르는지 알아봅시다. 댓글11 17 으아 04.10 936
788 탁구의 올바른 용어정립을 위해 우리 모두 힘씁시다.(1) 댓글28 51 솔찬 04.10 1200
787 loop topspin drive 댓글80 28 존심 04.09 1526
786 드디어 마롱에 대한 징크스를 깬 판젠동, 그리고 하리모토 댓글25 27 발튼어 04.07 1513
785 판젠동과 하리모토의 요코하마 대회 관전평 댓글9 45 글렌피딕 04.07 1135
784 쩌는 허세, 개탁구를 왕탁구로 착각하는 사람 ㅠㅠ 댓글13 27 발튼어 04.07 1276
783 정영식의 치명적 약점을 다 보여줬던 한 경기 댓글19 14 워낭 04.18 1340
782 이토미마.쑨잉샤 경기 재방 시청 소감 댓글20 53 탁구친구 04.24 898
781 '세계 탁구 거물 급부상' 유승민 "내 꿈은 ITTF 회장" 댓글13 99 정다운 04.23 573
780 초레이 진짜 뜻 댓글12 37 윤짱님 04.27 1299
779 이번 대회 최고의 명승부!! 안재현:장우진...끝내주네요 댓글11 27 판젠동주민 04.27 1080
778 장우진 vs 안재현 누가 이길까요? 댓글8 39 ㅎㅅㅇ 04.26 999
777 (첸멍 4대0 승)첸멍.왕만위 4강전 댓글39 53 탁구친구 04.26 825
776 (류 4대2 승)딩닝.류쉬엔 4강전 댓글16 53 탁구친구 04.26 690
775 중국 코치진 사건? 공링후이, 마린 등 궁금합니다 댓글10 39 ㅎㅅㅇ 04.30 1471
774 운동으로 탁구를 시작해보려고합니다 댓글7 2 김잔디 04.30 997
773 2015 세탁에서 류스웬과 딩닝이 붙었을때 무슨일이 있었던건가요? 댓글17 39 ㅎㅅㅇ 04.29 1199
772 다시 한번 초레이~ 댓글24 17 으아 04.29 1139
771 30살 넘어서 세계선수권 우승한 선수는 댓글11 10 루시우 04.29 1171
770 개인적으로 중국 위에 마롱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댓글10 39 ㅎㅅㅇ 04.29 1149
769 량진쿤이 정말 덩치와는 다르게 댓글8 29 회한 04.29 1194
768 마롱이 얼마나 황당한가 하면 댓글6 10 루시우 04.28 1532
767 마롱이 극강인 이유는 바로 이거라 봅니다. 댓글21 27 판젠동주민 04.28 1826
766 안재현 선수 실망하지 마시길.. 댓글18 14 워낭 04.28 1183
765 이어서 울 나라의 안재현선수의 준결승전이 펼쳐집니다! 댓글70 99 정다운 04.28 2066
764 류스원 우승 축하합니다! 댓글13 14 워낭 04.27 880
763 탁구 스타' 유승민 IOC 선수위원, 탁구협회장 출마 결심 댓글12 M 고고탁 05.12 1036
762 탁구장을 다녀볼까 하는데 조언 부탁드립니다 ^^;; 댓글9 8 mozel 05.11 1024
761 양하은선수가 포스코로 갔나요? 댓글11 90 꿈사랑 05.08 1136
760 동네탁구장 괜찮은지 봐주세여~~~ 댓글8 2 안산탁구77 05.07 1178
759 중국의 가짜 뉴스 배포 이래도 되나 댓글8 38 Grrr... 05.07 971
758 라켓을 선물받았는데 괜찮은 건가요? 댓글8 14 삼백이 05.05 1017
757 마티아스 팔크에 대해 알려주세요 댓글7 45 갈매기의꿈 05.05 849
756 오긴 왔는데 힘드네요. 댓글12 M 고고탁 05.22 944
755 Re: 오긴 왔는데 힘드네요. 댓글9 M 고고탁 05.23 743
754 마롱에 대한 환상이 깨지다. ㅎㅎㅎ 댓글14 27 판젠동주민 05.20 1227
753 탁구를 이제 막 시작했는데요 댓글7 2 정겨 05.20 744
752 유승민IOC위원의 대탁회장 출마에 관하여 댓글9 2 탁구도리 05.18 1239
751 생체인이 선수들보다 잘하는 기술이 있을수가 없는데...이 친구는 선수보다 더 잘하는듯 합니다.. 댓글25 33 머터리 05.15 1797
750 대한탁구협회 회장은 이런 일을 하시기를 부탁드립니다.(유승민, 윤길중후보께 드리는 글) 댓글47 7 손아나 05.29 1848
749 대한탁구협회 회장 선거에 대한 생각(2).(손범규 드림) 댓글13 7 손아나 05.25 998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FAN ZhendongCHN
2XU XinCHN
3MA LongCHN
4HARIMOTO TomokazuJPN
5LIN GaoyuanCHN
6CALDERANO HugoBRA
7Lin Yun-juTPE
8Liang JingkunCHN
9Falck MattiasSWE
10BOLL TimoGER
11OVTCHAROVGER
12WANG ChuqinCHN
13Niwa KokiJPN
14JEOUNG YoungsikKOR
15PITCHFORD LiamENG
16Franziska Patrick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