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춘천시청 윤길중 감독 입니다.

4 자이안트 50 10,036

안녕하세요?

 

현재 춘천시청 감독을 맡고 있는 윤길중입니다.

 

본인은 고심 끝에 49일 대한체육회에 비공개로 진정서를 제출 하였습니다.

탁구협회 내에서 문제 해결을 지속적으로 시도했으나, 개선을 하기에는 역부족 이었습니다.

 

진정서 제출에도 불구하고 인천 아시안 게임 최종선발 방법, 너무나 어처구니없고 가슴이 답답합니다.

언제까지 예의를 갖추고 겸손해야 되는 건지, 진정서 공개를 결심하게 되었습니다.

 

 5월 도쿄세계선수권대회에서 한국탁구 역사상 최악의 성적을 내고, 6월 코리아오픈

에서도 줄줄이 탈락 하였으며, 오히려 고등학교 선수들이 대표선수보다 선전을 하였습니다.

 

그런데 인천 아시안 게임 최종선발전(당진 6월 하순)에서 급성장하고 있는 중고우수선수를 배제한 상태로 선발전을 한다고 합니다. 참패를 거듭하면서도 개혁은 하지 않고 실업팀선수만으로 선발전하여 국가대표로 뽑는 협회는 탁구협회밖에 없습니다

 

어느 선수에게나 동등한 기회를 주어 희망을 줌은 물론, 끊임없는 신인 발굴을 해야 하는 협회가 소수의 집단 이기주의로 근시안적인 안목으로 무원칙 운영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공정치 못한 선발과정과 귀화선수에 의존한 대표선수관리를 재고해야 된다고 사려 됩니다.

2008년 조양호 회장이 협회장을 맡은 이후 6년이 넘도록 조회장님은 국내대회에 단 한 차례도 참석하지 않아 탁구협회의 불합리한 운영에 대해 전혀 모르고 계시나 봅니다.

이러한 무관심이 한국탁구의 초라한 성적과 무관하지 않습니다.

 탁구를 즐기고 사랑하는 동호인 여러분들께서도 특히, 국가대표선발 방법에 대해서 높은 관심을 갖고 충언을 해주셔야합니다.

 

마지막으로 여론이 형성되어 협회의 구조가 정상화되기를 간절히 희망합니다!!!!!

 

아래 글은 대한체육회에 제출한 진정서 원본입니다

 

진 정 서

 

수 신 대한체육회 공정체육센터

진 정 인 대한탁구협회 꿈나무이사 윤길중 2014 4 9

 

안녕하십니까.

모든 스포츠의 공정성을 위하여 애쓰시는 위원회 여러분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올림니다.

저는 국가대표선수 및 청소년대표를 거처 국가대표전임 지도자로협회임원으로

30년 가까이 활동해온 경기인 출신 탁구인 윤길중입니다.

 

그리고 2013 2월부터 대한탁구협회 꿈나무이사로 활동하다 2014 3 4일자로

사표내고 협회의 수리를 기다리고 있는 상태입니다.

 

한국탁구의 치부를 공개해야하는 괴로움에 오랫동안 망설였지만외부의 충격 없이는

협회의 내부구조로 보아 자체적으로는 정화되고 개혁되지 못한다는 판단이 들었습니다.

 

한국탁구는 구기 종목 사상 세계우승 최초 종목으로 국민의 사랑을 받으면서 2000년대 중반까지 전성기를 이루며 지내왔으나요즘 한국탁구가 침체의 늪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데에는 그만한 이유가 있습니다.

 

최근 협회의 내부구조는 무원칙무계획 국가대표 선발을 하여 모든 탁구인 들의 원성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상임이사 회의시 여러 차례의 문제제기에도 이를 불만으로 간주 또 다른 문제를 낳게 하는 악순환이 반복되는 상황입니다.

 

그럼문제가 되었던 사례들을 공개 하겠습니다.

 

1. 국가대표 선수 선발 방식의 문제점

 

(1) 파리 세계선수권대회 (2013 5국가대표 최종선발전 (2013 3월 상임이사회)

 

엔트리 7명중 세계대회 출전권을 획득한 오상은주세혁선수를 자동 출전시키고 나머지 5명의 선수는 무한경쟁 실력 순으로 선발 할 것을 상임이사회에서 의결.

(자체 경쟁력을 유도키 위해무한경쟁 실력 순으로 선발 할 것을 지속적으로 요구)

 선발전 당일 날상임이사회 의결 사항과는 달리 오상은주세혁선수를 자동 선발치 않고 7명 전원을 실력 순으로 선발하겠다고 발표.

 

 이로 인해 오상은이 소속된 대우증권 관계자의 항의로 인해 다시 상임이사회 의결대로 시합 진행.

 

 이번에는 오상은주세혁 선수를 설득 세계대회 출전권을 양보하고 불참하라는석연치 않은 배경(결국 오상은주세혁선수 세계대회 엔트리에서 제외됨)

 사전에 절차를 밟아 결정 했음에도현장에서 수시로 변경하여 대내외 혼선 자초.

 

(2) 2013 6월 부산 아시아선수권대회 최종선발전

 

 대한 탁구협회가 상비1군 소속팀들에게 보낸 공문(상비1군 성적기준 시드배정)대로 경기를 해야 하나공문과는 다른 (세계대회 최종선발 성적기준선발 기준으로 진행

 

 시합직전 소속 팀 감독들이 발송된 공문대로 경기할 것을 요구했으나경기이사는

경기력(강화)향상위원회에서 결정 된 사항이라며 받아들여지지 않음.

(담배인삼공사 관계자들이 격렬하게 항의)

 

 다음 날경기력(강화)향상위원회에서는 이에 대해 논의한 바 없다며 경기이사와 위원회 측이 서로 책임 전가.

 

 발송된 공문대로 이행하지 않아 특정선수를 선발하기 위한 의혹이 증폭되었으며

실제 유망선수인 담배인삼공사 선수 탈락

 

(3) 2013 8월 국가대표 상비 1군 선발전에 관한 (상임이사회)

 

 ,고 유망선수 배제하고 실업랭킹 위주로만 국가상비 1군을 선발하는 내용의 안건

실력 순으로 국가대표가 되어야 함에도 나이제한 규제는 시대착오적 오류지적.

Comments

18 섬말제제

여전히, 일단 찜

===  윤감독님의 글을 보면 좋은게 좋은거라고 넘어갈 상황이 아닌듯 합니다.  효빈이 사태만이 아닌것 같아서 참담한 생각이 듭니다. 효빈이를 위한 24시간 마라톤 추진 위원회에서도 준비해 둔 대한탁구협회장에 대한 성명서를 조심스럽게 공개해 보려고 합니다.  생각을 정리한 후 공개 하도록 하겠습니다. 


=== 일단 비공개로 보관하고 있던 대한탁구협회 회장님께 대한 호소문 공개하겠습니다. 지금 읽어보니 뭐 그다지 강하지도 않네요. 진즉에 발표해 버릴걸 그랬습니다. 

http://blog.daum.net/big_island/102


좀 더 근본적인 대책이 필요한 상황이기에 이 성명서 보신 후 좋은 의견 있으신분들은 쪽지보내주시면 반영할 수 있도록 하겟습니다. 

그리고, 블로그와 페이스북 페이지에 대해서 좋아요 버튼도 많이 눌러주셔야만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18 oksk

어떻게 움직여야하나요?? 행동하지 않으면 달리지지 않습니다.

12 탁구천재..*

존경하는 윤길중 감독님! 힘내십시요..언제나 응원합니다..

43 새롬이

참으로 거시기 합니다.

이거야 원

천영석 체제에서 조중훈 체제로 바뀌고나서 탁구협회가 더 개판이 되었군요.

 

 

36 사슴이

뭔  피아들이  우리나라 전반에 걸쳐있어 발전을  심히  저해하고 있습니다

개탄스럽습니다

1 포도밭

도울 방법을 구체적으로 알려주시면 좋겠네요..... 유병언/탈영병사건/월드컵.....너무 큰 사건들이 많아, 단순히 여론몰이 하기에는 너무 약한듯 합니다. 서명운동 및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해주시면 미약하나마 참여하겠습니다.

39 bow34wow

어떤 도움이 될 만한 것이 있을까요??

43 새롬이

이 글을 자기가 알고 있는 탁구 싸이트에 퍼가는 것이 가장 도움을 주는 것 입니다.

이런 사태가 있었다는 것을 알리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작은 동호회도 좋고,,,큰 싸이트도 좋고,,,탁구 관련 싸이트에 퍼나르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1 아랑조아

지금이 어느때입니까? 선수선발에 대해 공정성은 물론 선수선발 과정에서도 투명해야함은 물론 탁구인들 모두가 납득할수 있는  평가전을 거쳐서 선발 되야 된다고 생각 됩니다. 실업팀만으로 대상을 한정시킨다는것도 또한 이해가 되지 않는군요.

진정한 실력경쟁을 통해서(중,고,대학생 선수도 포함해서) 일년에 한번 평가전 내지 랭킹전을 통해 선발할수 있는 제도가 마련되야 된다고 생각 합니다. 윤길중 감독님  화이팅 입니다.

 

11 분당탁구

저는 탁구란 운동을 할수록 너무 좋은 운동이란 생각이 들고,

세계선수권대회나 각국 OPEN 경기 등 세계적인 경기들을 인터넷 생중계로 보면서

탁구란 종목은 충분히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박진감을 느끼게 하고

인기 스포츠가 될 수 있으며 나아가 국민적인 사랑을 받을수 있는 종목이라는

확신이 듭니다.

 

이에 반해,

우리 국가대표 선수들의 최근 성적 부진과

최근의 사태들 (농심구단의 해체, 유망주인 효빈이 문제 등)을 보면서

대한탁구협회가  선수들이 경기력 향상이나 탁구를 국민스포츠로 발전시키려는

노력을 하지 않는것 같아 무척 안타까운 마음이었습니다.

 

위의 글을 보면서, 다시한번 일련의 사태에 대한 그 원인을 알수 있었으며,

윤감독님의 말씀하신 것처럼 내부에서의 변화가 어렵다면,

외부의 충격을 주어서라도 변화를 시켜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탁구를 사랑하시는 사람들이 지혜를 모아 대한탁구협회를 변화시켜야

할 때인것 같습니다.

 

<첨언>

 

* 특히, 제일 안타까운건 현재 우리 국가대표 선수들이 국제대회에 나가 

   경기하는 모습을 보면

   태극기가 부끄럽지 않게 국가를 대표하는 선수로서

   한점, 한세트 정말 최선을 다해서 하는 모습을 보이지

   않고 쉽게 포기하는 모습에 너무 실망스러웠습니다.

   (지는것도 익숙해 지면 큰일인데..ㅠㅠ)

 

* 반면에, 최근 한국오픈이나, 일본오픈에서 조승민 선우, 장우진 선수가 끝까지 화이팅 하는

   모습은 지금의 국가대표들이 보여준 모습하고는 많이 달라

   안심이 되고 대견하게 생각됩니다.  

 

   이들이 더욱 성장할수 있도록 국가대표선발전부터 실업팀소속 선수들에게만 기회를 줄게 아니라

   반드시 중고등 유망주들한테 기회를 주어야 된다고 생각하며, 그래야 중국의 '판젠동'처럼

   나이는 어리지만 세계 Top 5안에 드는 선수가 나올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다시한번 윤감독님이 어려운 용기를 내어 시작한 이번 개혁의 시발점이

찻잔의 태풍으로 끝나지 않고 이곳 고고탁 회원을 포함한 탁구를 사랑하는 많은 사람들의

지지를 받아 개혁이 추진될수 있도록 소망해 봅니다.

 

18 귀농신화

쇼트트랙 국가대표 안현수 선수가 러시아로 귀화한 사건이 생각나네요

우리나라 체육계의 고질적인 파벌주의, 줄세우기, 심판부정 등 체육계 저변에 깔린 부조리와 구조적 난맥상에 의한 것은 아닌지 되돌아보고 싶습니다. 실업팀 탁구선수가 아닌 이유로 젊고 패기있는 유능한 선수들을 아시안게임 출전을 배제한다면 심각한 문제라고 아니할수 없습니다.

 

지금 현시점에서 우리가 해야 할 일은 말로만 하는 식의 "알겠습니다...두고보겠습니다" 따위의 것이 아닌, 행동으로 보여

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훌륭한 선수를 발굴하는 것은 우리의 책무요, 우리나라 탁구 계보를 잇는 진정함에서 선수차별과

휼륭한 선수육성을 위해 공정하고 체계적인 체육경쟁력을 통한 승부를 펼쳐 훌륭한 선수를 선발하는 것이 진정한 스포츠

 맨쉽에 부응하는 것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생활탁구인의 한 사람으로서 참으로 미안하고 부끄럽고, 안타깝습니다...

부디 좋은 결과를 기대해 봅니다  화이팅하시고 힘 내시기 바랍니다 

24 뉴팜

아~~~~~~ 도대체 어디 부터냐~~~~~~~

11 ttallstar

윤길중 선생님 응원합니다!!!  29일날 모임때 뵙겠습니다^^

80 남이

윤길중   춘천시청  감독님  힘내시고    아무쪼록  좋은  결과   있기를   기원   합니다.............춘천   박창수.

2 제네

위의 글을 보면서, 다시한번 일련의 사태에 대한 그 원인을 알수 있었으며,

윤감독이 말씀하신 것처럼 내부에서의 변화가 어렵다면,

외부의 충격을 주어서라도 변화를 시켜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탁구를 사랑하는 많은 사람들의 지지를 받아 개혁이 추진될수 있도록 소망해 봅니다. .... 수원 이종옥

22 hyoo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의 '스포츠 비리근절 검·경 합동수사반'에 일단 의뢰함이 좋을듯 합니다. 아래 주소 참고하세요.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405266169p

대박입니다 한국 탁구의 발전은 뒷전이고 개개인의 이익을 위해서 협회가 존재 한다고 하니

탁구를 사랑하는 모든 분들의 열망을 짓밟는 대한 탁구 협회의 회장을 비롯한 이사님들의 행동에

깊은 유감을 표명하고 싶습니다...

탁구를 사랑하는 동호인의 한 사람으로 협회의 이익이나 파벌 개개인의 영리가 목적이 아닌 한국 탁구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행동을 해주셨으면 감사합니다...

29 존심

윤길중 감독 응원합니다.

아시안게임 선발전 이것은 정말 말도 안되는 방법입니다.


70 즐퐁

생각대로 탁구협회 관계자들 이놈들이 양아치새끼로다. 이놈들을 붙잡아 볼기를 칩시다.^^......

4 단호박

"고군분투" 이 단어가 정말이지 절실하게 가슴을 먹먹하게 합니다.

즐탁을 사랑하는 탁구인의 한 사람으로서 한국 탁구의 무한 발전을

염원하는 국민으로서 그동안 탁구 협회의 무능을 자포자기 한 상태로

남의 일 처럼 흘려보낸 찌질한 탁구인의 한 구성원으로서 윤길중 감독님의

진정성이 처절하게 담긴 호소를 보면서 얼마나 답답했으면 이렇게까지 하실까...

사실 외부에선 자세한 내용 잘 모르지요.

아뭏튼 제 미약하고 작은 응원의 힘을 보냅니다~

감독님의 칼에서 나오는 무시무시한 서비스의 위력!!!

보여주십시요!!!

TL 오효남

 

4 용건아빠

윤 감독님!!!!

힘내세요....  함께 응원합니다....

7 shepherd

정말 탁구협회 시대착오적이네요..

일본만 보더라도, 요즘 국제대회에서 복식 우승하는 여자선수들의 나이가

13, 14세인 것을 보면서 많이 부러웠습니다.

왜 우리나라는 이런 전향적인 사고를 하지 못하고 있는지 참..

80 haru

넋 빠진 대탁 위원들,,,,나이들 처 먹고 생각이 저리 없을까?

대탁은 새로운 젊음의 물결로 새롭게 헤쳐 나가야 된다고 봅니다,,

좀더 넓은 시야 ..앞으로의 미래을 위해,,,,


1 동천1

지역 동호인대회에서 명백한서브반칙을  빨강자컷입은선수출신 심판이 벌칙을주지않고 못본척 고개를돌리고 있읍니다                     이것이 오늘의 한국탁구 현실입니다   외치세요  당신은 반칙을 하고있다고   용기있는곳에 한국 탁구매래가 있읍니다                        맨땅에 헤딩일지라도 용기있는 자만이 할수있읍니다   최소한  난비겁하지않았다고 제자에게 후배에게 말할수있읍니다                     그리고 외치세요  날 따르라고

49 핑마

협회야..협회야..

투명한 선수선발이 그리도 힘드냐..

자기 새끼 중요한줄만 아는 협소한 마음으로 무슨 협회 활동을 하려고 그리 아둥바둥 거리나..

대인배가 아니면 흉내라도 좀 내보자.

20 로제

합심하여 모든 일이 잘되길 바랍니다

43 rise

응원합니다.

계속 관심을 가지고 지켜 보고 있겠습니다.

행동해야 할때 행동하겠습니다.


1 Amos중펜

윤길중 감독님의 안타까움이 고스란히 묻어나는 진정서 앞에, 참 갑갑함을 느낍니다.

한국탁구의 밝은 미래를 위해 고군분투하시는 초등학교 코치님들부터 국가 대표 코치, 감독님들께 먼저 감사말씀 드립니다.

그리고, 이렇게 답답한 현실 속에서도 자녀들을 탁구선수로 키우시는 학부님들의 노고에도 감사 드립니다.

탁구를 좋아하고, 탁구와 연결되어 있는 모든 분들과 함께 문제는 철저하게 드러내서 극복하고,

할 수 있는 지원은 최선을 다해 돕는 것이 제가 탁구를 사랑하는 또 다른 방법인것 같습니다.


이런 여건에서 지금까지 좋은 성적을 내어준 모든 탁구선수와 지도자 분들께 다시 감사드립니다.

제 작은 참여로 계속 감사하고자 합니다. 힘내십시오.

44 잼나게 탁

XX들 한다 이눔의 나라꼴이 어떻게 될려고 가지가지 한다~~~

39 수지민

신문광고 냅시다.

세월호 진상을 알리는 주미교표의 성금으로 NYT(뉴욕타임즈)광고를 실어 큰 반향을 일으켰습니다.

탁피아를 형성하고 탁구발전보다는 그들의 이익에 몰두하는 탁구협회에는 큰 자극이 필요합니다. 

동호인들 성금모급합시다. 탁구를 통해 건강과 일상의 활력을 갖는 보답을 성금을 통해서라도 해야겠지요..

광고냅시다!!!!!!

1 연향

국가대표는 공정하게 선발해야 합니다.

윤길중 감독님 오랫 만입니다.

감독님은 선수시절 우리나라 최고의 탁구선수였음에도

자진해서 고향에 내려가 후진양성에 최선의 노력으로 '재능기부'를 하다시피 헌신하고 계신 분입니다.

 

탁구협회의 파행운영이 얼마나 가슴 아프면 이러한 진정서를 올렸겠는가를 가늠해 볼 수 있겠습니다.

탁구협회는 정치적 수단이나 한 이익집단의 장난감이 아닙니다.

 

공정한 규칙과 법과 질서에 의거 탁구 꿈나무들이 자라나고

열심히 운동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어 선수들이 꿈과 희망을 가지고 나아갈 수 있게 해야 합니다.

 

수지민 씨의 말씀처럼 후원성금을 모금하여

여러 방법으로 신문~청와대 신문고~ 온라인 등등을 통해서 알리고

'감사'를 받고 개선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지금까지도 그런데, 더 이상 침묵할 수 있으면 안되는

탁구계의 절명한 위기라고 생각됩니다.

 

윤감독님, 힘 내시고 나아가세요. 

1 메롱도깨비

정말 대공감입니다. 하루빨리 안 좋은것은 개선되었으면 하네요 ㅜㅜ

15 택구은

윤길중감독님  탁구발전을위해 애쓰시는모습 미래에한국탁구희망일것입니다

34 허운

대한민국에서 정산적으로 돌아가는 곳은 어디인지. 민생들만 정상적으로 산다는 느낌입니다. 대탁도 그 물에 그 나물이었군요

33 여유

회의시 의결된 내용에 대해 그 (안)이 누구의 의견이었고 찬성과 반대한 사람은 누구인지 공개해서 명백히 잘못된 것이었다면 분명히 책임을 물어야 할 것입니다.

결과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는 다면 잘못은 언제나 반복되는 법이니까요

탁구협회는 정년퇴임이 언제 까지인가? 중국은 신기술로 날아가고 있는데 우리는 뽕뽕뛰우는 탁구를 배우는 사람도 대표팀에서 중책을 맞고 있으니 답답합니다. 협회는 개혁이 필요한 시기가 아닌지 반성해야 합니다. 이렇게 중요한건 뒷전이고 선수잡이들이는 1등이니 무엇이 정의인가요 꿈나무는 더더크게 두시건 어떠신가요

우리나라는 판젠둥은 탄생할 수 없는 현실이군요

33 여유

덧 붙여서 선수를 선발할 때는 자기 소속이나 관계가 있는 협회 관계자는 자기 선수를 추천하지 않는(일명 상피제도라고 하나요) 규정을

만든다면 좀 더 명확해 질텐데요

13 그날이

작년 세계선수권에서 황민하를 추천했을때 말이많았죠.. 중학생신분으로 상비군 최종선발전에 들어간 조승민이나 국제대회에서 아주 잘했던 강동수, 1차 선발전에서 조1위로 선발전을 통과했던 장우진 등..추천할선수는 얼마든지 있었는데  뜬금없이 황민하를 추천전형으로 집어넣어서 예선탈락했던 일도 있었죠

17 왔따최뿔

윤감독님 응원의 글을 대탁 홈피에도 올립시다...댓글도 열심히 달고해서...우리들의 염원이 뭔지 제발 일깨워줘야 합니다.

4 자이안트

윤길중감독입니다.

 

여러분들의 뜨거운 격려 감사드림니다.

 

힘들어도 흔들리지 않고 원칙을 고수하겠습니다.

 

정상화가 될때까지 지속적인 관심과 충언 부탁드림니다!

7 shepherd

감독님 같은 분들이 있기에, 한국탁구의 미래도 있다고 여겨지네요.

용기를 내시기 바랍니다.

14 폐인

윤감독님의 용기있는 행동에 찬사를 보냅니다. 가슴에서 불덩이가 끓어 오릅니다......

1 하늘맑음

윤감독님의 글을 지지합니다. 저도 그동안 참.... 하고픈 말이 많았는데... 같이 응원하겠습니다. 

5 허접한펜홀

제가 컴맹이라서 그러는데 컴퓨터 잘하시는 분이 이에리사 의원님 홈피에 퍼나르기 좀 해주세요...

26 조하늘

안타깝다못해 분노가 차오르는 감정을 억누를길리 없어 또다시 댓글을
올립니다.
돌이켜보면 우리나라 민주화가 이정도 되기까지 얼마나 많은 세월이
흘렀습니까 박종철군 고문 치사 사건때 책상을 탁치니까 억소리 하면서
죽었다 거짓발표하여 국민의 준엄한 심판을 받아 결국 집권자들이 항복하여민주화를 이루어냈습니다.
지금 탁구협회는 호미로 막을수 있는일을 삽으로도 가래로도 막지 못할일을
하고 있습니다.

26 조하늘

지금 탁구계에서 벌어지고 있는 일련의 사태에 대하여 지각있는 많은 엘리트 탁구인들과 백만에 가까운 생활 탁구인들은 결코 방관하지 않을것이며
들불같이 일어날 것입니다.

2 g허수아비

길고어려운 싸움될듯

포기하지마시고힘내세요

뜻을함께하는동호인이많이있읍니다

22 길동무

참으로 안타까운 현실 들입니다.

처마 끝의 낙수 물이라도 되고 싶네요...

99 명상
좋은 결과 기대합니다. 그리고 감사합니다~~~
홈 > 탁구소사
탁구소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초레이킹 소개 댓글4 M 고고탁 07.26 1607
개봉임박 초레이킹+스윙트랙커 댓글17 M 고고탁 07.25 1938
고고탁,탁구인탁구사랑 카카오톡 실시간상담 오픈했습니다! 댓글10 M 고고탁 05.08 2481
광고] 제 글을 묶은 파일을 올립니다^^ 댓글12 M 걍벽 04.07 1462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8 M 고고탁 10.28 29068
649 쉬신의 여자친구 그녀는 누구인가? 댓글19 M 고고탁 08.27 4161
648 이번 리우올림픽에서 방송사 삼사가 탁구방송을 자주 해준 이유는 무엇일까요? 댓글19 M 고고탁 08.24 3091
647 Guess Who in this image? 댓글35 M 고고탁 08.22 2472
646 중국탁구는 무너지는가? 댓글31 M 고고탁 08.20 3788
645 독일과의 경기후 아쉬움을 글로 표현할려고 하니... 댓글59 M 고고탁 08.18 4127
644 일본과 중국 남자단체전-> 금메달 중국이 일본을 3 대 1로 이김 댓글44 M 고고탁 08.18 2566
643 일본 천재소녀 이토 미마 탁구 사상 최연소 메달리스트가 되다. 댓글11 M 고고탁 08.17 2461
642 리오올림픽 탁구 대진표 나오다(일정포함). 댓글57 M 고고탁 08.04 8401
641 3편) 한국과 일본 탁구의 실력차는? 댓글24 M 고고탁 07.14 11888
640 코리아오픈이 남겨준 숙제들 --> 2편 댓글29 M 고고탁 07.04 5289
639 코리아오픈이 남겨준 숙제들 --> 1편 댓글30 M 고고탁 07.03 5612
638 티모볼, 장지커 동년동월동일 동시에 쓰러지다. 댓글4 M 고고탁 06.24 4048
637 양영자배전국오픈탁구대회에서 느낀 이모저모.. 댓글31 M 고고탁 06.20 7281
636 레이팅시스템과 티티매치와의 관계는? 댓글28 M 고고탁 06.08 3827
635 도박·쇼핑·약물만 중독이 아닙니다. 탁구도 중독입니다. 댓글11 M 고고탁 05.24 3232
634 생활탁구대회 전산화에 대한 생각과 제안 댓글26 M 고고탁 04.25 4048
633 장지커와 마롱의 결승전이 진검 승부였을까? 댓글44 M 고고탁 03.21 4975
632 세탁 결승전에서 타임아웃 중에 쉬신과 류궈량 감독과의 대화가 궁금하다 ->긴박감 고조 댓글9 M 고고탁 03.11 3471
631 쿠알라룸푸르 현지에서 본 한국,홍콩과의 최종 예선전 이모저모 댓글34 M 고고탁 03.03 4181
630 부수제에 근거한 이런 한국형 레이팅시스템은 어떤가요? 댓글26 M 고고탁 05.17 3003
629 류궈랑이 장지커를 왜 올리려고 하는지 궁금합니다 ~ 댓글12 15 탁구탁구조아 05.14 4172
628 역사적인 탁구대를 소개합니다 ^^ 댓글12 7 hurricane7 05.10 2550
627 전국남녀 종별탁구 선수권대회에서 '종별'이란게 무슨 뜻인가요? 댓글6 17 대나무 04.30 2532
626 부수를 내 맘대로 올려서 쳐도 되나요??? 댓글7 2 레드와인 04.29 2211
625 우리 탁구도 클럽제로 옮겨가보면 어떨까요? 댓글27 51 칼잡이 夢海 03.02 3579
624 한국 탁구의 침체를 벗어나 정상에 오르기 위해 중국 지도자를 영입해와야 한다는 의견에 대하여~ 댓글21 51 칼잡이 夢海 03.06 3187
623 중국과의 4강을 복기하면서 한국탁구의 앞날을 생각해보자. 댓글25 M 고고탁 03.06 3872
622 쿠알라룸푸르 현지에서 본 한국,홍콩과의 최종 예선전 이모저모 댓글34 M 고고탁 03.03 3477
621 동호회 가입은 꼭 해야 하는지? 댓글14 10 용강반점 12.29 3163
620 마롱과 장지커의 대결과 인생의 목표란? 댓글45 M 고고탁 01.12 6376
619 세계를 홀린 한류 음식과 탁구에서 한류는... 댓글10 M 고고탁 01.08 2722
618 육룡이 나르샤... 댓글9 M 고고탁 01.01 2896
617 종합탁구선수권대회에서 장우진 선수의 행동 댓글62 14 탁구생 12.20 6053
616 2015년 그랜드 파이널스는 역대 최고 경기였다. 댓글13 M 고고탁 12.14 4871
615 주니어세탁 결과와 한국탁구가 가야할 길 댓글21 M 고고탁 12.07 4266
614 대한체육회와 국민생활체육회의 통합 D-115일전 댓글22 M 고고탁 12.04 3555
613 에스오일탁구단 해체 대응방안 1탄 --> 서명합시다. 댓글115 M 고고탁 11.25 5499
612 잡설 --> 고고탁 동영상게시판에서 누가 가장 잘치는가? 댓글55 M 고고탁 11.17 4766
611 월요일 아침부터 안좋은 소식에 우울합니다.ㅠㅠ 댓글20 6 바보왕자 11.23 4228
610 일본 버터플라이 가격 인상에 대해... 댓글9 47 장지커와얼굴들 01.26 3072
609 헝가리 오픈 참가하면, 주최측에서 비행기값 주는건가요? 댓글10 30 thestar11 01.20 2834
608 생활탁구의 목적과 토론문화 댓글19 M 고고탁 12.19 4063
607 고수가 되기로 결심했습니다 무엇을 어텋게 해야 합니까..... 댓글40 25 머터리 11.04 5744
606 탁구대회시 예절, 응원 그리고 뒷풀이 문화 댓글11 M 고고탁 11.09 5841
605 폴란드 보고리아에서 온 낭보 --> 정영식 첫승리 시합동영상 포함 댓글17 M 고고탁 10.31 3589
604 은세헌탁구교실 방문과 이상수 국가대표 방문 예정 댓글25 M 고고탁 10.28 6950
603 탁구 앞에선 누구나 평등하다. 댓글5 M 고고탁 10.26 3116
602 탁구에 흥미가 조금씩 떨어지고 있습니다 쉐이크나 전형을 바꾸어서 실패하신분 있으신지요? 댓글14 25 머터리 10.24 2761
601 남자탁구계 소식과 미래의 주역을 소개합니다. 댓글20 M 고고탁 10.23 3908
600 정말 게임하기 싫은 사람이 있는데 어떻게 할까요? 댓글25 6 바보왕자 10.23 3619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FAN ZhendongCHN
2XU XinCHN
3MA LongCHN
4HARIMOTO TomokazuJPN
5LIN GaoyuanCHN
6CALDERANO HugoBRA
7Lin Yun-juTPE
8Liang JingkunCHN
9Falck MattiasSWE
10BOLL TimoGER
11OVTCHAROVGER
12WANG ChuqinCHN
13Niwa KokiJPN
14JEOUNG YoungsikKOR
15PITCHFORD LiamENG
16Franziska Patrick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