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탁구 연령이 왜 높을까요 ? 갑자기 궁금해서

27 탁슝 34 1,026

갑자기 궁금해서 의견을 구해 봅니다. 

일단 저는 40대 후반 곧 50 입니다. 

제가 처음 탁구를 시작한게 40대 초중반,, 그당시 저희 탁구장에 제가 거의 막내 나잇대였고,,, 지금은 몇분이 들어오시긴 했지만 여전히 형님, 누님인 상황이고,,, 생체 동영상 보면 젊은 친구들이 많이 보이던데, 그런 친구들이 저희 탁구장에는 없고, 

전반적으로 생활체육 탁구인의 연령대는 좀 높아 보이긴 하던데,,, 왜 그럴까요 ?

[이 게시물은 고고탁님에 의해 2020-04-07 11:25:45 자유게시판에서 복사 됨]

Comments

47 히릿
탁구 붐이 일어난 시기를 계산해 보시면 됩니다.
넉넉히 잡아 80년대 중후반이라고 가정하면 그 때 취미를 시작할 나이가 40대 이상이죠
일본은 토모카즈랑 미마 선수를 필두로 탁구가 인기 종목이 되어 가고 있으니 우리도 빨리 제 2의 유승민이 나와줘야 합니다.
국제 대회 성적= 생활 체육 인기랑 연관이 많습니다
50 uk82
모든 운동의 종착역은 탁구라고
종종 들어왔습니다 ㅎ
99 정다운
아마도 웬만한 탁구장에는 탁슝님말씀이 대동소이 할 겁니다.
그 이유는 요사히 젊은 친구들은 탁구를 별로 선호하지 않고 관심조차도 없답니다.
뛰거나 땀내서 하는 운동을 별로 안 좋아하고 오로지 컴퓨터나 핸드폰 오락이나 게임에 빠져 있습니다.
그저 나이드신분들이나 친목과 여가선용과 운동차원에서 탁구장을 찾을 뿐이랍니다.
젊은친구들이 존재하는 것은 대회출전용이지만 그나마 그들을 볼 수 있다는 자체가 참으로 큰 다행입니다.
37 못된탁구
부모 잘만나지 않은 이상 젊은 층이 하기엔 비싼 운동입니다.
그리고 탁구보다 더 운동 잘되고 젊은층이 많은 배드민턴이 젊은이들에겐 훨씬 매력적입니다.
28 중간쯤
많은 부모 입장에서 탁구는 저렴한 운동에 속합니다. 본인은 비싼거 못해도 자식에게 헌신하는 건 예전이나 지금이나 별반 다르지 않습니다.

또, 배드민턴은 칠 장소가 거의 없습니다. 주위에 사설 배드민턴 장을 보신 적이 있으세요? 있다면 얼마나 비싸겠습니까, 탁구에 비하여 2배, 3배의 공간이 필요한데... 그래서 배드민턴 역시 인원수가 아주 적습니다.
37 못된탁구
배드민턴 해보셨나요?

대개 지역마다 배드민턴 전용 체육관이 있고
그 외 공공 체육시설이나 스포츠센터 등
체육관이 있는곳이면 대개 배드민턴을 합니다. 바닥에 줄긋고 네트만 설치하면되니까요

초중고 학교에 있는 체육관마다 대개 클럽 2개씩은 끼고 있습니다.
몇년전 배드민턴 동호인 수가 32만명이라 합디다. 탁구와 비슷한 수준입니다.
체육관은 거의 다 공공시설이기 때문에 구장료는 탁구장보다 훨씬 쌉니다.

그런데 탁구와 배드민턴 연령층 얘기하는데 칠 장소나 인원수 없다는 얘기는 왜 굳이 끼워넣어서 답글다시는지 모르겠습니다.

부모 잘만나서 운동할 여유가 있는 10대~40초반 정도의 젊은층은  탁구보다 배드민턴 많이 칩니다. 아마  배드민턴 동호인의 평균연령이 10년 이상 젊을겁니다.
28 중간쯤
예전에 베드민턴을 시작해보려고 이것저것 알아봤는데 오히려 탁구보다도 환경이 어려웠습니다. 공공시설외에는 일반 체육관을 시간단위로 빌려주는 수준이더라구요. 다른 운동이 시작하기 전이나 끝난 후에 사용할 수 있는 정도? 또 공공시설이라고 해도 코트가 몇개 되지도 않고 (탁구보다 몇배의 공간이 필요한데 그 정도의 공간을 베드민턴에 할애한다는 것도 공간 활용성에 문제가 있다고 판단되는 듯...) 그렇기 때문에 접근성은 탁구가 훨씬 좋다고 생각했던 것입니다. 구장료가 싼 것은 좋은데 초보자가 사용할 수 있는 것이 전혀 아니더라구요. 자리가 별로 없으니 단식은 불가, 기본이 복식이다보니 초보자는 낄 여지가 없어서요.

제가 생각할때는 접근성도 좋은데 - 뭐 재미야 대동소이 하다고 보면 - 활성화되지 못하는 이유는 비싸거나 운동이 잘되어서 젊은층이 많은 것이 아니기 때문에, 다른 곳에서 원인을 찾아야 한다고 생각한 것입니다.
37 못된탁구
접근성은 동호인에겐 탁구가 좀더 좋고 일반인에게는 민턴이 더 좋지요. 민턴은 라켓 공 만 있으면 야외 공간에서 그냥 칠 수도 있으니.

운동 특성상 나이 많은 사람은 민턴 못합니다. 탁구는 가능하지요. 탁구 연령층이 높을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면 이제 젊은 사람 입장에서 탁장과 민턴장을 가보면...

40후반~60대 많은 탁구장  -  랠리가 아기자기한 느낌
30~40 초중반 많은 배드민턴장 - 넓은 공간 시원시원한 랠리

라켓 운동 하려는 젊은이들의 선택은 민턴으로 기울수밖에 없어보입니다.
28 중간쯤
이 관점에 보자면 배드민턴이 장점이 꽤 있네요. 구태어 코트만을 고집하지 않으면 야외 어디든 운동할 수 있으니 훨씬 쉽게 접근이 가능하겠네요. 가벼운 채 2개와 코크만 있으면 어디서든지 가능하니...

사실 배드민턴으로 운동을 하려고 했더니 주위 배드민턴하시는 분들이 다 말리시더라구요. 끝이 않좋다고 ㅎㅎㅎ 뭐 그거야 탁구도 마찮가지 이기는 하겠죠.

아무튼 탁구 동호인의 한사람으로 아쉽기는 합니다. 좀 더 활성화되어 많은 사람들이 같이 즐기는 운동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37 못된탁구
저희 동네 같은 경우에 주말이나 휴일에 체육관 가보면 10대 학생들도 많이 옵니다. 입장료 2시간에 3천원정도 하던가...코트는 줄서서 기다리면 차례 옵니다. 탁구와 달리 코트 순환이 잘됩니다. 기다리는 사람 있을때 민턴은 4명이 쳤으면 4명 다 빠져야 합니다. 탁구처럼 복식 한번 들어가서는 멤버 1,2명만 바꿔가며 치고 또 치고 하며 한 테이블에서 몇게임을 버티는 그런거 없습니다. 그렇기에 기다리면서 쳐도 2시간 치면 충분히 운동 됩니다.

주말 탁장 가면 학생 손님들이 조금 옵니다. 아예 안올때도 있고요. 오더라도 일반손님용 좁고 안좋은 자리에서 치라 그럽니다. 가끔 옆테이블 플레이에 방해를 줘서  훈계(?)를 듣기도 합니다. 민턴은 옆코트 방해줄 일이 거의 없습니다.

미래 동호인이 될 10대에게도 탁구는 민턴에 밀릴수밖에 없어보입니다.
26 qwer8904
탁구가 배드민턴에 비해서 처음 시작할때  어려워서 그런 듯 싶어요
10 효둉
노인회관 가면 인기가 짱이라서 그렇슴다 ~
탁구를 재미있게하려면 랠리가 많아야 하는데
랠리를 많이하게 하기위해선 서브 리시브가 쉬워야 하고 .. 테니스처럼 탁구도 한쪽으로만 서브넣기하면 리시브 성공률이 많이 올라가 랠리가 길어질듯 합니다..
화쪽에서 한번넣고 백쪽에서 한번넣고..
전술도 다양해지겠네
14 스파워
오... 좋은생각입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21 Lucky Point!

60 길가에돌
잘 보고 갑니다..^^
46 길위에서
저는 40까지는 축구, 테니스 하다가 축구 시합 중 크게 다치고 42부터 탁구로 전향했습니다. 제 주변에 비슷한 분들 꽤 있습니다. 86, 88 때 탁구 붐이 있었고 그때 탁구를 즐겼던 분들이 지금 연세가^^
그리고 주민센터나 복지관 등에 탁구가 많이 보급되었습니다. 그 곳에서 입문하신 분들이 더 높은 곳으로 가기 위해 사설 탁구장에 등록하고 레슨 받는 분들이 또 꽤 계십니다.
탁구가 또 은근히 시간과 비용이 많이 드는 운동입니다. 그만한 시간적, 금전적 여유가 되어야 즐길 수 있는 운동입니다. 게다가 보기 보다 진입 장벽이 높아 성실하거나 재능이 없으면 오래하기 어려운 운동입니다.
젊어서 빨리 성과를 보려는 사람들은 쉽게 지쳐 낙오되고 맙니다. 또래도 별로 없고...
그래서 운동 좋아해서 젊은 시절부터 다른 운동한 사람들은 다쳐서 탁구로 넘어 오고,
바빠서 운동 못한 사람들은 마흔 넘어 그래도 젊은 시절에 한두번은 해본 탁구를 운동 삼아 시작하고,
최소한 3년, 5년은 쳐야 그나마 공 좀 넘길 수 있으니 또 나이가 들고^^
이래 저래 탁구장에는 마흔 정도가 막내 노릇 하는 듯 합니다^^
그래도 탁구를 꾸준히 즐길 수 있는 시간적, 공간적, 금전적 여건이 됨이 행복합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45 Lucky Point!

28 중간쯤
예전엔 놀거리가 거의 없었죠. 축구공 하나만 있어도 줄서서 껴주기를 바랬던 것이 얼마전입니다. 그런 상황에서 탁구는 너무 재미있었고, 여건만 되면 탁구장에 가고 싶어했습니다.

그런데 요즘은 오랜시간이 걸려야 제대로 공을 치고, 꼭 상대가 있어야만 즐길 수 있는 까다로운 탁구 대신에, 배울 것도 없이 바로 할 수 있는 스마트폰 게임이 주위에 널려있습니다! 탁구장에 가면 스마트폰 게임을 하고 있는 어린애들을 자주 볼 수 있습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왠만한 스타가 나온다고 해도 예전같은 붐을 기대하기는 힘들 것입니다. 혹시, 초등학교에서 줄넘기같은 수업이 존재해서 강제로 기본기를 만들어주는 시간이 있으면 가능해지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27 탁슝
제 아내를 탁구장에 몇번 데리고 가서,,, 입문 시켜 보려 했는데,, 항상 하던 얘기가 "다들 연배가 있으시네"하면서,, "나는 아직 그럴 나이가 아니야, 좀더 나이들면 생각해 볼께"라는 말이 항상 가슴에 꽂혀서,,, 얘기하신 내용들이 다 일리가 있네요... 그래도 저변을 확대 시킬 수 있는 방안은 없을까 ?
37 못된탁구
없습니다. ㅋ
배드민턴을 하면 아내분이 비슷한 연배의 주부들과 교류할 수 있을겁니다.
14 스파워
시간대도 중요한듯합니다. 낮시간은 연배있으시거나 아니면 오히려 대학생이...
저녁~밤시간에는 직장인분들이나 부부들이 오시는듯합니다.
아니면 구장을 바꿔보심이 어떨런지요?
37 아마추어..
1. 파트너 운동이라서 초보가 시작하려면 반드시 비슷한 수준의 파트너가 있어야 한다.
2. 탁구를 즐기려고 치는 수준까지 시간이 걸린다.
3. 즐기는 수준까지 가려면 렛슨이나 구장비, 장비비 등 금전적인 비용이 꽤 든다.
4. 즐기는 수준까지 가려면 시간을 할애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 평일 저녁, 주말 등 나와 함께 하는 사람(친구, 애인, 남편, 아내, 자식) 등과 시간을 따로 보내야 한다.
- 가정불화의 원인이 된다.
5. 4번의 이유로 인해 2.30십대에서는 접근하기가 힘이 들다가 결혼 후 아이가 중,고등학교 이상 들어가면 남편이나 아내와 애정도가 떨어지면서 개인의 취미생활을 할수 있는 시간적, 마음적 여유가 생겨 그때부터 뭘 해볼까 하다가 탁구를 시작하게 되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탁구를 입문하는 나이가 평균 40살 전후 라고 조사된다.

이상 탁구를 사랑하는 사람의 지극히 개인적인 분석입니다..^^
28 중간쯤
5번은 참 슬픈 내용입니다만 100% 동감합니다.
아니 동감할 수 밖에 없네요ㅠㅠ
37 아마추어..
제 주변의 30대 중 후반 동생들의 모습을 보며 느낀점 입니다..
40대 이후 에도 주말에 탁구를 치려면 항상 출근 차림으로 서류가방 들고 치러오는 동생도 있답니다..
37 아마추어..
PS : 연령이 높은 또 다른 이유중 하나(극소수의 이야기)
좁은 공간에서 모르는 사람끼리 서로 스스럼 없이 대회를 주고 받을 수 있는 문화가 형성이 되어 있어서 잘났건 못났건 누구나 탁구만 좀 칠줄 알면 외간여자(남자) 들과 본인의 아내(남편) 없는 데서 신나게 같이 놀수 있고, 시간이 지나면 서로 밥도 먹고, 치맥도 할수 있고 노래방도 갈수 있는 즐거운 중년(노년) 시간을 즐길 수 있다.
43 낙엽송
언급하신 내용을 보니, 아마추어님께선 그런 점에 있어서는 어째 프로페셔널한 느낌이 드는 건ㅋㅋ~...^^
37 아마추어..
아....닙 니다..
전 아마추어... 입니다..^^
초반에 입문하기가 힘든 운동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사람들은 단거리라고 생각하고 들어오지만 실제로 마라톤보다 더 멀리봐야 실력이 생기는 경우가 있어 중도 포기가 많은걸로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비슷한 수준의 또래 파트너가 꼭 필요하구요

Congratulations! You win the 10 Lucky Point!

어느 정도 중독이 되지 않으면 안 되는 종목이라 그런 거 같습니다.
너무 깊이가 있다고 해야되나...심리적이거나 기술적인 측면이 구기 종목 중에서도 굉장히 많이 필요해서 젊은 초보들이 골치 아픈 스트레스를 탁구로 풀기에는 탁구 자체가 좀 골치가 아프다고 해야하나요 ㅎㅎㅎ
약간 파면 팔수록 더 재밌어지는 운동이라 고인물 종목이 되기가 쉽죠.
학교에 정책적으로 더 보급해서 어렸을 적부터 애기들을 중독시켜야...더 인기가 높아질 거 같습니다.
우리나라 교육 풍토에 애들 두뇌에 좋다고 포장하면 왠지 붐이 일수도 있을거 같은데요 ㅋㅋㅋ
43 낙엽송
중장년이 많다는 게 비정상이 아닌 정상일 겁니다. 문제의 핵심은 청년층의 유입이 별로, 거의 없다는 것이죠. 그러니 청년 대비 중장년 층이 상대적으로 많을 수밖에요. 결론은 중장년층이 많아서... 놀라운 게 아니라 청년층의 유입이 아주 희박하다는 것이 놀랍다고 봐야 할 듯....ㅠㅠ~~
29 서기만
한번 들어오면 안 빠지는 게 문제 아닐까요?
재미 없으면 빠져 나가야 하는데 재미있으니 안가죠.
돈도 안듭니다
실력은 높아 집니다.
젊은 친구도 안 빠집니다.
젊은 친구 언젠가 나이 많아집니다.
다른 운동 힘들면 포기합니다.
탁구 힘안들어 절대 포기안합다.
재미가 점점 더 좋아집니다.
50 uk82
정말 재미있는 해석들 잘 들었습니다 ㅎㅎ

저는 20초반에 시작했는데

시합에 안껴줘서 오기가 생겨서 더 오래 운동하게되었던것 같습니다
14 임팩트!
공공시설에 탁구시설이 좀 더 많이 들어서서 저렴하게 이용햇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탁구장 관장님께서는 어린 학생들에게 저렴하게 이용료를 책정했으며 좋겠어요  학생들이 이용하기에 너무 비쌉니다
50 uk82
아 그런이유도 있었군요
28 중간쯤
그러네요. 경쟁자를 PC방으로 본다면 엄청 비싼게 맞기는 합니다.
세제 해택을 통해서라도 학생들에게 사용료는 낮추는 방안이 있으면 좋겠습니다.
대한탁구협회가 이런 부분을 고심해줬으면 좋겠는데...
홈 > 탁구기술토론실
탁구기술토론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고고탁,탁구인탁구사랑 카카오톡 실시간상담 오픈했습니다! 댓글10 M 고고탁 05.08 1945
광고] 제 글을 묶은 파일을 올립니다^^ 댓글11 M 걍벽 04.07 967
서브 트레이너 매뉴얼과 케이스 댓글7 M 고고탁 04.04 4816
초레이서브트레이너 홍보 동영상 댓글4 M 고고탁 10.13 4876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8 M 고고탁 10.28 28415
799 공의 후면을 치고 빠져 나와지는 라켓의 움직임, 왜 이해를 못하는 건지... 댓글2 47 배움이 04.20 241
798 끌어 주는 동작이 왜 그렇게 안될까요? 47 배움이 04.20 187
797 몸통 회전을 중심으로 한 상, 하체의 움직임 댓글4 47 배움이 04.17 240
796 포워드 스윙시 하완의 움직임에 대하여 47 배움이 04.16 213
795 그립 부위를 쥐는 힘의 세기 등에 대하여 댓글2 47 배움이 04.16 275
794 포워드 스윙시의 첫 움직임, 과연 우측 발을 먼저 차는 걸까요? 댓글2 47 배움이 04.15 184
793 라켓의 움직임, 그건 과연 각운동 뿐일까요? 댓글2 47 배움이 04.15 176
792 팔에서 힘을 빼는 법에 대하여 댓글2 47 배움이 04.14 267
791 지나가는 스윙에 대하여 댓글2 47 배움이 04.14 202
790 드라이브 시 접촉점의 개소는 ? 댓글4 47 배움이 04.14 251
789 공휴일 레슨휴강은 원래 보강이 없는건가요? 댓글17 37 젤로트 08.14 995
788 게임을 하다보면 기복이 댓글10 18 포크볼 09.05 783
787 탁구 초보 질문 있습니다! 댓글11 9 니힐럼 10.01 613
786 잡아친다는 것에 대해 댓글20 10 papaya 11.21 1381
785 드라이브가 뜨는 이유 댓글7 10 papaya 11.19 1026
784 힘빼기는 언제쯤 될까요 댓글18 48 마롱스타일 01.13 894
783 레슨비 한달 8만원이면 어떤가요? 댓글11 4 숨매쉬 01.14 1336
782 탁구를 어떤식으로 해야 모두가 재미있을까요?? 조언부탁드립니다 댓글9 3 왜안되죠 01.18 737
열람중 탁구 연령이 왜 높을까요 ? 갑자기 궁금해서 댓글34 27 탁슝 03.17 1027
780 당구장은 체육시설인데, 왜 탁구장은 왜 체육시설이 아닌가요? 댓글17 M 고고탁 04.02 696
779 경기도중 라켓을 놓쳤을 때의 룰에 대해서 질문드립니다. 댓글7 40 오케이 08.12 1247
778 펜홀더에서 쉐이크로 전향 했는데 질문 있습니다. 댓글3 4 탁구왕진이 07.29 1101
777 드라이브 라켓각도 댓글7 17 강무 07.24 1647
776 백핸드는 쇼트부터?? 댓글8 29 맑은눈이 06.07 1755
775 무회전 뜬 공 스매싱하면 왜 밖으로 나갈까요? 댓글7 2 하늘만이 05.30 1782
774 리시브 관련 도와주세요. 댓글3 8 덕망 04.27 1485
773 화빽전환 에대한 문의점 댓글9 13 9style 04.08 1651
772 백핸드 블록/쇼트 무용론? 댓글5 29 맑은눈이 03.27 1872
771 포핸드드라이브3 댓글4 3 맹구백핸드 03.22 1630
770 포핸드드라이브2 댓글4 3 맹구백핸드 03.15 1406
769 포핸드드라이브 댓글7 3 맹구백핸드 03.12 1913
768 라켓 타구법 댓글4 17 캔서빈 03.02 1365
767 습도와 탁구의 상관관계와 극복법 댓글6 19 열심히하자아자 02.12 1406
766 포핸드 드라이브 스윙방법 댓글5 17 캔서빈 02.11 2467
765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하신지요? 댓글24 34 파란 12.04 2939
764 드라이브그립 댓글5 6 akdrnty 10.02 2684
763 드라이브 백스윙 댓글6 6 akdrnty 10.02 2160
762 민볼드라이브 커트 드라이브 댓글11 6 akdrnty 09.29 2808
761 리시브전 잔발 리듬 타는법 궁급합니다 댓글5 6 akdrnty 09.19 1995
760 두명의 코치한테 레슨받아도 되나요? 댓글12 6 akdrnty 09.05 1876
759 포핸드쪽 우로 오는공 화로잡을때 댓글4 6 akdrnty 08.29 1651
758 포핸드플릭 성공률 높이는법 댓글7 6 akdrnty 08.20 2635
757 백서비스 주로 사용 시 시스템 댓글5 5 Shakehander1109 08.16 1891
756 화쪽드라이브 댓글5 6 akdrnty 08.15 1454
755 탑스핀드라이브 궁금증 댓글7 6 akdrnty 08.08 1808
754 커트로 준후 왜 전진으로 바꿔야하나요? 댓글7 19 천천히길게 08.03 2420
753 게임시 드라이브 댓글7 6 akdrnty 07.31 1866
752 손목 뒤로 살짝 꺽고 하는 드라이브 댓글7 6 akdrnty 07.29 2317
751 판젠동, 장지커 서브에 대해 질문드립니다. 댓글14 9 낄낄 07.26 1960
750 탁구치는 폼이 너무 커서 폼을 줄이라는 말을 듣습니다. 댓글11 31 kimtakgu 07.25 1970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FAN ZhendongCHN
2XU XinCHN
3MA LongCHN
4HARIMOTO TomokazuJPN
5LIN GaoyuanCHN
6CALDERANO HugoBRA
7Lin Yun-juTPE
8Liang JingkunCHN
9Falck MattiasSWE
10BOLL TimoGER
11OVTCHAROVGER
12WANG ChuqinCHN
13Niwa KokiJPN
14JEOUNG YoungsikKOR
15PITCHFORD LiamENG
16Franziska Patrick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