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탁구 사이트

 

잡아친다는 것에 대해

안녕하세요. 탁초보입니다.

 

요즘 제가 배운 것들에 대해 정리를 할겸 올리고 있는데요. 배운지 얼마 되지는 않았지만  나름대로 계단식 실력향상을 몇차례 경험하였는데요. 

 

그중에서 초보자에게 큰계단이라고 판단되는 것 중에 잡아서 치는 기술이 있는것 같습니다. 

 

저는 잡아서 치는 기술을 처음에 레슨 받을때 귀가 따갑도록 들었는데요. 그때는 코치님이 동작을 그렇게 하라고 하니 별 이해도 없이 동작만 흉내를 낸거 같습니다.

 

공이 오는 위치에 맞게 상체가 공을 따라서 회전해주는게 핵심이었는데요. 그당시에는 왜 그렇게 쳐야하는지 이론적 이해가 없다보니 

 

코치님이 지적하면 잠깐 교정되다가 또 시간이 지나면 잊어버리고를 반복했던거 같습니다.

 

사실 그당시에는 포핸드롱만 주구장창 연습하던 시기라서 궂이 잡아치지 않더라도 공을 넘기는데 큰 영향이 없는지라 그 효과에대해 크게 느껴볼 기회가 없었기 때문이기도 한거 같네요. (일단 공을 원하는 위치로 보내기도 어려운 상태에서 다른거 신경쓸 여유도 없었습니다)

 

그러다가 드라이브를 배우기 시작하고, 그리고 상대가 드라이브로 리턴을 해주는걸 받아보기 시작하면서 타점이 늦어서 공을 제로 치지 못한다는걸 깨닫게 되었습니다. 드라이브는 바운드 된 후 속도가 증가하는데 준비를 안하고 멍하니 지켜보다가 치려고 하니 밀리는거죠.

 

주위분들은 저에게 준비를 안한다, 백스윙을 안한다고 지적을 해주었습니다.

 

사실 준비를 안한다거나 백스윙이 없는것처럼 보이는 것은 잡아치지 않기 때문에 그런 것인데, 근본적인 원인 보다는 표면적으로 보여지는 현상만 지적해주니 교정이 잘 안되었습니다.

 

그러다가 유튜브에서 마롱 연습 동영상을 유심히 보다가 처음 레슨받을때 코치님의 말씀과 연습했던 기억과 함께 문득 깨닮음이 왔습니다. 

 

마롱의 팔 스윙과 공의 진행 방향이 완전히 일치하는 것이었습니다. (연습할때 좀더 확실히 보입니다. 모든 공을 잡아치지는 않고 특히 경기시에는 공을 먼저 확실히 본후 백스윙을 시작하고 대신 백스윙 속도를 더 빠르게 하는듯 합니다)

 

다시말해서 내가친 공이 상대방의 라켓에 맞을때까지가 앞스윙이고, 상대방의 라켓에 공이 맞아 리턴되는 시점부터 백스윙이었던 것입니다.

 

현정화 선수도 그런말씀을 하셨다고 하죠. 공과 내가 하나가 되야 한다고요. 공이 앞으로 가면 내몸도 앞으로 가고, 공이 뒤로 오면 내몸도 뒤로 와야하는것 같습니다.

 

잡아친다는건 이걸 스윙에 접목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런 방식으로 스윙을 하니 타이밍이 정상적으로 교정이 된거 같습니다.

 

추가적인 참고자료로 탁구교본에 실린 잡아치는 내용에 대한 부분을 발췌하여 첨부하였습니다.

 

내용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백스윙의 중요성을 언급하고 있기는 하나, 백스윙의 시작시점에 대한 언급이 없습니다.

 

탁구가 매우 감각적인 운동이라 몸으로는 다들 습득을 하셔서 알고 계시겠지만 정작 다른사람에게 설명을 할려고하면 정확한 의미 전달이 잘 안되는 경우가 많은것 같습니다.

 

탁구 발전을 위해서라도 객관적으로 설명하고 공감할 수 있는 기준이 많이 보강이 되면 좋겠습니다. (엘리트 탁구와 생체 탁구의 간격 좁히기)

  

이만 줄이겠습니다. 즐탁하십시요~.

 

 

[이 게시물은 고고탁님에 의해 2020-04-07 14:45:51 자유게시판에서 복사 됨]

Comments

5 호호차
전혀 잘못 알고 계신는데 주위 분들이 해주신 말씀이 맞습니다.

잡아친다 = 백스윙을 미리 하고 기다렸다가 여유를 가지고 친다

잡아치지 못한다 = 공이 날아오면 날아오는대로 그냥 막친다.

백스윙의 크기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선수들이라고 모든 공을 잡아칠 수 있는것도 아닙니다. 예측과 다른 방향으로 날아오면 대거나 막칠수밖에 없죠.

그런데 잡아 칠 수 있는 공을 막 치면 그거는 안되는 것입니다.

잡아친다 = 백스윙을 미리 하고 기다렸다가 친다. 입니다.
5 호호차
흔히들 정점에 떠오른 공을 치는 것을 잡아친다. 반대로 정점에 이르지 않는 떠오르는 공을 치는 것을 잡아치지 못한다. 초보분들께서 이렇게 알고 계신 경우도 있는데 전혀 아닙니다.

정점에서 쳐도 막칠수도 있고 정점전에 쳐도 잡아칠수도 있는 것입니다.
5 호호차
초보때부터 아예 상대의 라켓 각을 보고 백스윙을 미리 빼는 것이 좋습니다. 다만 찬스볼을 넘겨줬을때는 어쩔 수 없이 디펜스모드로 가야 하는 것입니다. 랠리 중에는 백스윙을 무조건 미리 빼세요.
10 papaya
네. 맞는 말씀이십니다. 백스윙을 미리하는게 잡아치는 것일듯 합니다.

상태의 라켓에 공이 맞았을때 상대 라켓의 각도와 방향을 파악해서 백스윙을 시작해야 될것 같습니다.

그래서 상대의 라켓에 공이 맞는 시점을 기준으로 이전이 앞스윙, 이후가 백스윙이 되는것 같네요.
30 검은소복
발로 잡으라고 많이들 말씀하시는데 결국에는 잔발로 따라가서 (백스윙을 해당 코스로 미리 준비하여) 처리하는것.

그리고 예측도 한몫하더라구요.
랠리중에는 대각쪽이 80%, 직선쪽을 20%로 예상하고 대비....
상대방의 라켓각 이나 스윙 동작을 보면서 대비....

Congratulations! You win the 5 Lucky Point!

10 papaya
상대의 라켓에 공이 맞기 전에 예측해서 미리 준비하느냐, 아니면 좀더 확실히 파악하기 위해 준비를 좀더 미루느냐 하는것도 중요한 전략인것 같습니다. 제가 말씀드린건 초보입장에서의 기준점일 뿐입니다.

풋워크도 매우 중요한것 같습니다.

고견 감사드립니다.
14 bassman
공이 라켓에 머무는 시간을 오래가게 하는게 잡아치는거라 생각했는데 그게 아닌가봐요?
10 papaya
말씀하신 내용도 잡아친다고 표현한다면 좀 혼동이 있을것 같네요. 감사합니다.
47 백하등
어거지 소리 한번 해 보겠습니다.
한 사람은 손 바닦으로 만 공을 쳐 보내야 하고,
다른 한 사람은 손으로 공을 잡은 후 던져서 보내는 식으로 게임하면,
누가 이길까요?
손으로 잡았다면 이제 끝난 거죠?

잡아치는 것은 내가 공을 손으로 잡아서 보내는 것처럼,
그리할 수 있도록 자세를 갖추고  공을 제대로 잡을 수 있는 몸 놀림이 이루어 진 후
치는 동작이라 생각 해 봅니다.
61 나름대로5
잡아친다는 것은 자신의 타점에 공을 놓고 치는 거지요 타점은 공에 따라 다릅니다. 전진에서 잡을 수도 있고 기다렸다 잡을 수도 있지요 앞에 말씁하신 분처럼 공을 잡아치면 마치 손으로 공을 잡아 던지듯 라켓에서 느낌이 옵니다.
99 정다운
대개 잡아친다는 뜻은 공이 러버에 최대한 오래 머물게 했다가 나아가게 하는것을 의미합니다.
그러니까 공이 높이 온것을 그냥 다이렉트로 바로 치면 스매싱이 되는 것이고
낮은 공이 오면 사정권에 올때까지 기다렸다가 러버에 최대한 오래 머물게 해서
 들어 올리면 드라이브가 되고 그것이 곧 잡아치는 것이 되는 것입니다.
54 엘피스
잡아 친다는 것은  공이 내품안에 왔을때
치는것을 말합니다.
미리 백스윙을 하는것이 아니고
공이 내 몸통에 충분히 접근했을때
타격하는것입니다.
하수는 대부분 기다리지 못하고
공이 내몸에 도착하기 전에 타격하므로
정확도와 올바른 대처를 못하는것입니다
34 파란
결국은 몸과 공의 거리이고 그 거리를 얼마나 잘 잡아서 치는거냐 일겁니다.
나만의 타점이 정해져야겠죠.
내몸안에 들어오는  공이 눈에 잡히고 그래야 기다림이란 시간의 여유가 생기게 될겁니다.

초보자에게는 미리 백스윙을 하게 하고 공을 맞히는 연습을 하게 됩니다.
공맞히는 능력이 어느 정도 완성되면 공오는 타이밍에 따라 백스윙을 하고 타격하게 되겠죠.

Congratulations! You win the 2 Lucky Point!

47 백하등
나---5님의 자신의 타점에 더하기, 다운님의 최대한 오래 머물게.
이 두가지면 잡아친다는 요령의 충분한 맥락이라 봅니다.
나----님, 손으로 공을 던지는 듯한 손맛을 터득 하셨군요.
저에게도 그런 날이 올 수 있을런지 --- 언젠가는---
예전에 제가 몸 담았던 테니스장에, 30세전 젊은 코치가
네트 넘어로 오는 대략 중간 속도의 테니스 공을 라켓에 붙여 버리데요.
대견한 볼 처리에 할 말 잊었습니다.
42 Mumu
잡아친다는 것은 일단 운동역학적인 단어정의가 명확하다면 논쟁은 일지 않겠지요... 하지만 위 댓글에서 보듯이 대부분의 탁구인들은 맥락적 사고로 이해하고 있습니다. 글쓴이는 나름대로 해석하였지만, 탁구는 몸으로 하는 것이므로 굳이 세세한 장문의 분석없이 열심히 탁구를 연습하시다 보면, 저절로 잡아치는 자신을 알게 됩니다.
백스윙의 문제는 탁구를 잘치는 게 되면 저절로 해결되므로 지금 걱정하실 필요는 없겠지요...
21 오라이버
실전에서 잡아치는 것은 쉽지않죠,,
오픈3부 정도는 되어야 그나마 흉내낼 정도는 된다고 봅니다
99 강청수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27 취탁거사
잡아 친다 = 잡아 + 친다
잡아 = 잡는다 = 1. 자세를 잡는다 (발로,허리로,손으로,시선으로,마음으로 .... ) +
                      2. 타이밍을 잡는다 ( 치기 좋은 시점 = 정점전,점점후 정점 어디라도 될수 있지요 ) +
                      3. 위치를 잡는다 ( 공의 이동에 따라 다리도 같이 이동하여 최적의 장소를 잡는다 +
                      4. 몸과 공의 거리 높이 위치를 최적의(치기 알맞은) 시점으로 유지한다 +
                      5. 스윙을 시작할 최적의 순간을 잡아(정해서) 스윙을 시작한다 (공에 따라 순간순간 달라짐) +
                      6. 마침내 내 스윙과 라켓의 면이 공과 만나는 순간을 포착하여 원하는 방향을 잡아서 끌고 나간다 +
                      7. 다시 원위치로 돌아와서 기본자세를 잡는다

등 잡는다의 의미는 매우 종합적이고 포괄적이어서 어느 한부분만을 설명하면 모두가 다른 설명을 하게되지요
장님 코끼리 만지기 처럼 다 자기가 느끼는 대로 설명하게 된다는...
탁구가 어려운 이유는 한마디로 설명할수 없는 복합적인 종합적인 스포츠 이기 때문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7 hongyver
테니스에서도 잡아친다는 말이 있었는데...
취탁거사님 말처럼 비슷한 맥락이군요.
잘 읽고 갑니다.
99 hok59
고맙습니다.

Congratulations! You win the 12 Lucky Point!

홈 > 탁구기술토론실
탁구기술토론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탁구라켓]초레이킹 판매 이벤트를 시작합니다. 댓글21 M 고고탁 08.26 10188
고고탁,탁구인탁구사랑 카카오톡 실시간상담 오픈했습니다! 댓글10 M 고고탁 05.08 2835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9 M 고고탁 10.28 30004
800 레슨처럼 탁구(경기)가 잘안되는 이유 댓글3 M 고고탁 06.05 1087
799 공의 후면을 치고 빠져 나와지는 라켓의 움직임, 왜 이해를 못하는 건지... 댓글3 47 배움이 04.20 775
798 끌어 주는 동작이 왜 그렇게 안될까요? 47 배움이 04.20 627
797 몸통 회전을 중심으로 한 상, 하체의 움직임 댓글4 47 배움이 04.17 676
796 포워드 스윙시 하완의 움직임에 대하여 47 배움이 04.16 612
795 그립 부위를 쥐는 힘의 세기 등에 대하여 댓글2 47 배움이 04.16 686
794 포워드 스윙시의 첫 움직임, 과연 우측 발을 먼저 차는 걸까요? 댓글2 47 배움이 04.15 643
793 라켓의 움직임, 그건 과연 각운동 뿐일까요? 댓글2 47 배움이 04.15 614
792 팔에서 힘을 빼는 법에 대하여 댓글2 47 배움이 04.14 683
791 지나가는 스윙에 대하여 댓글2 47 배움이 04.14 550
790 드라이브 시 접촉점의 개소는 ? 댓글5 47 배움이 04.14 713
789 공휴일 레슨휴강은 원래 보강이 없는건가요? 댓글17 37 젤로트 08.14 1321
788 게임을 하다보면 기복이 댓글10 18 포크볼 09.05 1066
787 탁구 초보 질문 있습니다! 댓글11 10 니힐럼 10.01 868
열람중 잡아친다는 것에 대해 댓글20 10 papaya 11.21 1741
785 드라이브가 뜨는 이유 댓글7 10 papaya 11.19 1344
784 힘빼기는 언제쯤 될까요 댓글18 48 마롱스타일 01.13 1176
783 레슨비 한달 8만원이면 어떤가요? 댓글11 4 숨매쉬 01.14 1668
782 탁구를 어떤식으로 해야 모두가 재미있을까요?? 조언부탁드립니다 댓글9 3 왜안되죠 01.18 964
781 탁구 연령이 왜 높을까요 ? 갑자기 궁금해서 댓글34 28 탁슝 03.17 1313
780 당구장은 체육시설인데, 왜 탁구장은 왜 체육시설이 아닌가요? 댓글17 M 고고탁 04.02 993
779 경기도중 라켓을 놓쳤을 때의 룰에 대해서 질문드립니다. 댓글7 40 오케이 08.12 1502
778 펜홀더에서 쉐이크로 전향 했는데 질문 있습니다. 댓글3 4 탁구왕진이 07.29 1380
777 드라이브 라켓각도 댓글7 17 강무 07.24 1959
776 백핸드는 쇼트부터?? 댓글8 34 맑은눈이 06.07 2020
775 무회전 뜬 공 스매싱하면 왜 밖으로 나갈까요? 댓글7 2 하늘만이 05.30 2075
774 리시브 관련 도와주세요. 댓글3 8 덕망 04.27 1729
773 화빽전환 에대한 문의점 댓글9 14 9style 04.08 1896
772 백핸드 블록/쇼트 무용론? 댓글5 34 맑은눈이 03.27 2151
771 포핸드드라이브3 댓글4 3 맹구백핸드 03.22 1915
770 포핸드드라이브2 댓글4 3 맹구백핸드 03.15 1668
769 포핸드드라이브 댓글7 3 맹구백핸드 03.12 2252
768 라켓 타구법 댓글4 17 캔서빈 03.02 1662
767 습도와 탁구의 상관관계와 극복법 댓글6 19 열심히하자아자 02.12 1675
766 포핸드 드라이브 스윙방법 댓글5 17 캔서빈 02.11 2883
765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하신지요? 댓글24 34 파란 12.04 3184
764 드라이브그립 댓글5 6 akdrnty 10.02 2913
763 드라이브 백스윙 댓글6 6 akdrnty 10.02 2397
762 민볼드라이브 커트 드라이브 댓글11 6 akdrnty 09.29 3119
761 리시브전 잔발 리듬 타는법 궁급합니다 댓글5 6 akdrnty 09.19 2252
760 두명의 코치한테 레슨받아도 되나요? 댓글12 6 akdrnty 09.05 2126
759 포핸드쪽 우로 오는공 화로잡을때 댓글4 6 akdrnty 08.29 1888
758 포핸드플릭 성공률 높이는법 댓글7 6 akdrnty 08.20 2881
757 백서비스 주로 사용 시 시스템 댓글5 5 Shakehander1109 08.16 2120
756 화쪽드라이브 댓글5 6 akdrnty 08.15 1691
755 탑스핀드라이브 궁금증 댓글7 6 akdrnty 08.08 2062
754 커트로 준후 왜 전진으로 바꿔야하나요? 댓글7 20 천천히길게 08.03 2675
753 게임시 드라이브 댓글7 6 akdrnty 07.31 2105
752 손목 뒤로 살짝 꺽고 하는 드라이브 댓글7 6 akdrnty 07.29 2556
751 판젠동, 장지커 서브에 대해 질문드립니다. 댓글14 9 낄낄 07.26 2212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FAN ZhendongCHN
2XU XinCHN
3MA LongCHN
4HARIMOTO TomokazuJPN
5LIN GaoyuanCHN
6CALDERANO HugoBRA
7Lin Yun-juTPE
8Liang JingkunCHN
9Falck MattiasSWE
10BOLL TimoGER
11OVTCHAROVGER
12WANG ChuqinCHN
13Niwa KokiJPN
14JEOUNG YoungsikKOR
15PITCHFORD LiamENG
16Franziska Patrick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