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이 없습니다.
주요 탁구 사이트

서브위치에 대한 궁금함

3 까망잔차 5 3,757

아직 초보입니다.

동영상이나 동호회게임을 보다보면 서브시 테이블 코너에서 주로 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왜 그렇게 하는지 궁금합니다. 이유가 있는지요?

Comments

46 길위에서

일반적으로 빽 쪽 코너에서 서브를 넣습니다.

그렇게 하는 것이 서버가 유리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일반적으로 포어 사이드는 커버할 수 있는 범위가 빽 사이드보다는 훨씬 넓지요. 팔의 구동 원리상...

또한, 득점 확률도 빽보다는 포어(드라이브 등)가 좀 더 높구요.

물론 경우에 따라서는 테이블 중간이나, 반대쪽(화쪽) 코너에서 서브를 넣기도 합니다.

변화를 주어 상대방의 실수를 유도하거나, 빽 공격을 의도하는 경우에 그렇습니다.

이것 저것 시도해 보시기 바랍니다. 몸으로 직접 느끼시는 것이 가장 확실하게 아는 방법이니까요

1 runar

저의 경우 오른손으로 백핸드로 횡회전 서비스를 잘 넣습니다.


그런경우 오른쪽에 붙어서 오른쪽으로 서브를 넣으면 상대방이 그 횡회전을 잘 받지 않는 이상


테이블 밖으로 나가게 되죠. 그걸 노리기도 하구요


반대로 왼쪽에 붙어서 같은 서브를 넣으면 제대로 받지 않는 이상 밋밋한 리시브가 넘어옵니다.


그럼 그걸 드라이브나 스매시로 공격하고자 하기도 하지요..


오늘 내 컨디션이 포핸드를 잘 받으면 왼쪽으로 좀 더 가서 백핸드로 오는 공을 줄이기도 하고


그 반대로 하기도 합니다.

34 상추

루나님 포핸드를  잘받으면 왼쪽으로가서 백핸드로 오는 공을 줄인다는  말이  어떤건가요  자세한 설명을  부탁합니다

1 runar

예를 들어


오늘 제가 백핸드는 잘 안들어가고 포핸드가 잘 들어가는 것 같습니다. 저는 오른손잡이 쉐이크구요.


그럼 서브로 끝낼게 아니고 3구에 대비한다면 


불리한 백핸드보다는 한발짝 더 가더라도 포핸드로 받는게 낫다고 생각할수도 있겠죠


그럴때 한발짝이라도 왼쪽으로 가면 


상대입장에서는 저의 백핸드쪽 구역이 작아지고, 포핸드쪽 구역이 넓어지겠죠..


그래서 저는 서브가 잘 먹힌다 싶으면 오른쪽에 가서 서비스 에이스를 노리고


서브가 다 리시브 된다. 근데 오늘 내 백핸드가 약하다. 그러면 약간 왼쪽으로 가고


서브가 리시브가 되는데, 백핸드 촙이 잘 긁히는 것 같다. 싶으면 약간 오른쪽에서 하고 그럽니다.


게다가 저야 백핸드 서브를 하니까 횡회전이 하나지만


포핸드로 횡회전을 좌우로 넣을 수 있는 분이시면


저의 세가지 선택지가 곱하기 2가 되겠지요 ㅎ

22 길동무

감사합니다.

잘 배웠습니다.

홈 > 탁구기술토론실
탁구기술토론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서브 트레이너 매뉴얼과 케이스 댓글7 M 고고탁 04.04 4432
초레이서브트레이너 홍보 동영상 댓글4 M 고고탁 10.13 4609
탁구인의 기본 에티켓 댓글98 M 고고탁 10.28 27885
529 쉐이크 백드라이브시 라켓 그립의 차이 댓글2 1 kwontt 07.17 4267
528 포핸드 드라이브 및 백핸드 드라이브시 공을 맞추는 위치가 궁금합니다 댓글6 27 wlswlgks 07.06 4934
527 볼이 정직하다는 말의 뜻이 궁금합니다..... 댓글8 23 chlehs 07.03 3322
526 펜홀더 숏트후 (엄지를 세우는동작) 다시 그립을 화 그립으로 전환시 댓글7 1 40미리 06.30 3578
525 중펜 전면 1cm정도 잘라내는건 엄지를 러버가 아니라 라켓위에 두겠다는 건가요~? 댓글8 4 p토끼 06.24 2256
524 시작스코어가 궁금합니다 댓글2 27 wlswlgks 06.16 2193
523 백핸드 타점시기가 궁금합니다 댓글12 27 wlswlgks 06.08 4921
522 그립이 자꾸 이동합니다. 해결 방법은? 댓글9 4 ggget 06.05 3987
521 전진회전 롱서브 리시브 방법 댓글10 27 wlswlgks 05.29 7959
520 잔발 타이밍... 댓글11 4 대운에이스 탁신!! 05.28 5533
519 복식경기에서 댓글7 27 kimpro77 05.11 3432
518 커트 스트록 질문입니다. 댓글8 8 덕망 05.06 4613
517 왼무릎 부상방지 풋워크 댓글4 1 csyljy 05.06 4080
516 리시브법 댓글9 6 탁구하는뤼팽 04.30 5921
515 애매한 서비스를 루프 드라이브로 거는 방법 좀가르쳐주세요 댓글7 3 John 04.30 5731
514 강한 드라이브 리시브. 댓글7 99 hok59 04.16 7631
513 게임시 몸이 뒤로 쏠려요.. 댓글7 2 marien00 04.02 4183
512 백핸드 드라이브를 부상없이 하는 방법 댓글9 1 탁구별거아냐 03.27 5839
511 회전이 없는 리시브 볼 처리 조언부탁드립니다. 댓글10 8 덕망 03.20 5581
510 몇가지 기술적인 고수님들의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댓글5 1 돼야지 03.18 3603
509 탁우 여러분께서는 포 핸드 드라이브 완성하기까지... 댓글23 12 한정판사기6부 03.11 6336
508 곽반장 백핸드 드라이브 문제점을 지적해주세요. 댓글13 M 고고탁 02.27 4808
507 고수와 하수의 차이점이 무엇일까요? 댓글25 8 덕망 02.26 7085
506 탁구100인전 개최 계획 댓글4 1 백마256 02.25 3095
505 시선처리와 드라이브 궁금점 댓글9 1 모이이모 02.18 4933
504 단식과 복식 경기력 차이 많을때 댓글4 14 임팩트! 02.17 3935
503 돌아설 타이밍 좀 알려주세요 댓글4 1 참사랑네 02.16 3534
502 한국탁구100인 선발전 제안합니다. 댓글1 1 백마256 02.15 2225
501 리시브가 어려워요......도와주세요ㅜㅜ 댓글20 4 탁탁탁탁탁탁탁탁탁탁 02.05 6413
500 세이크 라켓 추천해 주세요. 댓글5 4 ungel 02.05 3418
499 세이크 포핸드 랠리의 스윙 괘도 댓글12 4 ungel 02.04 5289
열람중 서브위치에 대한 궁금함 댓글5 3 까망잔차 01.22 3758
497 포핸드 랠리시 흔들림 댓글17 4 ungel 01.19 5327
496 게임중 정신력에 대해서 선배님들께 여쭙니다. 댓글10 1 우울한날 01.07 3629
495 밑에서 올리는 공 처리법 댓글3 26 갓롱 01.06 5327
494 기술보다 체력이 먼저 - 2 댓글7 38 prince 01.02 3826
493 (이런 분 만나면 너무 어렵네요. ) 조언 좀 부탁드립니다. 댓글11 8 덕망 12.28 5507
492 드라이브도 다양한 것인지 제가 잘못 아는 것인지... 댓글11 14 탁구생 12.19 7206
491 드라이브시 라켓 각도에 관하여 궁금증요 ㅎ 댓글7 14 포에니스 12.12 7718
490 포핸드 드라이브에서의 모순 댓글13 22 바나나도너츠 12.12 5705
489 커트 드라이브좀..알려주세요..고수님들.. 댓글19 2 marien00 12.09 5433
488 좋은 임팩트의 방법 댓글30 6 놈팽이 11.20 9703
487 탁구격언 좋은 내용 같아 옮겨봅니다.... 댓글4 4 당탄초이 11.19 3816
486 강력하고도 안정적인 포핸드 드라이브를 위해 유의할 점. 댓글29 6 놈팽이 11.13 8127
485 스피드 파워드라이브는 어떤공에 치시는지요? 댓글7 6 아니빠 11.13 4804
484 펜홀더 뒷면 이질러버(OX) 8 아마추어고수 11.11 3420
483 펜홀더로 하회전 서비스 넣는 방법좀 부탁드립니다. 댓글2 4 당탄초이 11.07 3821
482 잘못된 습관고칠방법 좀 알려주세요. 댓글10 1 강한 드라이브 11.06 3864
481 펜홀더 이면 댓글1 8 아마추어고수 11.04 3363
480 공의회전 댓글17 7 퇴바이쳐 11.04 5117
탁구대회 등록
+ 세계랭킹
1XU XinCHN
2FAN ZhendongCHN
3MA LongCHN
4LIN GaoyuanCHN
5HARIMOTO TomokazuJPN
6Lin Yun-juTPE
7CALDERANO HugoBRA
8Falck MattiasSWE
9Liang JingkunCHN
10BOLL TimoGER
11OVTCHAROVGER
12Niwa KokiJPN
13JEOUNG YoungsikKOR
14Franziska PatrickGER
15Miztani JunJPN